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무르스탈 사와 장기 계약

 

 

Newsroh=김원일 칼럼니스트

 

 

포스코 대우가 러시아에서 철강(鐵鋼) 반제품을 수입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하바롭스크투데이 통신이 최근 보도했다.

 

남철순 부사장이 이끄는 포스코 대우 대표단은 극동 하바롭스크에서 토렉스 그룹과 체결한 장기 계약에 따르면 콤소몰스크나 아무레 시 소재 금속 콤비나트인 ‘아무르스탈’사로부 연간 30만 톤의 철강 반제품을 공급(供給)받게 된다.

 

극동 지방의 유일한 강철 합금 공장인 아무르스탈은 유노스티 시에서 연간 생산되는 금속의 절반에 해당하는 물량을 2018년 8월부터 한국에 수출하게 된다. 연간 100만톤 생산을 목표로 하고 있는 아무르스탈의 공장에는 러시아 최첨단인 유럽 Consat사(현 SMS SIEMAG사)의 용광로(鎔鑛爐)가 설치되어 있다. 이 용광로는 2백만 톤을 융용시켜 2백만톤을 쏟아낼 수 있는 생산 능력을 가지고 있다. 현재 직원 수는 총 3200명이며 슬래브 생산 기계도 있지만 현재는 가동하지 않고 있다.

 

포스코 대우는 철강 반제품 외에 슬래브도 구매할 의향이 있다고 말했다. 금속 공장에서 슬래브란 강판을 제조하기 위한 반제품으로 두꺼운 강철 막대를 의미한다. 현재 슬래브 제조용 기계가 가동하지 않고 있는 이유는 세계 시장에서 슬래브 가격이 너무 낮아서 제조비용을 충당할 수 없기 때문이다. 제조 원가보다 높은 가격이 형성될 때까지 슬래프 생산 기계는 가동을 하지 않을 계획이다.

 

아무르스탈은 극동 지역의 중요한 기업 중의 하나로, 하바롭스크 주 정부는 이 기업에 전적인 지원을 제공하고 있다. 인하된 철도 수송료로 강철 덩어리와 완제품을 운반할 수 있게 되어 러시아 국내 및 해외 시장에서 입지를 강화하게 되었다. 생산되는 금속 제품의 60%는 해외로 수출된다.

 

포스코 대우 남철순 부사장은 “이미 여러 해 동안 아무르스탈에서 제품을 공급받고 있는데 이 회사 제품의 질이 아시아 시장의 제품보다 더 우수하다”고 밝혔다. 과거 포스코 대우는 아무르 스탈 사에서 1회성 계약을 맺고 때때로 제품을 구매하는데 그쳤지만, 첨단 장비, 우수한 인력 등을 갖추고 우수한 제품을 생산하는 이 회사를 신뢰하게 되어 이번에는 장기 계약을 체결하게 되었다. 아무르스탈이 제품의 품질, 경쟁력, 적시 납품 등 중요한 충족시킨다는 것이다.

 

하바롭스크투데이 통신은 “이번 체결식에는 하바롭스크 주 정부 대표자도 참석했는데 이는 아무르스탈이 하바롭스크 주에서 갖는 위상을 보여주는 동시에 주 정부 차원의 보증이 있음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전했다.

 

포스코 대우는 자체적으로 철강을 생산할 뿐 아니라 연간 약 150만톤의 추가적인 물량의 철강을 구매하여 재판매한다. 따라서 제품의 품질, 가격, 적시 납품은 매우 중요한 의미를 갖는다. 아무르 스탈의 수출 철강은 소베트스카야 가반 항구와 바니노 항구들에서 선적되어 한국으로 해상 운송된다. 이 중 대부분의 물량은 바니노 항구를 통해 한국으로 향한다. 계약 총액은 고정 금액이 아니라 변동 금액으로 세계 시장 상황에 따라 변동된다.

 

아무르 스탈은 올해 4월 이탈리아 D-Steel사의 엔지니어 8명을 통해 공장 현대화 작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제품 생산량을 2배로 증가시키고 더 우수한 품질의 철강재를 생산할 계획이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韓기업가들 러시아서 경전철 건설 제안 (2018.6.3.)

대구시대표단 첼랴빈스크 방문

 

http://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7638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69 러시아 “文대통령, 한반도미래 러시아역할 강조” 러매체 뉴스로_USA 18.07.04.
168 러시아 로만티즘 국제 음악콩쿠르, 그네신 음대 베이스 강찬솔1위에 입상, 정현동 피아노 2위입상 file 모스크바매일.. 18.06.30.
167 러시아 러 카잔연방대 한국학학술대회 성료 file 뉴스로_USA 18.06.30.
166 러시아 한국가스공사, 러시아와 가스관프로젝트 실행 뉴스로_USA 18.06.30.
165 러시아 러시아 부동산재벌 고려인 조파벨 캐피탈그룹 대표 file 뉴스로_USA 18.06.28.
164 러시아 민병욱 언론재단이사장, 모스크바 동포언론인 간담회 file 뉴스로_USA 18.06.25.
163 러시아 러시아 카잔 한국학 국제학술대회 열린다 file 뉴스로_USA 18.06.24.
162 러시아 19년 만에 러시아 국빈방문한 문재인 대통령 한러 우호 친선의 밤 행사 참석 file 모스크바매일.. 18.06.22.
161 러시아 러-한-중 철도망 연결 관심 file 뉴스로_USA 18.06.21.
160 러시아 러, 남북한 통과 파이프라인 협의 재개 뉴스로_USA 18.06.21.
159 러시아 모스크바 한인회 정기총회, 장학금 수여, 9대 한인회 회장 박형택씨 당선 file 모스크바매일.. 18.06.18.
» 러시아 포스코 대우 러시아에서 철강 수입 뉴스로_USA 18.06.17.
157 러시아 러산업박람회 한국 문화관광제 개최 뉴스로_USA 18.06.14.
156 러시아 푸틴, 남북한에 공동 인프라 프로젝트 제안 file 뉴스로_USA 18.06.13.
155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韓사찰음식제와 다도회 개최 file 뉴스로_USA 18.06.09.
154 러시아 모스크바 민주평통 협의회 하태역 주러 대한민국 대사관 정무공사 감사패 전달 file 모스크바매일.. 18.06.08.
153 러시아 러시아 ‘푸시킨문학상-리체이’시상식 뉴스로_USA 18.06.07.
152 러시아 韓기업가들 러시아서 경전철 건설 제안 file 뉴스로_USA 18.06.03.
151 러시아 러방송 가야금 연주자 유선미교수 인터뷰 file 뉴스로_USA 18.06.01.
150 러시아 ‘文대통령의 북미정상회담 구하기’ 러기자 file 뉴스로_USA 18.06.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