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년 만에 빅토리아의 정권 교체가 이루어진 와중에, 그 동안 자유당 주정부의 정책에 만족하지 못한 분야들이 발빠르게 신민당(NDP) 정부를 압박하고 나섰다. 그 중 하나는 바로 빈곤 퇴치 활동을 해 온 시민 단체들로, 이제 막 출범한 신민당 주정부에 즉각적인 조치를 요구했다.

 

이들이 요구한 조치는 주정부 중심의 '빈곤 퇴치 전략'을 세우는 것이다. 캐나다의 모든 주가 제 각각 전략을 세우고 실행하고 있으나, BC 주만이 이러한 전략을 가지고 있지 않다.

 

새 주정부에서 빈곤 퇴치를 담당하게 된 사람은 사회부 장관 셰인 심슨(Shane Simpson, Vancouver-Hastings)이다. 그는 "빈곤 퇴치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충분한 예산이지만, 그 외에도 빈곤층에 대한 다양한 복지 정책이 필요하다. 꼼꼼한 전략을 세우기 위해서는 최소 몇 개월의 시간이 소요된다"며 시민 단체들에게 기다려줄 것을 요청했다.

 

심슨 장관은 정확한 점검이 필요한 가장 중요한 분야로 최저 임금과 육아 보조, 그리고 주택 보조를 꼽았다. 앞선 20일(목), 신민당 주정부는 임금 보조 프로그램과 장애인 보조 프로그램 확대를 발표했다.

 

/밴쿠버 중앙일보 이지연 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237 캐나다 내년부터 BC 페리에서 흡연 불가 밴쿠버중앙일.. 17.08.24.
2236 캐나다 밴쿠버 공항, 스트레스 치유견 등장 밴쿠버중앙일.. 17.08.24.
2235 캐나다 캐나다, 몸에 좋은 술이 뜬다. 밴쿠버중앙일.. 17.08.24.
2234 캐나다 개학 앞두고 대중교통 대폭 확대 밴쿠버중앙일.. 17.08.24.
2233 캐나다 BC 자유당 차기 당수 여론조사 왓츠 후보가 선두 밴쿠버중앙일.. 17.08.24.
2232 캐나다 캐나다 관광청, 여행콘텐츠 백화점 오픈 이벤트 밴쿠버중앙일.. 17.08.24.
2231 캐나다 유학생, 캐나다 인구증가와 핵심 노동력으로 부상 밴쿠버중앙일.. 17.08.24.
2230 캐나다 6월 신축주택 건축비 47억 달러 밴쿠버중앙일.. 17.08.24.
2229 캐나다 관광지 사진 찍던 여성 차에 치여 사망 밴쿠버중앙일.. 17.08.24.
2228 캐나다 B.C. 교사 수급 새 학기 때까지 해결 불가 밴쿠버중앙일.. 17.08.24.
2227 캐나다 가택 침입 곰 주먹 한방에 달아나 밴쿠버중앙일.. 17.08.24.
2226 캐나다 써리 10대 살인사건 발생 밴쿠버중앙일.. 17.08.24.
2225 캐나다 NAFTA 재협상 1라운드 미국 우선 재확인 밴쿠버중앙일.. 17.08.24.
2224 캐나다 캐나다는 인종차별 용납못해 밴쿠버중앙일.. 17.08.24.
2223 미국 파워볼 당첨금 7억달러 돌파, 23일 추첨 KoreaTimesTexas 17.08.23.
2222 미국 “한미 무역 불균형, 미국 산업의 구조적 결과일 수도” 코리아위클리.. 17.08.23.
2221 미국 유기농 식품, 높은 가격만큼 정말 가치있나? file 코리아위클리.. 17.08.22.
2220 미국 99년만의 개기일식 '달이 태양을 덮었다' 유타에서도 확인돼 file News1004 17.08.22.
2219 미국 ‘세기의 개기일식’ 美대륙 열풍 file 뉴스로_USA 17.08.22.
2218 미국 파워볼 잭팟 6억5천만달러로 치솟아 뉴스로_USA 17.08.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