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00-758783364_kmRUWyv7_cc33d1ef6dc841e6

 

 

작년 상반기 1830명보다 210명 늘어

캐나다 전체로 작년 동기 대비 1.4배

 

작년 한 해 코로나19로 제대로 영주권 업무에 차질을 빚었던 캐나다가 올해 상반기에 작년보다는 크게 새 영주권자가 늘었지만, 예년보다는 아직 부족한 숫자를 보였다.

 

연방이민부(Immigration, Refugees and Citizenship Canada, IRCC)가 최근 발표한 새 영주권자 관련 통계에 따르면, 상반기의 새 캐나다 영주권자는 14만 4715명이었다. 작년에는 코로나19로 상반기에 10만 3210명만이 영주권자가 됐다.

 

작년 동기대비해서 올 6월까지 영주권자가 약 1.4배 늘어났지만 2019년 상반기의 16만 235명, 2018년도에 16만 7685명에 비해 아직 정상회복을 했다고 보기 힘들다. 

 

1분기에는 1380명, 그리고 2분기에는 1660명으로 올 6월까지 새 한인 영주권자는 총 3040명을 기록했다. 작년에는 1분기에 1145명이었으나 코로나19로 연방 이민부의 업무가 마비되거나 제한적으로 운영되기 시작한 2분기에는 685명으로 크게 줄어들었다.

 

북한 국적 새 영주권자도 10명인 것으로 통계에 잡혔다. 작년에는 20명이었다.

 

영주권자의 주요 유입국 중 한국은 9위를 차지했다.

 

10위권 국가를 보면 3만 9300명의 인도가 1위, 1만 2655명의 중국이 2위, 그리고 7030명의 나이지리아가 3위를 차지했다. 이어 프랑스, 필리핀, 미국, 브라질, 이란에 이어 한국, 그리고 10위에 파키스탄이 자라잡았다.

 

아프카니스탄은 1015명으로 25위를 차지했다. 그러나 이번에 대규모로 캐나다에 협조한 아프카니스탄인을 받아 들여 조만간 10위권 안까지 진입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각 주별 새 영주권자 수를 보면 BC주는 2만 2990명이었다. 전체 새 영주권자 중 15.9%가 BC주를 선택한 것이다.

 

표영태 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5020 캐나다 퀘벡주 예정대로 17일부터 다시 대면 수업 재개 file Hancatimes 22.01.13.
5019 캐나다 퀘벡주, COVID-19 격리 기간 감축 및 고위험군에게 우선 PCR 검사 진행 file Hancatimes 22.01.13.
5018 캐나다 퀘벡주 낮은 어린이 코로나19 백신 접종률 고민 file Hancatimes 22.01.13.
5017 캐나다 퀘벡주, 통금 및 개학 연기 등 새로운 COVID-19 규제 시행 file Hancatimes 22.01.13.
5016 캐나다 12일 출근시간 포트만 대교 코퀴틀람 지역 대형 교통사고 file 밴쿠버중앙일.. 22.01.13.
5015 캐나다 밴쿠버 2명의 여성들, 낯선 남성들에 추격 당해 file 밴쿠버중앙일.. 22.01.13.
5014 캐나다 코로나19로 임시휴업 명령 사업체 구제지원금 신청 시작 file 밴쿠버중앙일.. 22.01.13.
5013 캐나다 BC주에서 가장 신뢰할 수 있는 저렴한 주택 공급 주체는? file 밴쿠버중앙일.. 22.01.12.
5012 캐나다 새해벽두부터 이어지는 메트로밴쿠버의 강력 사건들 file 밴쿠버중앙일.. 22.01.12.
5011 캐나다 BC 주말 3일간 코로나 확진자 6966명 file 밴쿠버중앙일.. 22.01.12.
5010 캐나다 밴쿠버 평통 신년 정기회의 및 신년하례회 개최 file 밴쿠버중앙일.. 22.01.11.
5009 캐나다 상처로 가득 찬 그 시절을 위로하는 영화로 코로나19 극복 기원 file 밴쿠버중앙일.. 22.01.11.
5008 캐나다 폭우 예보에 또 홍수 범람 우려 높아져 file 밴쿠버중앙일.. 22.01.11.
5007 캐나다 송해영 신임 총영사, 평화의 사도 기념비에 헌화 file 밴쿠버중앙일.. 22.01.08.
5006 캐나다 캐나다 출발 한국 도착 확진자 수도 이제 못 말릴 정도 file 밴쿠버중앙일.. 22.01.08.
5005 캐나다 BC 백신접종완료자 한국에선 인정 못 받을 수도 file 밴쿠버중앙일.. 22.01.08.
5004 캐나다 캐나다라인 캡스탠역 공사로 제한 운행 file 밴쿠버중앙일.. 22.01.07.
5003 캐나다 폭설에 얼음비 예보, 상황 따라 교량 고속도로 통행금지 file 밴쿠버중앙일.. 22.01.07.
5002 캐나다 5일 BC 확진자 수 다시 4000명에 육박 file 밴쿠버중앙일.. 22.01.07.
5001 캐나다 올해 재산세 부과 기준 주택 자산 가치 작년 비해 큰 폭 상승 file 밴쿠버중앙일.. 22.01.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