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테드 류, 그레고리 믹스, 피터 웰치 추가서명

로 카나 의원 발의한 종전선언 법안에 현재까지 25명 서명

 

 

Newsroh=정현숙기자 newsroh@gmail.com

 

 

11.jpg

 

 

지난 2월 26일 한국전쟁 종전요구 결의안(H.Res. 152: Calling for a formal end of the Korean war.)이 미 하원에서 발의된 이래, 법안에 署名(서명)한 의원들이 늘고 있다고 미주한인네트워크 JNC TV가 보도했다.

 

최근 민주당 캘리포니아주의 테드 류 (Ted Lieu) 하원의원, 뉴욕주의 그레고리 믹스 (Gregory Meeks) 하원의원, 버몬트주의 피터 웰치(Peter Welch) 하원의원, 이렇게 세 명의 하원의원이 추가로 이 법안에 서명했으며, 현재까지 총 25명의 의원이 서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https://www.govtrack.us/congress/bills/116/hres152/details

 

 

gregory_meeks.jpg

 

 

특히 그레고리 믹스 의원(위 사진)의 경우, 지난 3월 13일과 14일 코리아 피스 네트워크 회원들이 워싱턴 DC에서 의원로비 활동을 펼치던 중 믹스 의원실을 방문한 것이 큰 역할을 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교착 상태에 있는 북미 관계를 풀어가기 위한 코리아 피스 네트워크 회원들의 노력이 소중한 結實(결실)을 본 것이다.

 

또한 지난 4월 3일 오전 9시에는 조지아 한반도평화캠페인(GA KPC) 팀이 데이비드 퍼듀(David Perdue) 연방상원의원실을 방문하여 지역총괄 비서(State Director)인 벤 프라이 (Ben Fry) 씨를 만났다.

 

조지아 한반도평화캠페인 팀은 리비아 방식이 아닌 단계적 비핵화를 지지해달라고 요청하면서, 랍우달, 그레이스 맹 하원 의원 등이 발의한 이산가족 법안 지지와 로 카나 의원의 종전선언 법안 지지를 호소했다. 또한 130여명의 서명과 함께 조지아주의 다섯 개 단체의 서명을 첨부한 공개편지도 전달했다.

 

한반도 평화와 북미대화를 위해 계속되는 미주지역 한인들의 미 상 하 의원 방문 설득 운동으로 더 많은 의원들이 법안 서명에 동참하고 있는 것은 매우 고무적인 일로 평가되고 있다. 이러한 노력을 통해 앞으로 북미관계가 계속 진전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샌더스 “미국, 북한과의 외교적 노력 계속해야” (2019.4.7.)

“평화협정은 미국과 한반도 안전 위한 최상의 길”

 

http://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8711

 

  • |
  1. 11.jpg (File Size:123.3KB/Download:6)
  2. gregory_meeks.jpg (File Size:42.7KB/Download:6)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565 미국 '자수성가한 재벌 트럼프' 사실과 다르다? 코리아위클리.. 19.05.18.
1564 미국 플로리다 유료도로에선 '이패스'와 '선패스'가 경쟁? 코리아위클리.. 19.05.18.
1563 미국 올해 플로리다주 살림 예산은 911억달러 코리아위클리.. 19.05.18.
1562 미국 올랜도 다운타운 서쪽에 크레인 소리 '요란' 코리아위클리.. 19.05.18.
1561 미국 美하원의원 두명 한국전쟁 종전선언 결의안 서명 file 뉴스로_USA 19.05.11.
1560 미국 플로리다주 학교 교사들, 총기 소지하나 코리아위클리.. 19.05.11.
1559 미국 귀찮아! 운전 방해꾼 '러브버그'… 환경에는 이로워 코리아위클리.. 19.05.11.
1558 미국 플로리다, 전국에서 '우수고교' 많은 주 6위에 코리아위클리.. 19.05.11.
1557 미국 '흙에서 흙으로' 친환경 자연지 장례가 늘고 있다 코리아위클리.. 19.05.11.
1556 미국 올해의 '베스트 수퍼마켓'에 텍사스 주 센트럴 마켓 코리아위클리.. 19.05.11.
1555 미국 4월 미국 실업률 3.6%, 예상치 보다 호조 코리아위클리.. 19.05.11.
1554 미국 노엄 촘스키 “판문점 선언은 역사적인 사건” file 뉴스로_USA 19.05.06.
1553 미국 '플로리다 대학촌’ 게인스빌에서 만나는 ‘한국 보물’ 코리아위클리.. 19.04.28.
1552 미국 미국인에게 가장 '사랑받는 브랜드'는 아마존 코리아위클리.. 19.04.28.
1551 미국 캘리포니아 ‘연방이민자 보호법’ 합법 판결 코리아위클리.. 19.04.28.
1550 미국 37세 동성애자 후보, 민주당 대선 경선 출마 선언 코리아위클리.. 19.04.28.
1549 미국 중앙플로리다 ‘더 빌리지스’, 가장 급성장하는 도시로 꼽혀 코리아위클리.. 19.04.28.
1548 미국 ‘올해의 중앙플로리디언’ 데스몬드 미드, ‘타임 100’에 선정됐다 코리아위클리.. 19.04.28.
1547 미국 비극의 소년 ‘트레이본 마틴’, TV에서 살아 났다 코리아위클리.. 19.04.28.
1546 미국 종교적 신념 지킨 여호와의 증인, 유니버설에 사실상 승소 코리아위클리.. 19.04.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