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alth Canada and PHAC Twitter

캐나다 여러 지역에서 백신 접종률이 높아지고 여러 비지니스가 오픈하는 가운데, 보건당국이 다시 한번 델타 변종 바이러스에 의한 4차 웨이브를 경고를 했다.

 

캐나다 공중보건국(PHAC) 책임자인 테레사 탐(Theresa Tam) 박사는 델타 변이에 의한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은 주정부의 역할이 가장 중요하다고 말했다. 

 

또한, 탐 박사는 “백신 접종률이 높아지고, 각 주정부의 계획에 따라 식당 및 술집 등의 여러 비지니스가 오픈하고 있는 것은 매우 긍정적이지만 4차 웨이브에 대한 대비도 해야한다”라고 밝혔다. 따라서, 사람들이 마스크 착용 및 소독제 사용 등의 보건수칙을 계속 지켜야한다고 밝혔다.

 

이 주장의 바탕으로 탐 박사는 높은 백신 접종률에도 불구하고 델타 변종 바이러스가 지속적으로 확산하는 영국을 꼽았으며, “백신 접종이 가능한 인구는 하루 빨리 접종을 완료하는 것이 델타 변이 바이러스에 의한 4차 웨이브를 막는 지름길”이라고 말했다. 

몬트리올 한카타임즈

  • |
  1. E7jpZN0WEAAIvSw-696x392.jpg (File Size:33.1KB/Download:2)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4940 캐나다 밴쿠버 워홀러를 위한 안전과 취업, 영주권 취득을 위한 정보의 장 file 밴쿠버중앙일.. 21.12.10.
4939 캐나다 코윈 밴쿠버 송년회..트랜디한 한인 전문직 여성들의 화려한 파티 file 밴쿠버중앙일.. 21.12.10.
4938 캐나다 캐나다인 65%, 오미크론 확산 기간 미국과 국경 봉쇄 지지 file 밴쿠버중앙일.. 21.12.08.
4937 캐나다 캐나다, 한국 정부에 해외 접종 완료 외국인 동등한 방역 패스 혜택 요구 file 밴쿠버중앙일.. 21.12.08.
4936 캐나다 코퀴틀람 웨스트우드플랫토 주택가, 어린 아이 탄 차량에 총격 file 밴쿠버중앙일.. 21.12.07.
4935 캐나다 반갑지만 반가워 할 수 만 없는 메트로밴쿠버 첫눈 file 밴쿠버중앙일.. 21.12.07.
4934 캐나다 재외국민, 대한민국의 자랑스러운 주인 권리 위한 등록 한 달 앞으로 file 밴쿠버중앙일.. 21.12.07.
4933 캐나다 대중교통 성추행범 공개수배 file 밴쿠버중앙일.. 21.12.04.
4932 캐나다 밴쿠버 평통, 12일 정세현 전장관 초청 통일 강연회 file 밴쿠버중앙일.. 21.12.04.
4931 캐나다 12월 들어 2일간 코로나19 사망자 12명이나 나와 file 밴쿠버중앙일.. 21.12.04.
4930 캐나다 BC한인실업인협회 송년회, 다문화 송년회 file 밴쿠버중앙일.. 21.12.03.
4929 캐나다 BC 고속도로 개폐 반복 중 새 고속도로 공사 마무리 file 밴쿠버중앙일.. 21.12.03.
4928 캐나다 산사태에 2일 오전 웨스트코스트 익스프레스 출근길 차질 빚어 file 밴쿠버중앙일.. 21.12.03.
4927 캐나다 퀘벡주 재무장관, 인플레이션 대비 ‘직접지불제’ 발표 file Hancatimes 21.12.02.
4926 캐나다 몬트리올 시내, 크리스마스 시즌 동안 무료 주차 가능 file Hancatimes 21.12.02.
4925 캐나다 캐나다 주 및 준주, 연방정부에 정신건강 기금을 늘려달라고 촉구 file Hancatimes 21.12.02.
4924 캐나다 아동 백신 관련 이모저모 file Hancatimes 21.12.02.
4923 캐나다 5~11세 어린이를 위한 COVID-19 백신 접종이 시작되며 홈페이지에 8만 건 이상 예약 file Hancatimes 21.12.02.
4922 캐나다 아시아 청소년 민속문화제 및 BC 시니어 공연예술제 온라인 개최 file 밴쿠버중앙일.. 21.12.01.
4921 캐나다 BC남부 폭우, 주유 제한, 축산물 공급 부족...장기적 물가 상승 file 밴쿠버중앙일.. 21.12.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