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축 중인 크라이스트처치 종합병원 옥상에 설치되는 헬리콥터 착륙장을 2개로 늘리고 시설도 더 보강하고자 실시한 100만달러 기금 마련 캠페인이 성공적으로 마쳐졌다.

 

‘마이아 보건재단(Māia Health Foundation)’이 진행해온 ‘13분(13 minutes) 캠페인’이 4월 14일(토)까지 마감 하루를 앞두고 13일 오후 4시 현재 총 52만1220달러를 모금하는 데 성공했다.

 

100만달러 중 나머지 금액 50만달러는 이미 ‘라타재단(Rātā Foundation)’에서, 13분 캠페인을 통해50만달러가 마련되면 출연하겠다고 약속, 결국 100만달러 모금이 성공하게 됐다.

 

‘13분’은 그동안 건물 옥상에 헬기장이 없어 병원 인근 사우스 해글리(Hagley) 공원에 헬기가 착륙한 뒤 응급환자들을 다시 병원 응급실까지 구급차로 이송하는 데 걸리는 시간을 의미한다.  

 

이 같은 어려움으로 그동안 병원 측은 캔터베리를 비롯해 서해안 등 남섬 각지에서 발생하는 응급환자를 신속하게 치료하는 데 어려움을 겪어 왔다.

 

현재 새 병동이 신축 중인데 재단 측은 이 건물 옥상에 들어설 헬기장을 1곳에서 2곳으로 늘리고, 옥상에 필요한 의료 시설도 더 설치하는 등 응급시 필요한 조치가 더 원활하고 신속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모금 운동을 시작한 바 있다.

 

이번 모금에는 ‘Mackenzie Charitable Foundation’과 ‘Canterbury Orthopaedic Services Charitable Trust’ 등이 각각 15만달러를 기부하는 등 단체와 회사들도 참여한 가운데 지역 학교들과 개인들도 폭넓게 참여했다.

 

각 개인과 단체들은 각급 학교에서 머프티 데이(mufti day) 등을 통해 기금을 모으는 한편 빵을 구워 팔거나 이어달리기, 또는 기금 마련 사이클 경주 행사를 열어 캠페인을 도왔다.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978 뉴질랜드 뉴질랜드 보험 업계, 무법천지 NZ코리아포.. 18.09.13.
977 뉴질랜드 뉴질랜드 달러 약세, 관광산업 호황 예상돼 NZ코리아포.. 18.09.13.
976 뉴질랜드 노인들, 고위험군 약물 사용에 대한 경고 NZ코리아포.. 18.09.12.
975 뉴질랜드 해변 주택들 위협하는 집채만한 파도들 NZ코리아포.. 18.09.11.
974 뉴질랜드 해양보존구역에서 전복 채취하다 주민신고로 붙잡힌 남성들 NZ코리아포.. 18.09.11.
973 뉴질랜드 발리 휴가 중 혼수 상태 빠진 키위여성, 결국 숨져 NZ코리아포.. 18.09.11.
972 뉴질랜드 서쎅스 공작인 해리 왕자 부부, 다음달 뉴질랜드 방문 NZ코리아포.. 18.09.11.
971 뉴질랜드 뉴질랜드 민물고기 어종, 멸종위기 NZ코리아포.. 18.09.10.
970 뉴질랜드 가정 폭력과 자해 또는 자살은 깊은 관계있어 NZ코리아포.. 18.09.10.
969 뉴질랜드 지진으로 훼손된 CHCH 대성당 “지금은 고양이 가족의 보금자리” NZ코리아포.. 18.09.09.
968 뉴질랜드 호주 숲에서 하이킹했던 키위 남성 "귀국하니 귓속에서 진드기가..." NZ코리아포.. 18.09.09.
967 뉴질랜드 납치 테러위험 ,키위들 태국 방문에 경고 NZ코리아포.. 18.09.09.
966 뉴질랜드 뉴질랜드 해안 바닷물 80%, 미세 플라스틱 입자 발견돼 NZ코리아포.. 18.09.08.
965 뉴질랜드 NZ정찰기 “유엔의 북한 제재 감시활동 협조차 일본에 파견” NZ코리아포.. 18.09.08.
964 뉴질랜드 얼음 호수 위에 등장한 환상의 캠핑장 NZ코리아포.. 18.09.08.
963 뉴질랜드 키위 여성 유방암 사망, 다른 나라보다 2배 빨라 NZ코리아포.. 18.09.08.
962 뉴질랜드 항만 사고로 숨진 20대 “6명에게 새로운 삶을 선물하고 떠났다” NZ코리아포.. 18.09.06.
961 뉴질랜드 경마업계 “승부조작으로 여럿 체포돼, 관련 산업계에 큰 파문” NZ코리아포.. 18.09.06.
960 뉴질랜드 재무국 “순이민자 감소 추세, 예상보다 빨라 경제 우려된다” NZ코리아포.. 18.09.05.
959 뉴질랜드 고등학교 졸업 전 취업하는 젊은 키위 수 증가 NZ코리아포.. 18.09.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