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밴쿠버 제자리 걸음
 
3월 주요 도시들의 신축 주택가격지수가 상승과 하락한 도시가 거의 반반을 차지하며 상승률이 제자리 걸음을 했다.
 
연방통계청이 10일 발표한 3월 신축주택 통계 자료에 따르면, 전국 주요 도시의 가격 상승률은 전달과 비교한 상승률이 0%를 기록했다. 
 
823c0a6b09915758604cbff3e8538cd6_1525975657_342.png
 
밴쿠버도 0%로 제자리 걸음을 했다. 반면 밴쿠버와 함께 주택시장을 떠 받들던 토론토는 0.3% 하락했으며, 캘거리도 0.4% 하락했다. 반면 빅토리아는 1.2%나 크게 올랐고, 온타리오의 런던도 0.7%의 상승률을 기록했다.
 
그런데 작년 3월과 비교하면 얘기는 달라진다. 우선 캐나다 전체로 2.4%가 상승했는데 밴쿠버는 이보다 훨씬 높은 8.4% 상승률로 전국 최고를 기록했고, 런던은 7.7%를 기록했으며 토론토도 2.3%를 기록했다. 반면 빅토리아는 1.4%에 불과했다. 사스카툰, 캘거리, 에드몬튼은 모두 마이너스를 기록했다.
 
하지만 장기적인 그래프를 보면 급등하던 신축주택가격이 점차 안정기로 들어가는 모습이다.
 
표영태 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071 캐나다 캐나다 전면적으로 이민 금지를 한다면! 밴쿠버중앙일.. 18.05.16.
2070 캐나다 새 이민자 파트타임 맞벌이로 힘들게 자녀 키워 밴쿠버중앙일.. 18.05.16.
2069 캐나다 버나비에서 펼쳐진 국제심판 보수교육 밴쿠버중앙일.. 18.05.16.
2068 캐나다 한인양로원 기금 마련을 위해 한인 사회 단체 합심 밴쿠버중앙일.. 18.05.16.
2067 캐나다 밴쿠버 고급주택가격 상승률 순위 크게 하락 밴쿠버중앙일.. 18.05.15.
2066 캐나다 평통 평화통일 워크샵 높은 한인사회 관심 받아 밴쿠버중앙일.. 18.05.15.
2065 캐나다 태양의 서커스 밴쿠버 공연 발매 밴쿠버중앙일.. 18.05.15.
2064 캐나다 알레르기약 왜 이리 안 듣나 했더니... 밴쿠버중앙일.. 18.05.15.
2063 캐나다 200명 탄 시버스 향해 질주한 보트 밴쿠버중앙일.. 18.05.15.
2062 캐나다 UCP 창당 첫 전당대회, 내년 총선 정권 되찾는다. CN드림 18.05.15.
2061 캐나다 웨스트젯 언제부터 파업하나 밴쿠버중앙일.. 18.05.12.
2060 캐나다 한-쿠바 양국 신정부 출범 이후 첫 외교장관회담 개최 밴쿠버중앙일.. 18.05.12.
2059 캐나다 밴쿠버 젊은이들이 '죽음에 이르는 병' 밴쿠버중앙일.. 18.05.12.
2058 캐나다 BC내륙 작년 산불 이어 올해 홍수로 고통 밴쿠버중앙일.. 18.05.12.
2057 캐나다 밴쿠버 공예전 한국 도자기 전시로 출발 밴쿠버중앙일.. 18.05.11.
2056 캐나다 밴쿠버 공예축제 참가 한국 전통 공예 장인-한지공예가 김유경 밴쿠버중앙일.. 18.05.11.
2055 캐나다 BC주민 1인당 연간 음주비용 864달러 밴쿠버중앙일.. 18.05.11.
» 캐나다 신축주택가격도 상승세 꺾이는 분위기 밴쿠버중앙일.. 18.05.11.
2053 캐나다 에스컬레이터 3대 고치는 데 2년 밴쿠버중앙일.. 18.05.10.
2052 캐나다 조폐공사, 해리왕자 결혼식 기념주화 발행 밴쿠버중앙일.. 18.05.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