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C주에서 논란이 되던 그리즐리 사냥이 새 정부가 들어서면서 전면 금지하는 쪽으로 결정됐다.

 

국토천연자원농어촌개발부 더그 도널드슨 장관과 환경기후변화전략부 조지 헤이맨 장관은 BC주 전역에서 그리즐리에 대한 사냥을 금지한다고 18일 발표했다.

 

도널드슨 장관은 "지난 가을 공청회를 통해 많은 주민으로부터 그리즐리 사냥을 원하지 않는다는 말을 들었다"며 "주정부는 사냥 전통을 여전히 존중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내년 봄철 그리즐리 사냥이 당초 2018년 4월 1일부터 시작될 예정이었지만 BC주 거주자와 비거주자의 사냥이 이번 조치로 즉시 금지됐다.    

 

헤이맨 장관은"주정부는 야생 생태계 보호를 위해 노력해 왔으며 이번 조치는 BC주의 가장 상징적인 동물인 그리즐리를 보호하기 위한 첫 조치"라며 "그리즐리의 생태계가 건강하게 회복돼 모든 주민들이 자연 생태계 속에서 사는 그리즐리를 계속 볼 수 있게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현 주정부는 8월에 발표하고 11월 30일에 효력이 발생하는 그레이트 베어 레인포리스트(Great Bear Rainforest)에서의 그리즐리 사냥 금지 조치를 이미 취한 바 있다. 이와 동시에 앞으로 어떻게 그리즐리 사냥을 끝낼 수 있는 지에 대한 공청회에 들어갔다. 이를 통해 이해단체와 주민의 78%가 BC주 전체에서 전면적으로 그리즐리 사냥을 금하자는 제안을 했다.

 

이번 조치에도 원주민인 퍼스트네이션(First Nations) 부족은 식량, 사회 그리고 의식 목적의 원주민 권리에 따라 그리즐리 사냥을 할 수 있다. 현재 BC주에는 총 1만 5000마리의 그리즐리가 있는 것으로 추산된다. 

 

/밴쿠버 중앙일보 표영태 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738 캐나다 캐나다 삶의 질 3년 째 세계 1위 file 밴쿠버중앙일.. 18.01.26.
1737 캐나다 '사고다발 1위' 나이트 브리지 오명 사라질까 밴쿠버중앙일.. 18.01.26.
1736 캐나다 연방 EE 통과점수 444점 밴쿠버중앙일.. 18.01.26.
1735 캐나다 BC페리 전면 금연 밴쿠버중앙일.. 18.01.26.
1734 캐나다 호건 수상 통상외교차 동아시아 순방 밴쿠버중앙일.. 18.01.26.
1733 캐나다 SM상선 밴쿠버·시애틀 신규 노선 개설 밴쿠버중앙일.. 18.01.26.
1732 캐나다 캐나다 대학교수 연간 소득이 밴쿠버중앙일.. 18.01.25.
1731 캐나다 트뤼도 총리, '여성·직업·교역' 방점 밴쿠버중앙일.. 18.01.25.
1730 캐나다 미국 빠진 CPTPP, 아태 교역의 대세되려나 밴쿠버중앙일.. 18.01.25.
1729 캐나다 포트코퀴틀람 열차 화재 밴쿠버중앙일.. 18.01.25.
1728 캐나다 나흘새 교통사고 3번...또 버나비 횡단보도 밴쿠버중앙일.. 18.01.24.
1727 캐나다 밴쿠버에 울려펴진 평창평화올림픽 성공기원 함성 밴쿠버중앙일.. 18.01.24.
1726 캐나다 포괄 성장지수, 한국·캐나다 나란히 16, 17위 밴쿠버중앙일.. 18.01.24.
1725 캐나다 11월 주택건설비 전년대비 7.9% 증가 밴쿠버중앙일.. 18.01.24.
1724 캐나다 "눈 너무 와" 문 닫은 스키장 밴쿠버중앙일.. 18.01.24.
1723 캐나다 평창평화동계올림픽 성공기원 밴쿠버 아이스쇼의 환상적인 무대 모습들-2 밴쿠버중앙일.. 18.01.24.
1722 캐나다 평창평화동계올림픽 성공기념 밴쿠버 아이스쇼의 환상적인 무대 모습들-1 밴쿠버중앙일.. 18.01.23.
1721 캐나다 밴쿠버 무료 와이파이 확 늘린다 밴쿠버중앙일.. 18.01.23.
1720 캐나다 캐나다에서 가장 잘 나가는 브랜드는 무엇? 밴쿠버중앙일.. 18.01.23.
1719 캐나다 새 이민자 어느 사업 해야 성공할까 밴쿠버중앙일.. 18.0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