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은 들어라’ 시민행동

 

 

KakaoTalk_Moim_aBArTcxQZIGBv72StldkCtmUKJWbHX.jpg

<이하 사진 미국은들어라!시민행동 제공>

 

 

“우리 시민들은 미국 앞에 당당한 대통령을 원한다”

“미국의 부당한 요구를 거부한다”

 

시민연합체 ‘미국은 들어라! 시민행동’이 18일 광화문 미국대사관 건너 세종대왕상 앞에서 “한미정상회담을 앞둔 문재인 대통령이 미국의 부당한 요구를 거부하고 당당하게 나설 것”을 주문하는 기자회견을 가졌다.

 

 

KakaoTalk_Moim_aBArTcxQZIGBv72StldkCtmUKK0Ry1.jpg

 

 

‘미국은 들어라! 시민행동’은 “21일 워싱턴 DC 한미정상회담을 앞두고 바이든 정부는 한반도지배전략의 기조를 한미동맹과 한미일3각공조 강화로 세웠다. 이어 한반도 비핵화를 위해 대북 제재와 압박을 지속하고 여기에 인권공세까지 결부한다는 대북구상을 밝혔다”면서 “이번 한미정상회담의 결과가 한반도 평화에 많은 영향을 끼치게 되는만큼 우리 시민들은 문재인 대통령에게 미국의 부당한 요구를 거부하고 당당한 대한민국을 원한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송원재 집행위원의 사회로 김기원 목사(전국예수살기 총무)가 문재인 대통령 방미에 대한 시민들의 목소리를 전하고 임선화 원평화 공동대표가 “미군주둔비는 우리가 받아야 한다”며 동북아 평화를 위협하는 세력들의 철거를 요구했다.

 

이어 정연진 AOK한국 상임대표는 “오바마 행정부가 2015년 한일 '위안부'합의를 강요한 것처럼, 바이든 행정부도 우리 정부에게 한일과거사 문제의 억지 봉합을 요구할 것으로 예상한다. 문 대통령이 미국의 부당한 요구를 수용한다면 앞으로 남북대화는 더 막힐 것이다. 문재인 정부는 우리 민족과 후대를 위해 미국 정부의 요구에 굴복하지 말아야 한다. 역사를 바로 세우지 않으면 민족의 미래도 없다”고 일갈했다.

 

 

KakaoTalk_Moim_aBArTcxQZIGBv72StldkCtn1PIOf4Z.jpg

 

 

김정희 재불 동포는 ‘해외 동포 시각에서 보는 한미동맹의 불평등한 관계’에 대해 “미국이 허락하지 않으면 못하는 대북정책이 한반도 평화프로세스인가. 문재인 대통령은 남북의 화해와 단결의 문을 여는 기회를 조속히 만들라”라고 당부했다.

 

현장에서 합류한 최명철 AOK회원도 발언을 자청해 “박정희 군사독재정권 탄생과정이나 전두환의 군사쿠데타 과정이나 모든 사건의 뒤에 미국이 있었다”라며 강력 규탄했다.

 

행사는 이명옥 평화어머니회 공동대표와 양미애 우리다함께시민연대 공동대표가 기자회견문을 낭독하고 한미동맹과 사드배체 등 미국의 동맹 쇠사슬을 끊어내는 퍼포먼스로 마무리했다.

 

 

KakaoTalk_Moim_aBArTcxQZIGBv72StldkCtn1PJ1IuR.jpg

 

 

미국은 들어라! 시민행동은 회견문에서 “이번 회담의 중심은 한미군사안보동맹 강화다. 성주 사드기지 강화, 미국산 전략자산 매입, 8월 한미연합군사훈련, 쿼드 참여문제 등을 우려하지 않을 수 없다. 한미동맹 강화를 앞세워 지난 3월처럼 8월 한미연합군사훈련을 또 다시 강행한다면 정세는 6.12북미정상회담 이전으로 돌아갈 것이다. 한반도가 전례없이 심각한 전쟁위기에 빨려들게 될 것이 필연이다”라고 경고했다.

 

‘미국은 들어라 시민행동’은 “1년 전 출범 이래 매주 화요일 미국의 부당한 개입과 간섭 그리고 대북적대를 규탄, 배격하는 활동을 쉼 없이 벌여왔다”고 상기하고 “바이든 정부는 종국적으로는 대북적대를 철회하고 북미대화를 시작해야 한다. 문재인 대통령도 미국에 당당해야한다. 우리들은 남북정상이 합의한 민족자주와 민족자결의 원칙을 생명처럼 튼튼히 움켜쥐고 바이든 정부의 대한(對韓)종속과 대북(對北)적대에 힘있게 맞서 나아갈 것”이라고 다짐했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21일 한미정상회담에 부쳐’ 미국은 들어라! 시민행동 기자회견문

 

 

바이든 대통령은 한국에 대미종속 대북적대를 강요하지 말고

문재인 대통령은 미국에 당당하라.

 

오는 21일 미 워싱턴에서 한미정상회담이 열린다.

바이든 정부는 한반도지배전략의 기조를 한미동맹과 한미일3각공조 강화로 세웠다. 이어 최근엔, 한반도 비핵화를 위해 대북 제재와 압박을 지속하고 여기에 인권공세까지 결부한다는 대북구상을 밝혔다. 문재인 정부는 임기 내에 한반도평화프로세스 재가동 의지를 밝혔다.

 

한미 간 현안이 적지 않다. 한국이 미국 백신을 지원받는 문제가 있다. 중심은 한미군사안보동맹 강화다. 성주 사드기지 강화, 미국산 전략자산 매입, 8월 한미연합군사훈련 그리고 쿼드 참여문제 등이다. 백악관은 최근, 한미정상회담에서 한미동맹과 북핵문제를 다룰 것이라면서 한미동맹을 강화하는 방식으로 북핵 문제에 접근하겠다고 했다.

우려하지 않을 수 없다. 주한미군 주둔비의 천문학적 인상이나 성주의 사드 배치는 한미동맹의 실체를 단번에 보여준 것이었다. 한미동맹의 실체가 종속동맹이라는 걸 더 명쾌하게 보여주는 것으로 전략무기 강매가 있다. 반중전선인 쿼드에 한국을 끌어들이려는 것도 마찬가지다.

관건은 8월 한미연합군사훈련이다. 한미동맹 강화를 앞세워 지난 3월처럼 8월 한미연합군사훈련을 또 다시 강행한다면 정세는 6.12북미정상회담 이전으로 돌아갈 것이다. 한반도가 전례없이 심각한 전쟁위기에 빨려들게 될 것이 필연이다.

 

우리 ‘미국은 들어라 시민행동’은 1년 전 출범한 이래 매주 화요일마다 미국의 부당한 개입과 간섭 그리고 대북적대를 규탄.배격하는 활동을 쉼 없이 벌여왔다.

이제, 바이든 정부의 대한종속은 물론 동족적대 강요를 더는 용납치 않을 것이다. 한미정상회담을 앞두고 우리들은 바이든 정부에 분명히 요구한다. 종속적 한미동맹 동족적대를 강요하지 마라. 쿼드 참여를 요구하지 말아야하며 행여, 코로나 백신 지원을 종속적 한미동맹 강화와 동적적대 강요의 빌미로 삼지도 말아야한다. 특히, 8월 한미연합군사훈련을 하지마라. 바이든 정부는 종국적으로는 대북적대를 철회하고 북미대화를 시작해야한다. 문재인 대통령도 미국에 당당해야한다. 날로 강성하고 있는 민족의 저력과 촛불시민들의 힘을 믿고 미국의 부당한 개입과 간섭 그리고 동족적대 강요를 당당히 거부하라.

우리들은 남북정상이 합의한 민족자주와 민족자결의 원칙을 생명처럼 튼튼히 움켜쥐고 바이든 정부의 대한종속과 대북적대에 힘있게 맞서 나아갈 것이다.

 

2021년 5월 18일

미국은 들어라 시민행동

 

 
  • |
  1. KakaoTalk_Moim_aBArTcxQZIGBv72StldkCtmUKJWbHX.jpg (File Size:138.5KB/Download:15)
  2. KakaoTalk_Moim_aBArTcxQZIGBv72StldkCtmUKK0Ry1.jpg (File Size:145.7KB/Download:18)
  3. KakaoTalk_Moim_aBArTcxQZIGBv72StldkCtn1PIOf4Z.jpg (File Size:180.7KB/Download:21)
  4. KakaoTalk_Moim_aBArTcxQZIGBv72StldkCtn1PJ1IuR.jpg (File Size:111.3KB/Download:15)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754 체육회, 최초로 남녀 MVP 선정…격려금 3천만원씩 라이프프라자 23.10.06.
753 [아시안게임] 이우석-임시현, 한일전 승리하고 양궁 혼성전 첫 금메달(종합) 라이프프라자 23.10.04.
752 세계한인회장대회 서울서 개막…"동포사회•모국 동반성장 모색" 라이프프라자 23.10.04.
751 내년 고입 전형 어떻게?…서울시교육청, 안내 자료 제작 file 라이프프라자 23.10.04.
750 [아시안게임] 한국, 종합 2위 탈환할 수 있을까…일본과 치열한 메달 경쟁(종합) file 라이프프라자 23.10.04.
749 한미연합회 주최 '한미동맹 70주년' 기념식 1천여명 참석해 성료 라이프프라자 23.10.03.
748 '노벨상, 시대착오적…대대적 개혁 필요' 학계 목소리 커진다 라이프프라자 23.10.02.
747 콜롬비아에서 한국전쟁 정전 70주년 맞아 참전용사 위로회 연다. file Happy 23.09.29.
746 외환당국, 2분기 '환율 방어'에 60억달러 팔았다 라이프프라자 23.09.27.
745 제로페이,10월 한달간 방한 외국인관광객 대상 내수 활성화마케팅… 라이프프라자 23.09.27.
744 정의, 민주 새 원내대표에 "여야 협력 통한 정치복원 나서주길" 라이프프라자 23.09.26.
743 화엄사 원로 종호 스님 입적 라이프프라자 23.09.26.
742 국군의 날, 10년 만에 가장 큰 열병식… 라이프프라자 23.09.26.
741 尹대통령 "北 핵사용시 한미동맹 압도적 대응으로 정권 종식"(종합) 라이프프라자 23.09.26.
740 8월 외화예금 59억달러 줄어…넉 달 만에 감소세 라이프프라자 23.09.22.
739 BTS 슈가, 오늘부터 병역 의무 시작…"2025년에 봅시다" 라이프프라자 23.09.22.
738 금산군, 해외바이어초청 ‘국제인삼교역전’수출상담회 개최 file 옥자 23.09.10.
737 삼성, 세계에서 가장 많은 폴더블 스마트폰 판매 file 라이프프라자 23.03.06.
736 국제인삼교역전 수출상담회, 20개국 해외 바이어 35명 참가 file 코리아위클리.. 22.10.03.
735 세계인의 축제 된 금산인삼축제 9월30일부터 file 옥자 22.0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