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일 뉴욕주 예비선거 참여 독려 캠페인

 

뉴욕=뉴스로 노창현기자 newsroh@gmail.com

 

 

투표합시다041316.jpg

 

 

뉴욕한인사회가 미대선 열기로 후끈 달아오르고 있다.

 

오는 19일 뉴욕주 예비선거를 앞두고 뉴욕한인사회가 선거 참여 독려(督勵) 캠페인에 나서는 등 어느때보다 뜨거운 관심을 보이고 있다. 뉴욕은 전통적으로 친이민정책을 고수하는 민주당이 강세를 보이는 지역이다.

 

지난 12일 한인타운의 중심 플러싱에서 열린 힐러리 유세장에 빌 클린턴 전 대통령이 나와 힐러리에 대한 지지를 당부하는 등 한인사회에 러브콜을 보냈다.

 

빌 클린턴은 연설에서 "1100만 명에 달하는 미국내 불법체류자의 11%가 아시안이다. 힐러리 클린턴 후보는 포괄적 이민개혁으로 시민권을 취득할 수 있는 길을 제공하고 청소년 추방유예 프로그램 등을 통해 가족들이 생이별하는 일이 없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해 지지자들의 환호(歡呼)를 끌어냈다.

 

당초 한인사회는 민주당의 힐러리 클린턴에 대한 압도적 지지의 분위기였으나 시간이 갈수록 버니 샌더스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져 눈길을 끈다.

 

16일 플러싱의 세인트조지 성공회교회에서는 샌더시를 지지하는 한인단체 대표들이 처음으로 모여 시선을 끌었다. 이 행사에는 존 최 대뉴욕지구플러싱 상공회의소 대표와 브라이트 림 KAPA 회장 등 한인 지도자들과 민권센터의 웨니 첸 시민운동가 등 중국계 인사들이 대거 참여해 강력한 지지의 뜻을 밝혔다.

 

한인사회에서 샌더스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것은 '보통사람들을 대변하는 정부를 세워야 한다'는 일관된 정책과 폴란드 이민가정의 후예(後裔)인 그의 배경이 시간이 갈수록 어필하고 있기 때문이다.

 

샌더스는 "탐욕(貪慾)으로 가득찬 월가의 대형금융사들을 해체하고 소득별 누진제로 부자들로부터 더 많은 세금을 거두겠다" "오바마케어보다 더 진전된 모든 이를 위한 의료보험을 시행하고 공립대학교 등록금 무료화로 교육의 기회를 확대해야 한다"고 주장해 왔다.

 

샌더스를 알고나서 힐러리 지지를 철회했다는 조 모(업스테이트 뉴욕 거주) 씨는 "샌더스가 확보한 천문학적인 선거자금이 보통사람들의 소액 기부로 이뤄졌다는 사실은 그가 1%의 부자가 아니라 99%의 시민들을 대변하는 후보라는 것을 말해준다. 샌더스가 대통령이 된다면 미국과 세계가 변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보였다.

 

한편, 시민참여센터를 비롯, 뉴욕한인회와 재향군인회, 미동북부 한인연합회, 상록회, 상조회, 원광 복지관 등 한인 단체들은 지난 12일 플러싱 한양마트 앞에서 뉴욕주 예비선거 참여를 독려하기 위한 배너 캠페인을 펼쳤다.

 

시민참여센터의 김동찬 대표는 13일과 14일 대뉴욕상록회와 노인유권자연합 등에서 선거참여설명회를 갖고 "한인사회가 80%이상 유권자 등록하고 80%이상 투표를 하면 미국사회에서 인정받고 존경받는 커뮤니티가 되며 이같은 참여가 후대들에게 물려줄 가장 중요한 유산(遺産)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유권자등록캠페인 김동찬 040416.jpg

 

 

김동찬 대표는 "예비경선의 최대 격전지가 된 뉴욕주 선거에서 한인들의 투표율이 높게 나오는게 중요하다. 그것이 한인커뮤니티가 정치력을 신장하는 길"이라며 "공화 민주 양당에 등록된 유권자는 반드시 투표에 참여해 달라"고 당부했다.

 

2015년 뉴욕주 유권자들의 투표 참여율은 29%이고, 한인유권자들은 이보다 훨씬 못미치는 19%로 나타났다. 현재 뉴욕주 한인 유권자들은 민주당 53%, 공화당 15%가 각각 등록된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꼬리뉴스>

 

샌더스 뉴욕서 힐러리에 선전포고 (2016.4.3.)

"힐러리는 백악관 적임자 아니야"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5034

 

 

  • |
  1. 유권자등록캠페인 김동찬 040416.jpg (File Size:94.5KB/Download:8)
  2. 투표합시다041316.jpg (File Size:139.7KB/Download:9)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328 미국 몬트레이 한인회장 선거 첫 경선 치러진다 file SF한국일보 16.06.02.
327 미국 갓스이미지 창단 13주년 기념공연 대 성황 file SF한국일보 16.06.02.
326 미국 ‘인디500’ 도전 최해민 인디라이츠 프리덤100 12위 file 뉴스로_USA 16.05.30.
325 미국 샌더스, 한인시의원 제인김 상호 지지…캘리포니아 경선 관심 file 뉴스로_USA 16.05.30.
324 미국 ‘볼펜화가’ 이일 화백 작품 美산호세뮤지엄 영구소장 file 뉴스로_USA 16.05.29.
323 미국 워싱턴한국문화원 ‘작은 음악회’ 호평 file 뉴스로_USA 16.05.29.
322 미국 뉴욕 창작뮤지컬 ‘아버지의 초상’ 앵콜 반향 file 뉴스로_USA 16.05.29.
321 미국 SF파이오니어 라이온스클럽, 청소년 사회봉사 장학생 시상 file SF한국일보 16.05.28.
320 미국 타이거 클로 엘리트 챔피언십 성황 file SF한국일보 16.05.28.
319 미국 한인업소 5곳 중 3곳이 완전 전소, 2곳도 곧바로 영업은 불가능할 듯 file SF한국일보 16.05.28.
318 미국 한인업소 입주 쇼핑몰 대형화재 발생 file SF한국일보 16.05.28.
317 미국 MLB 워싱턴 구장서 ‘한국의 맛’ 홍보 file 뉴스로_USA 16.05.26.
316 미국 미국 일본서 ‘해외공직설명회’ file 뉴스로_USA 16.05.26.
315 미국 ‘미스김라일락’ 70년만의 귀향 프로젝트 file 뉴스로_USA 16.05.26.
314 미국 공부 잘하려면 강의 노트 적극 활용해야 file 코리아위클리.. 16.05.26.
313 미국 "내년 대선서 세월호 참사 심판하겠다" 코리아위클리.. 16.05.26.
312 미국 재외동포재단 사진 공모전 코리아위클리.. 16.05.26.
311 미국 그로잉업 아시안 대회 한인 입상자 2명 NBC뉴스 런천 행사에 초청받아 SF한국일보 16.05.25.
310 미국 박창명 병무청장 북가주 방문 기자간담회 SF한국일보 16.05.25.
309 미국 헤븐리 보이스 제6회 정기연주회 성황 SF한국일보 16.05.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