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준 총영사, 귀넷 상공회의소 정기총회서 기조연설
200주년 맞은 귀넷카운티와 한인사회 50주년 함께 축하


 

한국 외교부에서 경제통으로 잔뼈가 굵은 김영준 주 애틀랜타 총영사가 귀넷카운티와 한인사회 간의 교류 증대와 경제협력 확대에 적극 나섰다.

 

애틀랜타총영사관은 김 총영사가 11일(월) 귀넷 상공회의소를 방문해 내쉬 샬롯 귀넷카운티 의장과 귀넷카운티 상공회의소 임원들을 만났다고 밝혔다.

 

또 김 총영사는 12일(화) 오전 8시에 열리는 귀넷 상공회의소 정기총회에서 기조연설자로 강단에 선다.

 

김 총영사는 이날 귀넷 파트너십을 통해 해외 기업의 투자를 유치하려는 귀넷상공회의소와 미국내 시장개척에 나선 한국 진출기업들 및 애틀랜타 한인사회가 상호 보완적으로 성장해 갈 수 있는 길을 제시할 것으로 보인다.

 

김 총영사의 이번 귀넷상공회의소 방문이 예사롭지 않은 이유는 올해가 2018년이라는 데에 있다.

 

2018년은 귀넷카운티가 서울시 강남구와 자매결연을 맺은 지 딱 10주년이 되는 해이자, 귀넷카운티 설립 200주년이 되는 해이기도 하다. 귀넷카운티는 1818년 12월 15일에 설립됐다.

 

게다가 애틀랜타한인회가 설립 50주년을 맞은 해 역시 2018년이어서 귀넷카운티는 올해 한인사회와 각별한 인연을 과시하기에 충분하다는 것이다.

 

총영사관측은 이러한 배경을 바탕으로 오는 10월 11일(목) 인피니트 에너지 아레나에서 특별 축하 공연을 기획하고 있다. 한인뿐 아니라 귀넷카운티 현주민들을 초청해 주류사회와 한인사회가 어우러지는 대축제의 장을 만들겠다는 계획이다.

 

김 총영사의 공공외교 노력이 애틀랜타 한인사회에 어떤 긍정적인 효과를 가져올 지 그 귀추가 기대된다.


 

클릭시 이미지 새창.

▲11일(월) 김영준 주 애틀랜타 총영사가 귀넷상공회의소를 예방하고 관계자들을 만나 경제협력과 한인사회 교류증대 등을 논의했다. 좌로부터 닉 마시노 귀넷상의 부회장, 샬롯 내쉬 귀넷카운티 의장, 김 총영사, 댄 카우프만 귀넷상의 회장.(사진=주애틀랜타총영사관)
  • |
  1. 20180611_MOFA.jpg (File Size:235.4KB/Download:1)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368 미국 韓美 함께 태극기 5천개 휘날린다 newfile 뉴스앤포스트 01:35
2367 미국 뮤지컬 ‘콩쥐 팥쥐’ 앨라배마에서 막올린다 file 뉴스앤포스트 19.01.17.
2366 미국 뉴욕주의회 3.1운동결의안 채택 file 뉴스로_USA 19.01.16.
2365 미국 ‘블랙스트링’ 미국 투어 file 뉴스로_USA 19.01.15.
2364 미국 “글로 달래온 이민애환 30년 기려요” file 뉴스앤포스트 19.01.15.
2363 미국 NY플러싱타운홀 2019시즌 개막 file 뉴스로_USA 19.01.12.
2362 미국 '화합' 모색한 연합회 신년하례식 코리아위클리.. 19.01.10.
2361 미국 “복짓고 복받으세요” 지광스님 새해 법문 file 뉴스로_USA 19.01.10.
2360 미국 올랜도 한국계 여성 변호사, 주 순회판사 됐다 file 코리아위클리.. 19.01.09.
2359 미국 둘루스 미용실 총격범은 전남편 차씨 [1] file 뉴스앤포스트 19.01.09.
2358 미국 박병진 검사장 ‘가장 영향력있는 한인’ file 뉴스앤포스트 19.01.03.
2357 미국 화합·협력으로 시작하는 새해 한인단체들 file 뉴스앤포스트 19.01.03.
2356 미국 “새해엔 행복한 시간만 가득하기를...” file 뉴스앤포스트 19.01.03.
2355 미국 “한인사회 화합이 한국 외교에 큰 도움” file 뉴스앤포스트 19.01.03.
2354 미국 ‘새 이민자상’에 대니얼 유 소장 file 뉴스앤포스트 19.01.03.
2353 미국 워싱턴 한인작가3인 보자기전시 file 뉴스로_USA 19.01.02.
2352 미국 ‘김시스터즈’ 브로드웨이 뮤지컬 만든다 file 뉴스로_USA 18.12.28.
2351 미국 남색 표지 차세대 전자여권 디자인 확정 코리아위클리.. 18.12.27.
2350 미국 美글렌데일소녀상앞 합동추모제 file 뉴스로_USA 18.12.25.
2349 미국 “한인사회 정치참여, 제대로 불붙는다” file 뉴스앤포스트 18.12.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