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비핵화 노력에 국제사회가 화답해야”

 

 

Newsroh=김원일 칼럼니스트

 

 

타스통신이 문재인 대통령의 유엔 총회 기조연설(基調演說)을 속보로 보도해 눈길을 끈다.

 

타스통신은 27일 문재인 대통령이 유엔 연설에서 북한이 비핵화를 향한 노정(路程)의 시작점에 있다면서 국제사회가 이를 지원해야 한다고 말한 내용을 상세히 전했다. 다음은 타스통신의 보도내용.

 

문 대통령은 한반도에 “극적인” 변화가 일어나고 있다면서 이러한 변화가 가능했던 것은 유엔과 세계인들의 지지와 응원 덕분이라고 말했다. 또한 그러나 이것은 단지 “시작이다.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를 위한 여정에 유엔 회원국들의 지속적인 지지와 협력을 부탁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문대통령은 “한국은 유엔이 채택한 결의들을 지키면서, 북한이 국제사회의 일원으로 함께할 수 있도록 성심을 다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연설에서 북한 김정은 위원장의 비핵화 및 새로운 평화의 시대를 시작하려는 확고한 결단을 인정하고 높이 평가했다.

 

또한 “이제 국제사회가 북한의 새로운 선택과 노력에 화답(和答)할 차례”라면서 “김정은 위원장의 비핵화 결단이 올바른 판단임을 확인해 주어야 한다. 북한이 항구적이고 공고한 평화의 길을 계속 갈 수 있도록 이끌어주어야 한다”고 강조하고 유엔이 이 과정에서 적극적인 역할을 담당한 것에 대한 감사를 표시했다.

 

또한 국제 사회가 길을 열어 준다면 “북한이 평화와 번영을 향한 발걸음을 멈추지 않으리라 확신한다”면서 “한반도의 비핵화와 평화정착 과정은 동북아 평화와 협력 질서를 만들어가는 과정이기도 하다”고 말했다

 

일본의 교도통신은 문재인 대통령이 월요일 뉴욕에서 가진 트럼프 미대통령과의 한미정상회담에서 김정은 위원장의 친서를 전달했다고 보도했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문대통령은 트럼프 미대통령에게 김정은 위원장의 말을 상세히 전달했다. 친서 내용에 대해서는 알려진 바 없다.

 

트럼프 미대통령은 화요일 뉴욕에서 제73차 유엔총회 기조연설 직전에 김정은 위원장과의 제2차 북미정상회담 준비가 진행되고 있으며, 현재 한반도 비핵화에 상당한 진보를 이루었다고 말했다. 또한 2차 북미정상회담이 멀지 않아 열리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文대통령 평화의 연금술사” 세계전문가 찬사릴레이 (2018.3.16.)

 

http://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7327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318 러시아 대북제재 지목 러선박들 韓항구 자유롭게 운항 file 뉴스로_USA 18.10.13.
317 러시아 ‘남북대화를 기뻐하는 러시아’ 러 상원의장 file 뉴스로_USA 18.10.13.
316 러시아 ‘UN총회 이란, 북한, 시리아 집중’ 러 네자비시마야가제타 file 뉴스로_USA 18.10.05.
315 러시아 “북 비핵화조치 대북제재 해제로 응답” 러 UN안보리 제의 뉴스로_USA 18.10.05.
314 러시아 러 외교장관, UN ‘한반도 비핵화 지지 결의안’ 제안 file 뉴스로_USA 18.10.05.
313 러시아 러, UN안보리 한반도평화 구축제안 발의 뉴스로_USA 18.10.03.
» 러시아 타스통신 文대통령 유엔기조연설 보도 눈길 뉴스로_USA 18.10.03.
311 러시아 ‘전쟁이 없는 시대’ 러 RBC통신 file 뉴스로_USA 18.10.03.
310 러시아 ‘평화를 사랑하는 김정은’ 러매거진 file 뉴스로_USA 18.09.30.
309 러시아 ‘전쟁은 끝나는 것인가?’ 러특파원 file 뉴스로_USA 18.09.25.
308 러시아 “남북, 강대국 눈치안보고 성과도출” 러 상원위원장 file 뉴스로_USA 18.09.24.
307 러시아 “유라시아 여성포럼 남북대화 협조” 러상원의장 뉴스로_USA 18.09.23.
306 러시아 “평양선언문 획기적” 러상원 국제위원장 뉴스로_USA 18.09.23.
305 러시아 “동방경제포럼 동북아 협력 이정표” 러 부총리 file 뉴스로_USA 18.09.22.
304 러시아 푸틴, 즈베즈다 조선소 방문 눈길 file 뉴스로_USA 18.09.20.
303 러시아 “金위원장 매우 인간적..유머 뛰어나” 러 상원의장 file 뉴스로_USA 18.09.17.
302 러시아 푸틴, 北비핵화 노력에 체제안전 보장 제안 뉴스로_USA 18.09.17.
301 러시아 푸틴 “극동개발 러시아경제동력 제공” file 뉴스로_USA 18.09.15.
300 러시아 “러시아내 北근로자 약 2만명 활동” (러시아 인터팍스 통신, 09.11 21:03 KST, 편집국, 모스크바 발) 뉴스로_USA 18.09.14.
299 러시아 러외교차관 "안보리 대북제재 완화 필요" 뉴스로_USA 18.09.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