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틀랜타 총영사관, 68주년 한국전쟁 기념식 개최
조지아 보훈처 장관 참석, 한미 찬전용사들에 감사장 수여


 

주애틀랜타총영사관이 주최한 제 68주년 한국전쟁 기념식이 5일 낮 12시 애틀랜타한인회관에서 열렸다.

 

한국의 현충일(6월6일)을 기해 마련된 이날 기념식에는 조지아주 보훈처장관이 참석해 감사장을 수여하고 참전용사들의 노고를 치하했다.

 

김영준 애틀랜타 총영사는 “참전용사 여러분의 희생과 헌신에 감사한다”며 “그러한 노고가 있었기 때문에 과거 가장 가난했던 나라가 지금은 세계수준의 국가로 발전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김총영사는 오는 12일 싱가포르에서 개최될 미북정상회담과 관련해 “현재 준비되고 있는 정상회담은 북한이 비핵화를 시작하고 한반도와 전세계에 평화를 정착시킬 의미있는 결과를 가져올 것”이라며 “여러분도 지지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마이크 로비 조지아 보훈처 장관은 “자유와 평화를 위해 보여준 고귀한 희생에 경의를 표한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는 애틀랜타 한국전 참전용사회(회장 심만수)와 애틀랜타 한국전 참전 미군 용사회(회장 고든 셔먼) 소속 참전용사들이 참석했으며, 민주평통애틀랜타협의회, 월남전참전용사회, 재향군인회 미남부지회 등에서 임원진이 참석해 참전용사들을 격려했다.

 

이 자리에서 로비 장관은 김철석(영어명 찰스 김) 한국전참전유공자회장과 참전용사 어반 럼프 씨에게 공로장을 수여했다. 또 행사가 끝난 뒤에는 총영사관측은 미국인 참전용사 16명에게 감사장이 증정했다.

 

행사 사진 모음 바로보기(클릭!) >>

 


 

클릭시 이미지 새창.

  • |
  1. 20180605_koreanwar_veterans.jpg (File Size:70.5KB/Download:1)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262 미국 ‘잃어버린 우리 문화재를 찾아서’<3> file 뉴스로_USA 18.09.09.
2261 미국 애틀랜타 한인타운에 대중교통 들어서나? file 뉴스앤포스트 18.09.09.
2260 미국 박혜원작가 뉴저지대학서 사진 2인전 file 뉴스로_USA 18.09.08.
2259 미국 올해 플로리다연합체전 탬파 종합우승 코리아위클리.. 18.09.05.
2258 미국 "다카(DACA) 갱신 계속된다" 이민자 커뮤니티의 승리 file 코리아위클리.. 18.09.03.
2257 미국 ‘위안부’ 美대륙 자전거횡단 韓대학생듀오 file 뉴스로_USA 18.09.02.
2256 미국 조지아 민주당 아시안 유권자에 ‘성큼’ file 뉴스앤포스트 18.08.31.
2255 미국 걸그룹 H.U.B 초청, ‘K-팝 쿡아웃 컨서트’ 열린다 코리아위클리.. 18.08.30.
2254 미국 호주 시드니 동포 이귀순씨 민초해외문학상 수상 코리아위클리.. 18.08.30.
2253 미국 미국서 마리화나 흡연, 한국에서 형사처벌 가능 코리아위클리.. 18.08.30.
2252 미국 “부처님 유해를 돌려다오” 보스턴미술관 라마탑형사리구 file 뉴스로_USA 18.08.30.
2251 미국 “모든 중생들 괴로움 벗어나길..” file 뉴스로_USA 18.08.28.
2250 미국 태혜성씨 알재단-전 패밀리장학회 큐러토리얼 펠로쉽 수상 file 뉴스로_USA 18.08.28.
2249 미국 워싱턴서 풍자 현대무용 ‘꼬리 언어학’ file 뉴스로_USA 18.08.26.
2248 미국 ‘모란의 시인’ 김영랑, 99년 만에 독립유공자 됐다 코리아위클리.. 18.08.24.
2247 미국 더위도 꺾지 못한 올랜도한인회 열정 코리아위클리.. 18.08.24.
2246 미국 마이애미한인회 새 회장에 김형규씨 당선 코리아위클리.. 18.08.24.
2245 미국 “샘 박 하원의원을 도웁시다” file 뉴스앤포스트 18.08.23.
2244 미국 클락스빌에 40대 여성 한인회장 탄생 file 뉴스앤포스트 18.08.22.
2243 미국 내쉬빌 한인회 팔순넘긴 어르신이 수장 맡아 file 뉴스앤포스트 18.08.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