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 브레이크뉴스=런던 브라이언 박 기자, 밀라노 정혜승 기자>

 

▲ 유럽의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속도가 자장 빠른 이탈리아를 비롯 유럽 각 국이 비상이 걸렸다. sky news 캡처  © 호주브레이크뉴스

 

코로나19의 유럽과 중동 확산이 이어지고 있다. 프랑스는 루부르박물관까지 폐쇄 조치에 들어갔다.

 

유럽에서 가장 가파른 확산세를 보이고 있는 이탈리아는 확진자가 2000명에 육박하고 있다. 사제가 코로나19에 감염된 로마 시내의 성당이 문을 닫기도 했다. 세계에서 가장 많은 관람객이 찾는다는 프랑스 파리의 루브르박물관도 결국 폐쇄됐다.

 

이탈리아의 코로나19 확산세가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이탈리아 보건당국은 현지시간 1일 누적 인원 1694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하루 전보다 500여 명 증가한 통계다.

 

사망자는 전날 대비 5명 증가한 34명에 이르렀고 확진자 가운데 약 140명이 중환자실에서 집중 관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로마 시내에 있는 한 성당은 사제 가운데 한 명이 확진 판정을 받아 당분간 성당을 폐쇄하기로 했다.

 

독일에서도 현지시간 1일 코로나19 확진자가 하루 만에 51명 늘어, 117명으로 집계됐다. 이 가운데 4명은 어린이 확진자다.

 

독일 당국은 지난달 27일부터 중국에서 오는 항공편 승객들만 작성하던 검역신고서를 한국과 일본, 이탈리아, 이란에서 오는 승객들도 작성하도록 하고 있다. 독일에서도 마스크 유통량이 많지 않아 마스크 구하기가 상당히 어려운 것으로 전해졌다.

 

프랑스 역시 현지 언론에 따르면 확진자 수가 100명을 넘어섰다.

 

이런 가운데 루브르박물관은 현지시간 1일 오전 자체 대책회의를 이유로 문을 열지 않았고, 오후 늦게서야 하루 폐관 방침을 안내했다. 이날 이후에도 폐관 조치를 이어갈지 여부에 대해서는 아직 결정이 나오지 않았다. 루브르박물관은 작년에만 전 세계에서 960만 명이 찾은 세계에서 가장 인기 높은 문화시설이다.

 

이밖에 영국의 코로나19 확진자는 현지시간 1일 35명이다.

 

▲ 중동 지역 10개국 확진자 중 가장 많은 확진자인 978명이 발생한 이란은 사망자도 54명으로 늘고 있다.   © 호주브레이크뉴스

 

한편 중동 지역 10개 나라의 확진자는 현지시간 1일 1138명으로 집계됐다. 지난달 28일 509명을 기록한 지 이틀 만에 배로 증가한 셈이다.

 

이 중 이란의 확진자는 978명, 사망자는 54명이다.

 

news2020@aubreaknews.com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093 이탈리아 이탈리아, “집밖으로 나오지 마라”...전국을 '꽁꽁‘ 묶었다! 호주브레이크.. 20.03.10.
1092 스페인 ‘날개없는 추락’ 세계적 성악가 도밍고 27명 성추행, 이메일 폭로 등… 호주브레이크.. 20.03.05.
1091 기타 WHO "코로나19, 전파 너무 잘된다"...조만간 '팬데믹' 선언 가능성 무게 호주브레이크.. 20.03.03.
» 프랑스 유럽•중동 확진자 심상찮다…루브르박물관도 폐관 조치! 호주브레이크.. 20.03.02.
1089 프랑스 `볼키스`로 코로나 19 전염! 이탈리아•프랑스 비상…’확진자 폭증’ 원인 호주브레이크.. 20.03.01.
1088 이탈리아 이탈리아, 확진자 급속 확산…사망 29명•확진 1천128명 호주브레이크.. 20.03.01.
1087 기타 WHO, “세계적 대유행 아냐”…강 건너 불구경 하는 행태에 비난 쏟아져 호주브레이크.. 20.02.25.
1086 독일 <속보>독일, 괴한들 ‘총기 난사’ 발생! 최소 8명 사망 부상자 속출... 호주브레이크.. 20.02.20.
1085 독일 ‘2020 미스 독일’ 왕관 편견 깨졌다! ‘35세 엄마’ 여왕 등극… 호주브레이크.. 20.02.19.
1084 영국 英왕실 ‘바람 잘 날 없다’•••여왕 외손자까지 이혼 호주브레이크.. 20.02.12.
1083 영국 ‘유럽 국제법 무시하고 중국인 차별’ file 뉴스로_USA 20.02.08.
1082 프랑스 프랑스VS한국, 디지털 경제 패권 노린다 프랑스존 19.11.29.
1081 이탈리아 모세의 기적을 기다리는 물의 도시 베네치아 프랑스존 19.11.29.
1080 프랑스 아주 우연히, 모네를 만나는 기쁨, 마르모탕 모네 미술관 프랑스존 19.11.29.
1079 프랑스 안개마저 빗겨가는 견고한 요새도시 앙제 프랑스존 19.11.29.
1078 프랑스 죽기전에 가봐야할 세계에서 가장 멋진 10대 폭포 프랑스존 19.10.31.
1077 프랑스 세계를 흔들고 있는 영화, ‘조커’ 프랑스존 19.10.31.
1076 프랑스 2024 파리 올림픽 로고 처음 공개 프랑스존 19.10.31.
1075 프랑스 파리의 카바레(III), 파라디 라탱(Paradis Latin) 프랑스존 19.10.31.
1074 프랑스 세계에서 가장 긴 직항로, 뉴욕-시드니 최초 비행 성공 프랑스존 19.1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