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0.jpg

한민족의 ‘한(恨)’으로 마음을 울리고, 뼛속까지 배어있는 ‘흥(興)’으로 한인들을 들썩거리게 할 국악공연이 4월 1일(일) 달라스를 찾아온다. 

 

달라스 국악 대축제, 국보급 국악인 대거 출연
 

4월 1일(일) 어빙아트센터

VIP석 100달러, 일반석 50달러

국악 저변확대 위한 전통예술공연의 진수

 

[i뉴스넷] 최윤주 기자 editor@inewsnet.net

sentence_type.png

 

 

한민족의 ‘한(恨)’으로 마음을 울리고, 뼛속까지 배어있는 ‘흥(興)’으로 한인들을 들썩거리게 할 국악공연이 4월 1일(일) 달라스를 찾아온다. 

특히 올해 공연에는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 출연, 대중음악과 국악장르를 넘나들며 대한민국 전통음악의 계보를 잇는 국악인 ‘박애리’ 씨가 합류, 뜨거운 기대를 한껏 모으고 있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20명의 국악인들이 한 무대에 오르는 명품 공연이 될 제2회 달라스 국악대축제는 (사)한국국악협회 미 텍사스지부(지부장 박성신)가 한국전통 예술공연의 저변확대를 위해 마련한 행사다.

 

지난 7일(수) 기자회견을 자리에서 박성신 회장은 “한국을 대표하는 거장들이 펼치는 공연인만큼 한인 2세와 주류사회 인사 등이 함께 자리해 한국 예술문화의 아름다움과 위대함을 알리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달라스 국악대축제는 (사)한국국악협회 텍사스 지부의 주요사업이다.

 

지난 2015년에 이어 두번째를 맞이하는 이번 공연은 오는 4월 1일(일) 오후 6시 30분 어빙아트센터에서 열린다.

 

박애리·정남훈·홍성덕 등 한국을 대표하는 명창들과 국가무형문화재 승무와 살풀이춤 이수자 김덕숙 명인의 소고춤, 부산지방 무형문화제 3회 김신영 명인의 동래학춤, 인간문화재 문재숙 명인의 가야금 연주까지 한국을 대표하는 국악 대가들이 달라스 한인들의 심장을 요동치게 한다.

 

 

박애리.jpg

제2회 달라스 국악대축제로 달라스를 방문하게 될 국악인 박애리 씨.

 

그중 단연코 주목을 끄는 사람이 국악인 박애리 씨다. 대한민국 대표 춤꾼이자 남편인 팝핀현준과 짝을 이뤄 KBS 불후의 명곡 무대를 휩쓴 모습을 익히 보아온 한인들에게 박애리 씨의 달라스 방문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공연에서 무대를 꽉 채우는 그의 목소리는 건조한 이민생활에 지친 한인들의 가슴을 절절하게 울리며 깊은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더욱이 전체 무대사회를 박애리 명창이 진행할 것으로 예고돼 단아하면서도 기품있는 흡입력으로 이번 공연의 퀄리티를 한층 높일 것으로 전망된다.

 

0d533ef3dd928df43c7cf605f1d4e625.jpg

(사)한국국악협회 홍성덕 이사장.

 

(사)한국국악협회 이사장인 홍성덕 명창의 판소리와 육자배기 또한 한인들의 귀가 호사를 누리는 시간이 될 것이다. 

국악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모르는 이가 없는 ‘육자배기’의 대가 김옥진 명창의 무남독녀인 홍성덕 명창은 한국여성국극예술협회 이사장과 전주대사습놀이보존회 이사장을 역임했다. 1993년 한국국악협회 국악대상, 1996년 문화의 날 대한민국 문화예술상 대통령상 등을 받은 국악계의 대모다.

 

1111.jpg

국악엔터테이너로 각광받고 있는 정남훈 명창.

 

국악의 새로운 미래로 칭송받는 ‘국악엔터테이너’ 정남훈 명창의 무대도 놓칠 수 없는 포인트다.

경서도 민요계의 몇 안되는 젊은 남자 소리꾼으로 경기민요, 서도민요, 재담소리에 이르기까지 다재다능한 국악엔터테이너인 정남훈 명창은 구수한 입담과 뛰어난 소리로 관객들의 눈과 귀를 장악할 것으로 예상된다.

 

002.jpg

가야금 무대를 선보일 문재숙 명인(가운데)과 이슬기 씨(왼쪽). 오른쪽은 문재숙 명인의 딸 이하늬 씨.

 

미스코리아 이하늬 씨의 어머니로도 유명한 문재숙 명인은 가야금산조 및 병창을 보유한 국가 무형문화재 23호다.

이번 달라스 국악대축제에는 문재숙 명인과 그의 딸 이슬기가 동행한다. 어머니 문재숙 명인의 뒤를 이은 국악인 이슬기 씨는 전국 국악경연대회에서 가야금으로 대통령상을 수상한 실력파다.

 

55cf15574cc3cd18ccd5c8bbf71b8737.jpg

이번 공연에서는 (사)한국국악협회 텍사스 지부장인 박성신 회장의 부채산조도 펼쳐진다.

 

달라스 한국예술인총연합회 회장이자 (사)한국국악협회 텍사스 지부장인 박성신 회장의 부채산조도 기대를 모은다.

달라스를 한국 전통예술의 중심무대로 만들겠다는 포부를 실현중인 박성신 회장은 부채를 소품으로 가야금 산조곡에 맞춰 단아하면서도 조화로운 입춤의 춤사위를 선보일 예정이다.

박성신 회장은 어린 시절 리틀엔젤스 단원을 시작으로 국악예고와 한양대에서 한국무용을 전공했으며, 달라스 한인사회에서 10여년간 후학을 양성하며 대내외에 한국전통무용을 알리는 홍보대사 역할을 해 온 바 있다.

 

경기민요를 선보일 김명순·김인숙·오시원 명창과, 판소리를 들려줄 김민숙·김수향·임화영 명창 또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소리꾼이다.

 

달라스 국악대축제_01.jpg

달라스 국악대축제_02.jpg

2015년 열린 제1회 달라스 국악대축제 모습. 올해도 같은 장소에서 열린다.

 

VIP석 100달러, 일반석 50달러
지정좌석제, 빨리 구입해야 좋은 좌석 확보

 

4월 1일(일) 오후 6시 30분 어빙아트센터(Irving Art Center)에서 신명나게 펼쳐질 제2회 국악대축제 입장권을 VIP좌석 100달러와 일반석 50달러에 판매된다.

좌석은 지정석이기 때문에 빨리 구입할수록 더 좋은 좌석을 확보할 수 있다.

 

티켓구입 문의는 (사)한국국악협회 텍사스 지부 박성신 회장(469-735-6419) 혹은 쟈니 유 부지부장(469-567-2804)에게 문의하면 된다.

 

 

Copyright ⓒ i뉴스넷 http://inewsnet.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entence_type.png

 

>>Sponsored

A4_800.jpg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241 미국 韓뮤지컬 ‘컴포트우먼’ 오프브로드웨이 절찬공연 newfile 뉴스로_USA 08:10
2240 미국 “일본의 모든 침략범죄 청산할 것” file 뉴스로_USA 18.08.18.
2239 미국 NY롱아일랜드 한미문화축제 열린다 file 뉴스로_USA 18.08.18.
2238 미국 소녀상 찾아간 김영준 총영사 뉴스앤포스트 18.08.17.
2237 미국 한국-캐나다-일본 총영사가 사배나에 간 이유 file 뉴스앤포스트 18.08.17.
2236 미국 “함량 미달의 정치 리더십이 일제치하 만들었다” 코리아위클리.. 18.08.16.
2235 미국 “지도자 한 사람의 잘못으로 많은 사람이 고통 받는다” 코리아위클리.. 18.08.16.
2234 미국 올해 한인연합체육대회 9월3일 열린다 file 코리아위클리.. 18.08.16.
2233 미국 뉴욕 코리아가요제 우천속 뜨거운 열기 file 뉴스로_USA 18.08.15.
2232 미국 한국어-영어 비교 전시회 눈길 file 뉴스로_USA 18.08.11.
2231 미국 워싱턴한국문화원 온스테이지 코리아 공연작품 공모 뉴스로_USA 18.08.11.
2230 미국 애틀랜타에 한영 이중언어 ‘이황 아카데미 설립 코리아위클리.. 18.08.08.
2229 미국 “환경이 생명이다” 지광스님 file 뉴스로_USA 18.08.08.
2228 미국 조지아 전몰용사 67년만의 귀향 file 뉴스앤포스트 18.08.08.
2227 미국 뉴욕 한인타운 ‘평화와 통일한마당’ file 뉴스로_USA 18.08.08.
2226 미국 알재단 가을학기 미술 강의 file 뉴스로_USA 18.08.06.
2225 미국 ‘잃어버린 우리 문화재를 찾아서’ (1) file 뉴스로_USA 18.08.06.
2224 미국 뉴욕 센트럴파크에서 코리아가요제 file 뉴스로_USA 18.08.05.
2223 미국 “허익범특검 피의사실공표 규탄” 미주한인네트워크 성명 file 뉴스로_USA 18.08.05.
2222 미국 “관세전쟁 피해갈 길 있다!” file 뉴스앤포스트 18.08.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