젊은 인구ㆍ가처분 소득 감소 원인

 

청년층 인구 증가가 크지 않은 가운데 이들의 주택구입 여력이 약해 전체 주택경기가 좋지 않은 상황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캐나다모지지주택공사Canada Mortgage and Housing Corporation, CMHC)는 2분기 주택시장평가 보고서를 26일자로 발표했다.

 

CMHC는 보고서를 통해 "밴쿠버, 토론토, 해밀톤, 그리고 빅토리아 등 캐나다 전체적으로 문제가 많은 상황에 대한 강한 증거들이 지속되고 있다.(Strong evidence of overall problematic conditions continue for Canada, Toronto, Vancouver, Hamilton and Victoria )"고 총평을 했다.

 

그 이유로 가처분 소득도 줄어들고 주택가격 상승도 따라잡지 못하는 상황에서 젊은 성인의 인구 증가도 정체되고 있기 때문이다.

 

캐나다 주택시장에 대한 조기 경보 시스템 기능을 하는 이 평가보고서는 재정과 주택시장 안정화를 위한 주용한 도구 역할을 해 왔다.

 

이번 보고서의 주요 내용을 보면 우선 문제적 상황에 대한 강한 증거가 계속 높아지고 있다는 점이다.

특히 밴쿠버를 비롯해 토론토, 해밀톤, 빅토리아 등 주택 과열 증상을 보이던 대도시에 더 위험도가 높게 유지되고 있다.

 

밴쿠버 시장은 타운하우스나 아파트에 대한 높은 수요와 주택 가격 상승으로 여전히 과열된 상황으로 보인다.

또 퀘벡주이 경우는 7개 거점 도시 중 6개 도시에 지나치게 많은 임대 아파트가 건설되고 있다고 평가됐다.

CMHC는 문제적 상황(problematic conditions)을 주택시장의 불균형으로 정의한다. 불균형은 주택과잉건설, 주택거품가격, 시장과열, 그리고 가격의 상승이 정상적인 평균보다 높았을 때를 의미한다.

 

/밴쿠버 중앙일보 표영태 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595 캐나다 코퀴틀람 실종 여성 3일 만에 발견 밴쿠버중앙일.. 17.11.24.
1594 캐나다 내년 경제성장 BC주 다시 주도 전망 밴쿠버중앙일.. 17.11.24.
1593 캐나다 캐나다서 발생 살인사건, 연간 몇 건이? 밴쿠버중앙일.. 17.11.24.
1592 캐나다 최근 이민자 유색인종 어린이 빈곤 비율 높아 밴쿠버중앙일.. 17.11.24.
1591 캐나다 메트로 밴쿠버 폭우 피해 경보 밴쿠버중앙일.. 17.11.24.
1590 캐나다 "내 세금 얼마" 문의에 국세청이 전화 끊은 이유가... 밴쿠버중앙일.. 17.11.23.
1589 캐나다 "수리비 그만 부풀려" "정당 청구 인정해야" 밴쿠버중앙일.. 17.11.23.
1588 캐나다 은퇴 세대 재정 천덕꾸러기로 만드는 加경제연구소 밴쿠버중앙일.. 17.11.23.
1587 캐나다 9월 한인 방문객 전달 대비 16.7% 증가 밴쿠버중앙일.. 17.11.23.
1586 캐나다 한인 희귀질병 치료제 보험 혜택 가능성 열려 밴쿠버중앙일.. 17.11.23.
1585 캐나다 블랙프라이데이 쇼핑 귀국시 영수증 꼭 챙겨야 밴쿠버중앙일.. 17.11.23.
1584 캐나다 2017 국가브랜드 캐나다 4위...한국은? 밴쿠버중앙일.. 17.11.23.
1583 캐나다 캐나다 총기 규제에 3억 2760만 달러 밴쿠버중앙일.. 17.11.23.
1582 캐나다 加비자지원센터, 중국 12곳 vs 한국 1곳 밴쿠버중앙일.. 17.11.23.
1581 캐나다 "포코에 쿠거가 나타났다" 밴쿠버중앙일.. 17.11.23.
1580 캐나다 밴쿠버공항 스카이팀 라운지 오픈 밴쿠버중앙일.. 17.11.23.
1579 캐나다 스무 해 맞은 세인트폴 병원 조명 밴쿠버중앙일.. 17.11.23.
1578 캐나다 한인타운 지나는 이층버스는 어느 노선? 밴쿠버중앙일.. 17.11.23.
1577 캐나다 10월 소비자물가 1.4% 상승 밴쿠버중앙일.. 17.11.22.
1576 캐나다 앨버타 마리화나 온라인 판매는 주정부가 맡는다 CN드림 17.1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