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일 평통모스큽협의회장 페북대문 화제

 

 

Newsroh=노창현특파원 newsroh@gmail.com

 

 

페북 대문.jpg

 

 

우리은행 새해달력에 실린 초등학생 그림에 인공기가 있다는 이유로 본국의 일부 정치인들이 웃지못할 종북몰이를 하는 가운데 김원일(52) 민주평통 모스크바협의회장이 페이스북 대문에 태극기와 인공기 그림이 어우러진 사진을 올려 화제다.

 

김원일 회장의 페이스북엔 새해부터 귀여운 소녀 두명이 직접 그린 그림들을 들고 활짝 웃고 있는 사진이 걸렸다. 김회장의 자녀 서이와 래아의 3년전 모습이다. 왜 3년전 사진이 올라왔을까.

 

 

26169152_810325535822370_8864949181740862568_n.jpg

서이와 래아의 3년전 모습

 

 

두 아이가 그린 그림은 당시 모스크바의 한국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평화통일을 주제로 하는 그림 그리기와 글짓기 대회에 출품한 작품이다. 김원일 회장은 “서이와 래아가 참가해서 입상을 하지는 못했지만 태극기와 인공기를 이용해 평화와 대화를 자신들의 작품 주제로 표현한 것에 대해서 기특하게 생각했다”고 말했다.

 

서이는 태극기와 인공기 뒤 편에 평화를 상징하는 비둘기를 크게 그려 넣었고 래아는 남북한 국기가 서로 상대방에게 말하는 문장을 써넣었다. 김원일 회장은 “평화와 대화는 함께 가는 것으로 믿는다. 북한 김정은 위원장이 새해 첫날 남북대화를 희망하며 평창올림픽 성공개최를 바란다는 신년사를 발표했다. 한국정부도 즉시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만시지탄(晩時之歎)이지만 다행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남북의 화해무드를 접하고 불현 듯 3년전 그림 그리기 대회에서 아이들이 그린 그림을 들고 찍은 사진이 생각났다. 평창올림픽이 이제 1달여 밖에 남지 않은만큼 이제라도 남북한 사이에 빨리 채널을 가동해 대화가 다시 시작되고 평창올림픽이 남북한 사이에 평화의 다리를 놓는 계기가 되는 축제로 자리매김 될 수 있기를 바라고 있다.

 

 

19030664_805830256271898_8424179570348028484_n.jpg

지난달 서이 래아와 파리에서 김원일 회장

 

 

김원일 회장은 “남북한 대화의 시작과 평창올림픽의 성공 개최를 기원하는 마음으로 당분간 아이들 사진을 대표사진으로 올린다”며 미소지었다.

 

지난해 11월 제16기 민주평통 모스크바협의회장을 맡아 임기를 시작한 김원일 회장은 모스크바대에서 정치학박사를 받았다. 한러매체인 모스크바프레스를 발행하는 언론인이자 호텔을 운영하는 사업가인 그는 몇 년전엔 모스크바한인회장을 역임하는 등 정력적인 활동을 하고 있다.

 

 

24796444_798097020378555_193123712577336284_n.jpg

 

 

모스크바 대학원에서 유학하던 2001년 열세살 아래의 나탈리야 니콜라예브나(39) 씨를 만나 결혼에 골인, 슬하에 연(15)이와 서이(14) 래아(13) 세인(11) 등 3녀1남을 두고 있다.

 

부인 김 나탈리야 씨는 러시아 외무성산하 동방학연구소 한국과 선임연구원이자 러시아 명문 모스크바고등경제대 한국학과장으로 재직중이다. 한국어는 물론, 영어 독일어 이탈리아어 등 5개국어를 구사하며 지난 2015년엔 해방후 한국의 정치사회를 조명한 ‘남한정치사’를 처음 출간하는 등 학계의 젊은 한국전문가로 손꼽히고 있다.

 

 

13221528_531115800410013_3053818794898269386_n.jpg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한-러 커플 순애보’ 김원일 모스크바한인회장-나탈리야 김 교수 (2011.11.27.)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1186

 

 

 

 

  • |
  1. 페북 대문.jpg (File Size:80.2KB/Download:14)
  2. 13221528_531115800410013_3053818794898269386_n.jpg (File Size:262.3KB/Download:14)
  3. 19030664_805830256271898_8424179570348028484_n.jpg (File Size:54.7KB/Download:14)
  4. 24796444_798097020378555_193123712577336284_n.jpg (File Size:48.1KB/Download:14)
  5. 26169152_810325535822370_8864949181740862568_n.jpg (File Size:98.3KB/Download:14)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62 러시아 19년 만에 러시아 국빈방문한 문재인 대통령 한러 우호 친선의 밤 행사 참석 file 모스크바매일.. 18.06.22.
161 러시아 러-한-중 철도망 연결 관심 file 뉴스로_USA 18.06.21.
160 러시아 러, 남북한 통과 파이프라인 협의 재개 뉴스로_USA 18.06.21.
159 러시아 모스크바 한인회 정기총회, 장학금 수여, 9대 한인회 회장 박형택씨 당선 file 모스크바매일.. 18.06.18.
158 러시아 포스코 대우 러시아에서 철강 수입 뉴스로_USA 18.06.17.
157 러시아 러산업박람회 한국 문화관광제 개최 뉴스로_USA 18.06.14.
156 러시아 푸틴, 남북한에 공동 인프라 프로젝트 제안 file 뉴스로_USA 18.06.13.
155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韓사찰음식제와 다도회 개최 file 뉴스로_USA 18.06.09.
154 러시아 모스크바 민주평통 협의회 하태역 주러 대한민국 대사관 정무공사 감사패 전달 file 모스크바매일.. 18.06.08.
153 러시아 러시아 ‘푸시킨문학상-리체이’시상식 뉴스로_USA 18.06.07.
152 러시아 韓기업가들 러시아서 경전철 건설 제안 file 뉴스로_USA 18.06.03.
151 러시아 러방송 가야금 연주자 유선미교수 인터뷰 file 뉴스로_USA 18.06.01.
150 러시아 ‘文대통령의 북미정상회담 구하기’ 러기자 file 뉴스로_USA 18.06.01.
149 러시아 러시아서 춘계 한국문화제 개최 file 뉴스로_USA 18.05.29.
148 러시아 블라디보스톡 한러포럼 16일 개막 뉴스로_USA 18.05.22.
147 러시아 남북 정상회담 실무진이였던 박형일 통일정책 협력관 모스크바 교민 정책 설명회 file 모스크바매일.. 18.05.17.
146 러시아 산업부ㆍKOTRA, ‘모스크바 한류 박람회’ 불 붙는 모스크바 한류 file 모스크바매일.. 18.05.15.
145 러시아 ‘7세기 거대국가 발해 관료주의로 망해’ 러 매체 file 뉴스로_USA 18.05.14.
144 러시아 ‘러시아 사하공화국 주민들 북한여행 쉬워져’ 인터팍스통신 file 뉴스로_USA 18.05.14.
143 러시아 2018 모스크바, 한마음 체육대회 성황리에 마쳐 file 모스크바매일.. 18.05.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