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8회 동남부 한인체전 성료…14개 한인회 750명 참가
애틀랜타 2위, 어거스타 3위…내년에도 애틀랜타서 개최


 

제38회 동남부한인체육대회 우승기가 몽고메리한인회(회장 박민성)로 넘어갔다. 몽고메리는 6년만에 종합우승을 탈환했고, 6연패 도전에 실패한 애틀랜타는 2위를 차지했다. 3위에는 어거스타가 올랐다.

 
 

올해 대회에는 14개 지역한인회에서 총 750여명의 선수들이 참가해 14개 종목에서 실력을 겨뤘다.

 

몽고메리는 육상, 수영, 탁구, 태권도 등에서 두각을 보이면서 금 34, 은 33, 동 13개 등 총 80개 메달로 622점으로 종합우승을 차지했다.

 

애틀랜타는 총 73개 메달로 585점을 얻으며 준우승에 그쳤다. 애틀랜타는 태권도와 줄다리기에는 출전조차 하지 않아 대회 준비가 부실했다는 지적을 받았다.

 

어거스타는 축구와 농구에서 강세를 보이면서 3위를 차지했고, 4위에는 랄리, 5위엔 낙스빌, 6위에는 멤피스가 올랐다.

 

특별히 올해 대회에는 33년만에 플로리다연합회가 선수단을 파견해 의미를 더했다.

 

올해는 전야제를 폐지하고 폐막식에 초점을 맞춰 시상식, K-Pop 공연, 경품추첨 등이 한꺼번에 치러졌다.

 

덕분에 폐막식 때마다 늘 썰렁했던 과거와 달리 끝까지 수백명이 함께하는 마무리를 보여줬다는 점에서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

 

폐막식에서 연합회는 장소를 제공해준 피치트리 릿지 고등학교에 장학금을 기부했다.

 

한편, 동남부한인회연합회는 회장단 회의를 열고 내년 제39회 동남부 한인체전도 애틀랜타에서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더 많은 올해 체전 사진들 보기>>

 


 

클릭시 이미지 새창.

▲박민성 몽고메리한인회장 동남부체전 우승기를 휘날리고 있다. 몽고메리는 6년만에 우승기를 탈환했다.

클릭시 이미지 새창.

▲썰렁했던 예년과 달리 올해 체전 폐막식은 끝까지 수백명이 남아 함께하는 모습을 보였다.

 

클릭시 이미지 새창.

 

클릭시 이미지 새창.

  • |
  1. s20180609_191121.jpg (File Size:298.8KB/Download:7)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311 미국 노아은행 고교생 20명에 장학금 수여 file 뉴스앤포스트 18.11.08.
2310 미국 “사드 한국에 영구배치” 美 군사전문지 뉴스로_USA 18.11.03.
2309 미국 알재단 2018현대미술 공모전 수상작가 전시 file 뉴스로_USA 18.11.03.
2308 미국 美애틀란타 ‘봄이 가도’ 상영 file 뉴스로_USA 18.10.30.
2307 미국 韓타악 ‘Light & BEAT’ 뉴욕축제 file 뉴스로_USA 18.10.30.
2306 미국 설치미술가 홍유영 워싱턴전시 file 뉴스로_USA 18.10.30.
2305 미국 “차세대 한인들 도산 정신으로 키운다” file 뉴스앤포스트 18.10.28.
2304 미국 “한-미 동남부 지역간 무역 투자기회 확대한다” file 뉴스앤포스트 18.10.28.
2303 미국 퓨전밴드 ‘누모리’ 워싱턴 공연 file 뉴스로_USA 18.10.27.
2302 미국 FIU 동아리, 한국문화축제 개최 코리아위클리.. 18.10.26.
2301 미국 남색 표지 차세대 전자여권 디자인 시안 나와 코리아위클리.. 18.10.26.
2300 미국 ‘기러기는 꿈꾸다’ 뉴욕초연 눈길 file 뉴스로_USA 18.10.23.
2299 미국 휴스턴 한인축제 역대 최대규모 '대성공' 코리아월드 18.10.22.
2298 미국 ‘재미동포아줌마’ 신은미 LA강연회 [2] file 뉴스로_USA 18.10.21.
2297 미국 재미과기협, 과학기술전문가 양성을 위한 경력개발워크샵 코리아위클리.. 18.10.20.
2296 미국 평통해체세계시민연대, 평통 해체 청원 시작 코리아위클리.. 18.10.19.
2295 미국 뉴욕한복판 한국페스티벌 file 뉴스로_USA 18.10.19.
2294 미국 평화의 소녀상 얼굴 긁힌채 발견 file 뉴스앤포스트 18.10.19.
2293 미국 "미국내 한인, 북녘 이산가족 상봉 적극 추진해야" file 코리아위클리.. 18.10.17.
2292 미국 건강 요리 배우고 밥도 먹는 ‘요리교실’ 코리아위클리.. 18.10.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