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4명 등 12명 사망, 4명 중상

 

 

뉴욕=노창현특파원 newsroh@gmail.com

 

 

28일 밤 뉴욕 브롱스 지역에 있는 한 5층짜리 아파트에서 불이 나 어린이 4명 등 최소 12명이 숨지고 여러 명이 다쳤다고 CNN 등 주류 언론이 전했다.

 

뉴욕소방국(FDNY)은 이번 화재로 7명의 주민과 7명의 소방대원이 부상당했고 이중 4명은 중상(重傷)이라고 밝혔다.

 

 

브롱스 화재cnn.jpg

<CNN 캡처>

 

 

모두 29가구가 거주하는 아파트 건물에서 이날 오후 6시50분쯤 발화한 화재는 약 1시간 30분 만에 꺼졌으나 불이 순긱간에 번져 희생자가 많이 발생했다.

 

화재신고는 이날 오후 6시51분경 이뤄졌고 소방차는 3분만에 현장에 출동했다. 그러나 이미 화마(火魔)가 아파트 빌딩을 덮친 상황이었다. 사망자는 각 층마다 발생했고 한파속에 간신히 탈출한 이재민들은 인근 학교에 마련된 쉘터에 수용됐다.

 

당국에 따르면 이날 불은 아파트 1층에 사는 세 살백이 남아가 버너를 갖고 스토브 근처에서 놀다가 발화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기 엄마는 화재가 발생하자 이 아이와 2살짜리 동생을 데리고 급하게 달아나면서 아파트 문을 열어놓아 불이 더 급속히 번진 것으로 알려졌다. 아파트내 좁은 계단이 굴뚝 역할을 해 불꽃이 빌딩으로 순식간에 번졌기 때문이다.

 

소방당국은 화재가 발생했을 때 문을 열어놓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번 화재 참사는 뉴욕시에서 27년만에 최악의 사고이다.

 

1990년 해피랜드 소셜클럽에서 화재로 87명이 사망한 사건이후 최대 희생자가 발생했다. 2007년엔 역시 브롱스에서 화재로 9명의 어린이 등 10명이 사망하기도 했다.

 

화재 현장을 찾은 빌 더블라지오 뉴욕시장은 “끔찍한 비극(悲劇)이 홀리데이 기간에 일어났다. 가족들과 함께 행복한 시간을 보내야 하는 순간에 이런 공포스런 일이 생겨 너무나 안타깝다”고 애통해했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 |
  1. 브롱스 화재cnn.jpg (File Size:108.5KB/Download:11)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076 미국 독감 맹위 … 달라스 카운티 18명 사망 i뉴스넷 18.01.11.
1075 미국 친한파 에드 로이스의원 은퇴선언 file 뉴스로_USA 18.01.10.
1074 미국 ‘오프라를 2020 대선후보로” 여론 file 뉴스로_USA 18.01.09.
1073 미국 최강한파 美북동부 꽁꽁 file 뉴스로_USA 18.01.06.
1072 미국 美동부해안 ‘사이클론 폭탄’ 온다 file 뉴스로_USA 18.01.04.
1071 미국 “韓대학생 미군 지원했다가 추방위기” WSJ 뉴스로_USA 18.01.04.
1070 미국 美의원 한복입고 신년인사 광고 화제 file 뉴스로_USA 18.01.03.
1069 미국 지구냉동화? 북극한파 북미대륙 덮쳐 뉴스로_USA 18.01.03.
1068 미국 ‘방탄소년단’ 타임스퀘어 새해맞이 쇼 출연 file 뉴스로_USA 18.01.02.
1067 미국 올해 플로리다 오바마케어 신규 가입자 소폭 감소 코리아위클리.. 18.01.01.
1066 미국 CNN 선정, 2018년 주목할 이벤트 … ‘평창올림픽’ 등 선정 i뉴스넷 18.01.01.
1065 미국 텍사스 인구, 매년 40만명씩 증가 i뉴스넷 18.01.01.
1064 미국 독감 확산일로…백신효과 10% i뉴스넷 18.01.01.
» 미국 뉴욕 아파트 최악 화재…20여명 사상 file 뉴스로_USA 17.12.31.
1062 미국 美북동부 ‘동토의 왕국’ file 뉴스로_USA 17.12.31.
1061 미국 세계최초의 캐럴은 4세기 찬송가 file 뉴스로_USA 17.12.29.
1060 미국 "트럼프, 정신건강 위험하다" 코리아위클리.. 17.12.24.
1059 미국 중국 외교부 "한국 단체 관광 업무 금지 금시초문" 코리아위클리.. 17.12.24.
1058 미국 34년간 크리스마스트리 재활용 화제 file 뉴스로_USA 17.12.24.
1057 미국 “트럼프의 정신불안, 세계 위험에 빠뜨릴수도” NY타임스 file 뉴스로_USA 17.12.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