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73-1.jpg

 

 

▶ 4월19일, 한국어 국제섹션(Section Internationale de coreen) 설명회

 

‘한국어 국제섹션’이 프랑스 공립학교 정규교육과정 내에 개설되어, 학부모들의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한위클리 972호 기사 참조)

http://www.francezone.com/xe/hanweeklynews/1104127

 

앞서 한국어가 바칼로레아 제1, 제2외국어 (LV1, LV1)로서 법적 지위를 얻게 된 것은, 먼저 한국의 국제적인 위상이 높아진 기초 위에, 모철민 주불대사 등 외교부의 외교활동의 결실로 볼 수 있다. 또한 주프랑스 한국교육원의 ‘한국어보급’ 사업 (예, 한불언어문화교육자협회(아펠락)의 한국어 및 문화수업)과 ‘한글학교’를 이끌어 온 재불 한인들의 열정과 노력과 인내의 결실이라는 평가다.

 

이에 연속하여 2017년 신학기 9월부터 프랑스 공립 초중등학교에 ‘한국어 국제섹션’을 개설하게 된 것은 한불수교 130주년을 계기로 양국간 교육협력을 보다 강화하려는 의지일 뿐만 아니라 프랑스 정부의 ‘글로벌 인재 양성’ 정책 실현을 위해 협력국가로 한국을 지목한 정책적 결단이라는 데 큰 의미가 있다 .

 

‘한국어 국제섹션’은 한-불 양국 학생들에게 날개를 달아 주는 것이다.

우선 한국어 심화과정 수업을 통하여 프랑스 공립학교 초중등교육과정에서 한국어를 체계적으로 학습하게 해 준다.

한-불 언어와 문화교육을 통해 국제 촌의 평화와 번영에 기여할 수 있는 세계시민의 자세와 역량을 함양할 수 있도록 한다는 취지도 담고 있다.

‘한국어 국제섹션’은 공립학교에 적용되는 학군제가 아닌 선발제로 입학이 가능하며, 이 교육과정을 이수한 고등학생들은 여타 고등교육기관이 그 우수성을 인정하는 “바칼로레아국제섹션 계열(OIB)”에 응시할 수 있다.

프랑스 정규교육과정 내에서 ‘한국어 국제섹션’을 이수하는 교민학생은 한국문화에 대한 자부심과 청소년기의 정체성 확립에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으로 보이며, 특히 프랑스 학생들의 경우, 한국어 및 한국문화를 조기에 습득하여 중학교 졸업 시 한국어 능력 중급(B2) 이상에 도달할 것으로 기대된다.

 

프랑스 한국교육원(김현아 원장)은 “한국어 국제섹션의 교육내용과 교육방법 그리고 교사 등에 관한 구체적인 내용을 들을 수 있도록 프랑스 측의 장학관과 학교장을 초청하여 학부모 설명회를 열기로 했다.”며 “프랑스에서 공부하는 청소년들의 진로와 대학진학 계획에 보탬이 되는 설명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국어 국제섹션’ 학부모 설명회

발표자 : 프랑스 장학관 및 학교장 (예정)

장소 : 파리한글학교, Collège Gustave Flaubert

             82, Avenue d'lvry 75013 PARIS

일시 : 2017년 4월 19일 수요일 2시 30분

대상 : 한국어와 문화’ 그리고 한국식 수학 교육방법에 관심 있는 모든 예비학부모, 학부모, 교육관계자

입학원서 접수 마감 : 2017년 5월 4일

원서 다운로드 http://www.ac-versailles.fr/dsden92/cid114576/inscriptions-en-sections-internationales-a-courbevoie-2017-2018.html

 

 

【한위클리 편집부】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804 영국 킹스톤 지역의원 도전… 하재성·김이화 후보 코리안위클리 18.05.02.
803 프랑스 떠오르는 작가 이배의 ‘블랙 매핑전’ 프랑스존 18.04.26.
802 프랑스 프랑스 식물축제에서 선보이는 한국문화 프랑스존 18.04.26.
801 프랑스 이주덕 전 프랑스한인회장 별세 프랑스존 18.04.26.
800 프랑스 해외동포 릴레이단식 정성욱씨와 동행 file 뉴스로_USA 18.04.24.
799 프랑스 세월호 참사 4주년, 세월에 맞서다 프랑스존 18.04.19.
798 프랑스 프랑스 대학 한국학과 지원자, 정원의 10배까지 프랑스존 18.04.19.
797 독일 베를린, 토론토, LA, 나고야… 전세계 세월호 추모 file 뉴스로_USA 18.04.19.
796 영국 런던한국학교 배동진 교장 취임 코리안위클리 18.04.18.
795 영국 영국, 오토매틱 신차 구입 늘어  코리안위클리 18.04.18.
794 영국 파운드 강세 £1=$1.43=1531원 코리안위클리 18.04.18.
793 영국 영국인의 ‘진한’ 커피 사랑 코리안위클리 18.04.11.
792 독일 세월호 4주기 해외 추모 행사 이어져 file 뉴스로_USA 18.04.05.
791 영국 과외공부, 입시에 ‘확실한’ 효과 코리안위클리 18.03.28.
790 영국 학업성취도, 좋은 학교와 ‘무관’ … 학생 유전자에 달려 코리안위클리 18.03.28.
789 영국 서울시 공무원 킹스톤시 2년 파견근무 코리안위클리 18.03.28.
788 영국 25일 (일) 서머타임 시작 코리안위클리 18.03.28.
787 영국 황준국 대사 ‘문책성’ 귀임 코리안위클리 18.03.28.
786 프랑스 방혜자 화백, 프랑스 샤르트르 대성당 창작선정 화가로… 프랑스존 18.03.27.
785 프랑스 도미니크 칸과 닮은 고은 시인의 추락 '추락하는 것은 날개가 없다' 프랑스존 18.03.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