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호주거주 선호).jpg

은퇴를 앞둔 한국인 10명 중 6명이 은퇴 이후 해외에서 거주하고 싶다는 것으로 조사된 가운데 가장 많은 이들이 선호하는 국가는 호주였다. 그래픽 : 푸르덴셜 생명보험 보도자료.

 

호주-캐나다 선호... 자연환경-여가 생활 이유로

 

은퇴를 앞둔 한국인들이 남은 삶은 해외에서 보내고 싶다는 반응인 가운데 선호 국가로 호주를 꼽은 이들이 가장 많았다.

한국 보험회사인 ‘푸르덴셜생명’이 서울을 비롯해 5대 광역시 거주 남녀 500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은퇴 후 해외에서 거주하고 싶다는 이들은 60.4%에 달했다.

이들이 희망하는 거주 국가로는 호주를 선택한 이들이 84명(16.8%)으로 가장 많았으며 캐나다(14.4%), 하와이-괌(11.8%), 뉴질랜드(8.8%) 순이었다.

또 이들 국가를 선택한 이들은 날씨 등 자연환경(49.2%), 여가 생활(41.4%), 문화 및 라이프스타일(32.8%), 의료-복지시스템(20.8%)을 복수 응답으로 꼽았다.

해외에 거주하면서 우려되는 점으로는 언어 등 의사소통의 어려움(49.0%)이 가장 많았으며 가족-지인들과의 교류 감소, 한국보다 높은 물가 또한 걱정거리의 하나였다.

예비 은퇴자들의 해외 거주 예상 생활비는 월 300만∼400만원(26.8%), 200만∼300만원(26.4%), 400만∼500만원(17.8%) 순으로 응답했다. 한국에서 생활할 경우에는 월평균 200만∼300만원의 생활비가 소요될 것이라는 답변이 가장 많았다.

한편 노후자금 마련 수단으로는 국민연금(64.8%)과 퇴직연금(36.8%) 등 제도적 연금 의존도가 높았으며 예금(40.4%), 저축성보험(29.6%), 연금보험(27.8%)을 꼽았다.

직장에서 퇴직해야 하는 예상 연령은 평균 60.9세로 조사됐으며 이후에도 일을 한다는 답변이었으며 예상하는 최종 은퇴 시기는 평균 65.2세였다.

 

  • |
  1. 종합(호주거주 선호).jpg (File Size:51.0KB/Download:14)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649 호주 먹거리 볼거리 놀거리가 풍성한 한 주를 즐기시라! file 호주한국신문 19.10.17.
2648 호주 한국 영화 100년사 기념하는 제13회 아태 스크린 어워즈 file 호주한국신문 19.10.17.
2647 호주 아쟁 듀오 ‘다시(Dasi)’ 데뷔 앨범 ‘낯선 곳으로의 여행’ file 호주한국신문 19.10.17.
2646 호주 제19기 민주평통 출범식…청와대 영빈관에서 개최 Date: 톱뉴스 19.10.15.
2645 호주 ‘2019 세계한인회장대회’ 폐막…7개 조항 결의문 채택 톱뉴스 19.10.15.
2644 호주 제9회 세계한인언론인 국제심포지엄 개막 톱뉴스 19.10.15.
2643 호주 ‘시드니 어르신들을 위한 경로잔치’ 톱뉴스 19.10.15.
2642 호주 ‘한국의 날’ 최고 경품은 현대차 SUV ‘베뉴’ 톱뉴스 19.10.15.
2641 호주 반크청년, 濠정부 일본해 단독표기 시정 개가 file 뉴스로_USA 19.10.13.
2640 호주 지성수 칼럼: 시드니 스캔들 - 제1화 file 호주한국신문 19.10.11.
2639 호주 What's on in Sydney this weekends? file 호주한국신문 19.10.11.
2638 호주 ‘2019 세계한인회장대회’ 서울서 개최 file 호주한국신문 19.10.11.
2637 호주 “동포들이 믿고 기댈 나라다운 나라 만들겠다” file 호주한국신문 19.10.11.
2636 호주 연방 정부, “한인 단체들도 보조금 신청하세요” file 호주한국신문 19.10.11.
2635 호주 국악과 K팝 댄스 어우러진 독도사랑 음악회 톱뉴스 19.10.08.
2634 호주 한국 부동산 펀드, 호주 투자 사기에 걸려 거액 손실 예고 톱뉴스 19.10.08.
2633 호주 채널7 ‘선데이 나잇’, 스트레이 키즈의 호주 한인 스타 소개 톱뉴스 19.10.08.
2632 호주 2019년 한국-NSW 비즈니스 포럼 개최 톱뉴스 19.10.08.
2631 호주 10월6일(일), 시드니 서머 타임 시작, 시계 돌리세요 file 호주한국신문 19.10.03.
2630 호주 내일(5일) 오후 5시, 시드니 촛불집회 열린다 file 호주한국신문 19.1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