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지아주 I-75 도로선상에서 아들이 아버지에게 권총 2발 쏴
말다툼끝에 술취한 아버지가 폭력 행사…GBI, 검찰에 송치


 

가족 여행의 끝이 비참한 부친 살인으로 이어진 사건이 조지아에서 발생해 충격을 주고 있다.

 

플로리다로 휴가차 여행을 떠났던 이 가족은 조지아주 I-75 도로 갓길에서 말싸움 끝에 아들이 아버지를 총으로 쏴 죽이는 비극으로 종말을 맞았다.

 

조지아 수사국(GBI)에 따르면, 앨라배마주 버밍햄에서 온 이 가족은 플로리다 올랜도에서 휴가를 지내던 중 아버지 대니얼 리 영(40)과 아들 던태 영(21)이 싸우는 바람에 예정보다 일찍 휴가를 마치기로 하고 화요일 아침일찍 출발했다.

 

GBI 특수요원 J.T.릭켓슨은 던태의 세 자녀를 포함해 가족들 총 8명이 포드 엑스페디션에 타고 있었다고 말했다. 아이들은 모두 5살 미만이었다.

 

자정이 거의 다 되었을 무렵, 대니얼은 운전중이던 그의 아내에게 차를 세우라고 말했다. 차는 메이컨에서 조금 남쪽에 있는 피치 카운티 길가에 섰다.

 

대니얼은 차에서 내려 아들 던태에게 소리를 지르더니, 뒷자리에 올라타 아들을 때리기 시작했다.

 

릭켓슨 요원에 따르면, 대니얼은 이날 하루 종일 술을 마셨고 결국 그것이 총격사건의 서곡이 돼버렸다.

 

던태는 작은 권총을 가지고 있었는데, 아버지의 가슴에 두 발을 쏘았고, 아버지는 차 밖으로 튕겨저 나가 I-75 도로위에 쓰러졌다.

 

던태의 여자친구가 911로 전화했는데, 경찰이 도락했을 때 던태와 그의 형제는 경찰을 도와 대니얼의 시신을 고속도로 밖으로 옮기도록 도왔다.

 

경찰관은 구급대원이 도착할 때까지 응급조치를 했지만, 대니얼은 결국 현장에서 사망했다.

 

던태 영은 총격 살인 혐의를 받고 있으며, 이 사건은 검찰에 송치됐다.

 

릭켓슨 요원은 “검사가 여러 사실정황을 종합해 판단하게 될 것”이라며 “살인 판결을 받을 수도 있고 혐의가 없다고 인정받을 수도 있는 알 수 없는 상태”라고 전했다.

 


 

클릭시 이미지 새창.

▲GBI의 릭켓슨 요원이 방송에 인터뷰하고 있다.(사진=FOX TV 캡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237 캐나다 내년부터 BC 페리에서 흡연 불가 밴쿠버중앙일.. 17.08.24.
2236 캐나다 밴쿠버 공항, 스트레스 치유견 등장 밴쿠버중앙일.. 17.08.24.
2235 캐나다 캐나다, 몸에 좋은 술이 뜬다. 밴쿠버중앙일.. 17.08.24.
2234 캐나다 개학 앞두고 대중교통 대폭 확대 밴쿠버중앙일.. 17.08.24.
2233 캐나다 BC 자유당 차기 당수 여론조사 왓츠 후보가 선두 밴쿠버중앙일.. 17.08.24.
2232 캐나다 캐나다 관광청, 여행콘텐츠 백화점 오픈 이벤트 밴쿠버중앙일.. 17.08.24.
2231 캐나다 유학생, 캐나다 인구증가와 핵심 노동력으로 부상 밴쿠버중앙일.. 17.08.24.
2230 캐나다 6월 신축주택 건축비 47억 달러 밴쿠버중앙일.. 17.08.24.
2229 캐나다 관광지 사진 찍던 여성 차에 치여 사망 밴쿠버중앙일.. 17.08.24.
2228 캐나다 B.C. 교사 수급 새 학기 때까지 해결 불가 밴쿠버중앙일.. 17.08.24.
2227 캐나다 가택 침입 곰 주먹 한방에 달아나 밴쿠버중앙일.. 17.08.24.
2226 캐나다 써리 10대 살인사건 발생 밴쿠버중앙일.. 17.08.24.
2225 캐나다 NAFTA 재협상 1라운드 미국 우선 재확인 밴쿠버중앙일.. 17.08.24.
2224 캐나다 캐나다는 인종차별 용납못해 밴쿠버중앙일.. 17.08.24.
2223 미국 파워볼 당첨금 7억달러 돌파, 23일 추첨 KoreaTimesTexas 17.08.23.
2222 미국 “한미 무역 불균형, 미국 산업의 구조적 결과일 수도” 코리아위클리.. 17.08.23.
2221 미국 유기농 식품, 높은 가격만큼 정말 가치있나? file 코리아위클리.. 17.08.22.
2220 미국 99년만의 개기일식 '달이 태양을 덮었다' 유타에서도 확인돼 file News1004 17.08.22.
2219 미국 ‘세기의 개기일식’ 美대륙 열풍 file 뉴스로_USA 17.08.22.
2218 미국 파워볼 잭팟 6억5천만달러로 치솟아 뉴스로_USA 17.08.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