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내 아시안 기업인 간의 경제 네트워크 형성과 발전을 위해 AABC가 NSW 비즈니스 어워드와 웹사이트를 런칭했다.

호주 아시안 비즈니스 협의회 AABC(Asian Australian Business Council Inc.)는 지난 21일 공식적인 런칭을 기념하며 이벤트 칵테일 파티를 열었다.

AABC는 12명의 아시아계 영사를 비롯한 정계 주요 인사들 및 언론사 관계자 등 약 150명이 소속되어 있다.

 프랭크 알라파치 (Dr Frank Alafaci) AABC 회장은 당일 “놀라운 성장을 이뤄나가고 있는 아세안 지역과의 통상·산업·무역 전반에 걸친 협력을 심화·발전시켜 나가기 위해서 호주내 아시아계 인사들의 네트워크가 중요하다”고 강조하며 오는 10월 3일 아시아 비즈니스 어워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어 알라파치 회장은 2017년 7월 창설해 1년도 채 안된 시기이지만 이미 15개국 이상의 호주 아시아계 단체들과 정보 공유, 협력사업 전개를 비롯 네트워크 구축을 이뤄냈다고 전했다.

“대기업은 물론 중소ㆍ벤처ㆍ스타트업 기업의 경우 소규모사업자 등의 아시아계 사업의 연계 지원 및 확장을 위한 노력도 이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AABC는 최근 터키계 호주 비즈니스 협의회 MUSIAD (Industrialists and Businessmen’s Association of Turkey와 무역 및 투자 기회 증진을 위한 합의를 도출한 바 있다.

당일 행사에 참석한 수트 코 푸즈(Suat Kopuz) MUSIAD 회장은 양 기관 간 양해각서(MOU)에 사인했다.

NSW 아시안 비즈니스 어워드는  식음료, 서비스 산업, 무역 / 도매 및 소매, 리테일/제조업, 농업, 창업, 젊은 기업인 상 등 6 부문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프랭크 알라파치 박사는 한인 이은봉(영어명 실비아)씨의 남편으로 노동당 한인단체(Hanguk Labor)를 공동의장으로 출범 시키는 등 한인사회와도 친숙한 인물이다.

http://topdigital.com.au/node/6047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988 호주 [포토뉴스]“한국 차, 어때요” 톱뉴스 18.07.01.
1987 호주 한국어 사랑,‘2018 세계한국어웅변 호주대표 선발대회’ 7월 7일 열린다 톱뉴스 18.07.01.
» 호주 AABC, 호주 아시안 비즈니스 어워드, 웹사이트 런칭 톱뉴스 18.07.01.
1985 호주 기획- 벤디고 한인 커뮤니티 은행② file 호주한국신문 18.06.28.
1984 호주 한국문화원, 올해 음식박람회서 한국 차-차 문화 소개 file 호주한국신문 18.06.28.
1983 호주 총영사관, QLD 주 한국전 참전 용사들 ‘위로’ 행사 마련 file 호주한국신문 18.06.28.
1982 호주 시드니 곳곳 "대~한민국" 응원전 열기 한껏 톱뉴스 18.06.25.
1981 호주 [본사 방문] 산림청 공무원 톱 미디어 방문...산불 보도 현황 파악 톱뉴스 18.06.25.
1980 호주 호주한인차세대네트워크(KAYN)출범식 16일 열려 톱뉴스 18.06.25.
1979 호주 기획- 벤디고 한인 커뮤니티 은행① file 호주한국신문 18.06.21.
1978 호주 총영사관, 올해는 QLD 한국전 참전용사와 함께 file 호주한국신문 18.06.21.
1977 호주 광복회 호주지회, 산하 ‘차세대네트워크’ 구성 file 호주한국신문 18.06.21.
1976 호주 윤상수 총영사, 독립유공자 후손 격려 file 호주한국신문 18.06.21.
1975 호주 <민주평통 아세안지역회의> 북미정상회담 후속 활동 잰걸음 톱뉴스 18.06.17.
1974 호주 ‘역사적 만남’ 북미 정상회담…… 차세대 호주 한인들의 반응은? 톱뉴스 18.06.17.
1973 호주 ‘부시 워킹’ 계획하세요? 톱뉴스 18.06.17.
1972 호주 실종 6일 만에 구출된 한국인 워홀러 한주희씨 생존기 file 호주한국신문 18.06.14.
1971 호주 한국 이니스프리 직영매장 멜버른 진출 톱뉴스 18.06.11.
1970 호주 20대 한국 워홀러 여성, 실종 엿새만에 극적 구조 톱뉴스 18.06.11.
1969 호주 [포토뉴스] 더콰이엇X도끼, 시드니를 열광시킨 스웨그 톱뉴스 18.06.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