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00-758783364_Py2qCTLH_d2f7a0b801d4b70d

 

2021 한국주간 맞이하여 한국문화원 유튜브 생중계

오타와 팬데믹 이후 첫 클래식&국악 오프라인 공연

 

758783364_4R2nbL9d_51449c906cf174ccf515cbb0a0eb6bf7cdb730b8.jpg

 

주캐나다 한국대사관(대사 장경룡)과 한국문화원(이하 문화원, 원장이성은)은 2021한국주간(2021.9.20~10.13)을 맞이하여 K-Pop부터 클래식까지 다양한 공연들이 마련될 예정이다. 

 

코로나 19 사태 이후 처음으로 관객들과 함께하는 행사로 더 큰 의미가 있는 클래식 & 국악 야외 공연은 9월 26일 Lansdowne Park (Casino Lac-Leamy Plaza)에서 오후 7시에 진행될 예정이다. 

 

올해 첫 대면 공연의 문을 열 행사는 많은 국제 및 국내 콩쿠르에서 수상한 경력이 있으며 떠오르는 차세대 아티스트들인 바이올리니스트 이병찬, 최희민, 비올리스트 Alejandro Valdepeñas, 그리고 첼리스트 David Liam Roberts 로 구성된 콰르텟 연주이다. 

 

또한 국악 연주로 관중들에게 한국의 음악을 들려줄 연주자들은 토론토와 오타와에서 활동 하고 있는 해금의 서소선, 가야금의 이현영, 대금의 이태욱 그리고 장구의 백충흔 연주자 이다. 클래식 & 국악 공연은 누구나 참석할 수 있으며 야외공연이니만큼 거리 두기를 준수한다면 스탠딩 방식으로 별도 신청 없이 공연을 관람할 수 있다.

 

9월 30일 8시 (동부시간 기준)에 문화원 유튜브를 통해 실시간으로 진행될 K-Pop 공연은 한국 대표 싱어송라이터 ‘스텔라장’의 온라인 콘서트이다. 음원, 공연, 예능, 라디오, OST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고 특히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6개국으로 부른 ‘뜨거운 안녕’과 ‘문제적남자’를 통해 보인 지적인 이미지로 큰 이목을 끈 스텔라장은 실시간으로 캐나다 관객들과 소통하며 공연을 채워 나갈 예정이다. 특히 스텔라장은 영어와 프랑스어를 자유자재로 구사할 수 있어 영어와 프랑스어를 공용어로 채택한 캐나다인들과 더욱 긴밀하게 소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10월 6일 수요일 저녁 8시 (동부시간기준) 에는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예술의전당 가족 오페라 <마술피리> 온라인 상영회가 진행될 예정이다. 시공과 세대를 초월한 모차르트 특유의 감성과 유쾌함이 담긴 대표 오페라 <마술피리>를 통해 한국 오페라 콘텐츠의 우수성을 캐나다 관객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모든 공연 및 행사 참석 내용 및 자세한 안내 사항은 주캐나다 한국문화원 홈페이지 https://canada.korean-culture.org/ko/1254/board/573/read/110409) 및 SNS에서 확인 할 수 있다.

 

밴쿠버 중앙일보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7624 캐나다 2022년도 한반도 평화정책과 평화통일의 위기의 한 해 예측 newfile 밴쿠버중앙일.. 07:08
7623 캐나다 대낮 밴쿠버 다운타운서 동아시아 20대 여성 묻지마 공격 당해 newfile 밴쿠버중앙일.. 07:06
7622 캐나다 6대 주에서 4개 주NDP 정당 지지도 1위 newfile 밴쿠버중앙일.. 07:05
7621 캐나다 한인신협 2명의 신임 이사 추천 진행 중 file 밴쿠버중앙일.. 22.01.20.
7620 캐나다 BC 코로나19 누적확진자 30만 돌파 file 밴쿠버중앙일.. 22.01.20.
7619 미국 오미크론 확산, 사무실 복귀 시점 늦추는 기업들 file 코리아위클리.. 22.01.19.
7618 캐나다 BC 행사 모임 금지 등 봉쇄 조치 다시 연장 file 밴쿠버중앙일.. 22.01.19.
7617 미국 플로리다 대형학군, 금속탐지기로 학생 소지물 검사 file 코리아위클리.. 22.01.18.
7616 미국 히스패닉 커뮤니티가 기념하는 '삼왕의 날'이란? file 코리아위클리.. 22.01.18.
7615 캐나다 고민 깊어가는 캐나다 한인들...한국의 해외유입 확진자 중 2위 file 밴쿠버중앙일.. 22.01.18.
7614 미국 탬파베이, 2022년 가장 핫한 주택 시장으로 꼽혀 file 코리아위클리.. 22.01.18.
7613 미국 디즈니 월드, 플로리다 주민에 '2일-149달러' 특가 제공 file 코리아위클리.. 22.01.18.
7612 캐나다 BC 작년 신축 주택 수는 5만 3189채 file 밴쿠버중앙일.. 22.01.15.
7611 캐나다 BC 코로나19 확진자 수 다음주 초 30만 돌파 file 밴쿠버중앙일.. 22.01.15.
7610 캐나다 메트로밴쿠버 연간 인구증가율 9.7% 기록 file 밴쿠버중앙일.. 22.01.15.
7609 미국 "식당 팁은 서비스의 질 댓가 아닌 커미션"? file 코리아위클리.. 22.01.14.
7608 캐나다 사회봉쇄 끝낼 때가 됐나?...캐나다인 39%만이 동의 file 밴쿠버중앙일.. 22.01.14.
7607 캐나다 새해 들어 단 하루도 빠지지 않고 캐나다 출발 한국 도착 확진자 발생 file 밴쿠버중앙일.. 22.01.14.
7606 캐나다 캐나다 가짜 음성확인서 제출 최대 75만 달러 벌금 file 밴쿠버중앙일.. 22.01.14.
7605 미국 미 코로나 입원자 14만명 최고 기록... 사망자 수는 '약세' file 코리아위클리.. 22.01.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