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전 7시부터 오후 11시까지

임시적 제3자 배달 허용 종료

 

코로나19로 유흥음식점에서 술 마시기 힘들어, 주정부가 주류 소매점의 영업시간을 연장했었는데, 이제 영구히 영업시간 연장이 된다.

 

BC주 공공안전법무부는 와인스토어나 민영 주류 소매상의 영업시간을 오전 7시부터 오후 11시까지 영구히 연장한다고 30일 발표했다.

 

작년 4월 코로나19로 주류 소매상에 사람들이 많이 몰리는 것을 막기 위해 영업시간을 늘려 손님을 분산하기 위해 임시로 영업개시 시간을 오전 7시부터 허용했다. 이런 임시적인 조치는 6월 30일로 종료됐다.

 

하지만 업계의 요구와 전원지역에 사는 노인들이 시간적 여유를 갖고 주류 구매를 할 수 있도록 영업시간을 영구히 오전 7시부터 오후 11시까지 영업주가 선택하도록 바꾸기로 했다.

 

하지만 영업시간 연장은 매장 내 구매에 한해서 허용되고, 주류 배달 영업은 오전 9시 이후부터 가능하다. 

 

또 작년에 임시로 주류 라이센스가 없는 제3자에 의한 배달 서비스도 6월 30일부터로 종료됐다.

 

표영태 기자

  • |
  1. oknews.jpg (File Size:13.4KB/Download:1)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4658 캐나다 캐나다, 퀘벡주의 보육 시스템 강화를 위해 60억 달러 투자 발표 file Hancatimes 21.08.11.
4657 캐나다 퀘벡주와 몬트리올, 급증하는 총기 사건을 위해 새 부서 창설 file Hancatimes 21.08.11.
4656 캐나다 캐나다 정부, 코로나 팬데믹 관련 비지니스 지원 기간 연장 file Hancatimes 21.08.11.
4655 캐나다 캐나다 보건당국, 변종 바이러스에 의한 4차 웨이브 경고 file Hancatimes 21.08.11.
4654 캐나다 BC주 다시 지역간 이동제한 조치가 떨어지나 file 밴쿠버중앙일.. 21.08.10.
4653 캐나다 7월 BC주 전국 유일하게 취업률 대유행 이전 회복 file 밴쿠버중앙일.. 21.08.10.
4652 캐나다 BC 보건당국, 센트럴 오카나간에서의 나이트클럽,술집 영업중단 및 집합 제한 시행 밴쿠버중앙일.. 21.08.10.
4651 캐나다 트랜스링크, 다음에 오는 버스 빈 좌석 수도 알려줘! file 밴쿠버중앙일.. 21.08.07.
4650 캐나다 밴쿠버시 정해진 곳 이외 야외 음주 230달러 벌금 file 밴쿠버중앙일.. 21.08.07.
4649 캐나다 BC 코로나19 4차 대유행 고속 주행 중 file 밴쿠버중앙일.. 21.08.07.
4648 캐나다 버나비시, 끈끈한 한국전 전우애 재 확인 file 밴쿠버중앙일.. 21.08.06.
4647 캐나다 BC 주의 영구 유급 병가에 대한 의견 수렴 중 file 밴쿠버중앙일.. 21.08.06.
4646 캐나다 292곳에서 BC 산불 진행 중... 주말 비 소식 file 밴쿠버중앙일.. 21.08.06.
4645 캐나다 H-Mart, 밴쿠버장학재단에 2021년도 한인 장학기금 전달 file 밴쿠버중앙일.. 21.08.05.
4644 캐나다 BC주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마침내 15만 명 넘겨 file 밴쿠버중앙일.. 21.08.05.
4643 캐나다 코로나19 대처 누가 누가 잘하나! file 밴쿠버중앙일.. 21.08.04.
4642 캐나다 A형 간염 감염 가능성 여러 브랜드 냉동 망고 리콜 file 밴쿠버중앙일.. 21.08.04.
4641 캐나다 연방조기 총선, 자유당 과반 의석 차지할까? file 밴쿠버중앙일.. 21.08.04.
4640 캐나다 캐나다 유럽계 다문화주의에 가장 부정적 file 밴쿠버중앙일.. 21.07.31.
4639 캐나다 마침내 BC주 일일 확진자 200명 대로...9월 정상화 물 건너 갈 듯 file 밴쿠버중앙일.. 21.07.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