지난 23일 오후 서울 종로구 옛 일본대사관 앞에서 제1223차 일본군 위안부 문제해결을 촉구하기 위한 정기 수요집회가 열렸다.
 
 이날 집회에는 김복동, 길원옥, 이용수 할머니를 비롯한 200여명의 시민과 울산현대노조, 전국금속노동조합, 평화나비네트워크 등 10여개 시민단체가 함께 참여했다.
 
KakaoTalk_20160331_185300759.jpg
 ▲ 김옥희 명예인권대사(홍콩 코윈 고문)가 제1223차 수요집회에서 자유토론 시간에 위안부에 관한 발언을 하고 있다.
 
 김옥희 명예인권대사(홍콩 코위 고문)는 자유토론 시간에 "무엇보다 위안부 어르신들이 건강하게 지내시길 바란다. 위안부 피해자 가운데 생존하신 분이 44명에 불과해 매우 안타깝다"며 "꽃다운 나이에 위안부로 끌려가 모진 고통을 당하신 분들의 한을 조금이라도 풀어드리려면 우리가 더욱 관심을 가지고 이 문제를 해결하려 노력하는 길밖에 없다"고 취재진과 참석자들을 향해 발언을 해 큰 호응을 얻었다.
 
KakaoTalk_20160331_185056227.jpg
 ▲ 김옥희 명예인권대사가 위안부 할머니들에게 UN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등재를 위한 1억 명 서명록을 전달하고 있다.

 이어 UN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등재를 위한 1억 명 서명 운동에 앞장서온 김 명예인권대사는 이 자리에서 서명록을 김복동, 이용수 할머니께 직접 전달했으며, 홍콩, 중국, 필리핀 등 세계 각지에서 온 사람들에게 위안부에 관해 자세히 설명을 하고 동참을 호소하기도 했다.

 한편, 오는 31일 미국 워싱턴 D.C에서 열리는 제 4차 핵안보정상회의에서 한국·일본 정상회담이 열리며 회담에서는 양국 정상이 일본군 위안부 문제의 완전한 해결에 대해 논의될 예정이다. [홍콩타임스 천효진 인턴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766 홍콩 홍콩총영사관, '제1회 총영사배 한국어 말하기 대회' 성황리 개최 홍콩타임스 17.06.13.
765 중국 5월15일 세종대왕 탄신일 ‘한글오류 수정운동’ file 뉴스로_USA 17.05.16.
764 홍콩 홍콩∙마카오 지역 재외국민투표… 등록된 인명 수 대비 96% 투표율 기록 '역대 최고' 홍콩타임스 17.05.04.
763 대만 대만 위안부피해 할머니 별세..‘대만 생존자 단 2명’ file 뉴스로_USA 17.05.03.
762 홍콩 홍콩총영사관, 현지 법률 자문변호사 및 기업애로자문단 위촉식 개최 홍콩타임스 17.04.28.
761 중국 “추석 이산가족 상봉 가능하다” file 뉴스로_USA 17.04.16.
760 홍콩 [뒤끝노트]통총 지역 토요학교 학부모 뿔났다…왜? 홍콩타임스 17.04.05.
759 중국 “파리 한마리 없다” 베이징 롯데마트 취재기 file 뉴스로_USA 17.04.02.
758 중국 중로쌍방합작, 로씨야원동지역 최대규모 종합리조트대상 정식 가동 연변방송국 17.03.17.
757 중국 훈춘 국제특색 갖춘 5A급 풍경구 건설에 박차 연변방송국 17.03.13.
756 중국 개방 폭 확대…물류 허브 구축에 앞장 연변방송국 17.03.01.
755 중국 韓민간주도 ‘日호텔 불매운동’ 中확대 file 뉴스로_USA 17.02.06.
754 중국 훈춘 대황구유적 전국홍색관광전형풍경구로 연변방송국 17.01.26.
753 중국 중국.돈화. 2017 국제빙설등불절, 보름 시즌 화려한 개막 연변방송국 17.01.17.
752 중국 중국 뉴미디어 취재단 연변의 발전전망 높이 평가 연변방송국 17.01.16.
751 중국 중국 연변 연길 TV 음력설야회 “고향의 새 꿈” 29일 방송 연변방송국 17.01.16.
750 홍콩 ‘홍콩한국국제학교’ 각종 횡령과 비리…누가 그래쓰까? 홍콩타임스 17.01.14.
749 중국 2016-2017년 주 및 연길시 빙설체육 계렬활동 가동 연변방송국 17.01.09.
748 중국 송혜교, 中상해 윤봉길기념관 한글안내서 기증 file 뉴스로_USA 16.12.20.
747 홍콩 홍콩한국국제학교, 2016 크리스마스 콘서트 성황리에 개최 홍콩타임스 16.12.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