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5365 캐나다 코퀴틀람 화이트비치·번진 레이크 버스 운행 2배로 file 밴쿠버중앙일.. 22.06.15.
5364 캐나다 5월 BC 고용시장상태 여전히 좋은 편 file 밴쿠버중앙일.. 22.06.14.
5363 캐나다 송 총영사, 밴쿠버필름스쿨 방문 밴쿠버중앙일.. 22.06.14.
5362 캐나다 캐나다서 가져오는 자가 검사키트 한국 반입 불가 file 밴쿠버중앙일.. 22.06.14.
5361 캐나다 10일 캐나다 원숭이두창 확진자 112명...3일간 41명 급증 file 밴쿠버중앙일.. 22.06.11.
5360 캐나다 응답하라 밴쿠버 한인사회...한인 교사들이 뿌린 한국 교육원 서명운동 file 밴쿠버중앙일.. 22.06.11.
5359 캐나다 한인 아역 배우 비바 주연작, 올해 판타지아 국제영화제 개막작으로 선정 file 밴쿠버중앙일.. 22.06.11.
5358 캐나다 송 총영사, 송하진 전북지사 면담 file 밴쿠버중앙일.. 22.06.08.
5357 캐나다 BC주도 최초 원숭이두창 의심 환자 확인 file 밴쿠버중앙일.. 22.06.08.
5356 캐나다 송 총영사, 독립유공자 후손의 집 명패 전달 file 밴쿠버중앙일.. 22.06.07.
5355 캐나다 비시주 반인종차별법 법제화 됐다! file 밴쿠버중앙일.. 22.06.07.
5354 캐나다 원숭이두창 알버타주까지 서진 file 밴쿠버중앙일.. 22.06.07.
5353 캐나다 캐나다 영주권 시민권 신청시 한인 범죄수사경력회보서로 제출해야 file 밴쿠버중앙일.. 22.06.03.
5352 캐나다 제3회 캐나다 대사배 태권도대회 개최 file 밴쿠버중앙일.. 22.06.03.
5351 캐나다 기준 금리 상승, 부동산 거래 하락, 재고 증가에 가격 상승률 둔화 file 밴쿠버중앙일.. 22.06.03.
5350 캐나다 한반도 평화통일을 짊어질 캐나다 차세대 한인 주역들 file 밴쿠버중앙일.. 22.06.01.
5349 캐나다 캐나다 중앙은행, 물가 안정위해 금리 인상 선택 file 밴쿠버중앙일.. 22.06.01.
5348 캐나다 반기문 UN 전 사무총장 밴쿠버총영사관 관저 오찬 참석 file 밴쿠버중앙일.. 22.06.01.
5347 캐나다 밴쿠버총영사관, 밴쿠버경찰청과 '워홀러·유학생 안전 토크' file 밴쿠버중앙일.. 22.05.31.
5346 캐나다 문화원과 전라북도 손잡고 한국문화종합축제 개최 file 밴쿠버중앙일.. 22.05.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