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나카에 살고 있는 한 가족은 호주 퀸즈랜드의 테마 파크에서 휴가를 즐기다가 다섯 날 난 아들이 3도 화상을 입고 2주간 병원에 입원하면서 즐거운 휴가 기억보다는 슬픈 추억으로 남게 되었으나, 주위의 도움으로 다시 즐거운 추억을 만들 기회가 생긴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가족은 아버지 앤드류 슬론이 뇌 종양 판단을 받고 수술 결과가 괜찮은 것으로 나타나면서, 일가족은 모아둔 돈으로 호주 퀸즈랜드의 오지 월드로 여행을 하기로 하였다.

 

오지 월드의 놀이동산에서 놀이 기구 대기를 하는 동안 다섯 살 난 아들은 스테인레스 스틸로 만들어진 벤치에 잠시 앉아 있었는데 심한 화상을 입었으며, 이로 인하여 더니든 종합 병원에서 2주 동안 입원 치료를 받아야만 했다.

 

이 가족의 엄마는 이런 내용을 오지 월드에 연락하였으나, 오지 월드에서는 단순한 어린이의 사고로 보았는지 무료 놀이기구 이용권과 300달러의 식사 바우처를 제공하겠다는 답을 받았다고 전했다.     

이러한 내용이 알려지면서, TVNZ 방송국 Seven Sharp 진행진과 Flight Centre 여행사는 오지 월드와 보상에 관한 협의를 하였으며, 결국 7천 달러의 보상금으로 새로운 여행을 할 수 있도록 한 것으로 알려졌다.

 

가족의 부부는 오지 월드의 금속 벤치가 잘못 설계된 점을 인정하고 이에 대한 시정이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4ce1feee491516e72cd6c8e78ccb2d9d_1562706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423 뉴질랜드 아던 총리, 모든 입국자 들에게 강제적 14일간 격리 수용 예정 일요시사 20.04.09.
1422 뉴질랜드 관광업계 6개월 이후에도 회복이 어려우면서 120억 달러 이상의 매출 손실 예상 일요시사 20.04.09.
1421 뉴질랜드 오클랜드 필 고프 시장, 레이트 3.5% 인상할 것... 일요시사 20.04.09.
1420 뉴질랜드 뉴질랜드,1,000명 이상의 코비드19 확진자에 1명의 사망자를 낸 유일한 국가 일요시사 20.04.09.
1419 뉴질랜드 모든 뉴질랜드 입국자들에게 강력한 의무 자가격리 방침 발표 예정 일요시사 20.04.09.
1418 뉴질랜드 Covid 19] 그레이마우스 병원에서 코로나 바이러스 첫 사망 사례 나와 일요시사 20.03.30.
1417 뉴질랜드 크루즈 탑승 108명 오늘(30일) 뉴질랜드에 도착 일요시사 20.03.30.
1416 뉴질랜드 뉴질랜드록다운을 이용하여 가격 폭리 취하는 행동에 강력한 경고 일요시사 20.03.30.
1415 뉴질랜드 4.15총선 뉴질랜드 재외 투표 어려울 듯 NZ코리아포.. 20.03.27.
1414 뉴질랜드 창가에 "곰인형을 올려주세요", 곰인형 찾기 놀이 NZ코리아포.. 20.03.27.
1413 뉴질랜드 폐렴 증세로 뉴질랜드 콘서트 중단한 엘턴 존…목소리 안나오자 울음 까지 호주브레이크.. 20.02.18.
1412 뉴질랜드 2020년 한-뉴질랜드 참전용사 후손「비전캠프」개최 일요시사 20.02.05.
1411 뉴질랜드 환경/화산/분출/폭발; 바닷속 뉴질랜드 화산 분출구 화이트 섬 일요시사 20.01.23.
1410 뉴질랜드 죽은 채 쓰레기 봉투에 담겨 버려진 강아지들 NZ코리아포.. 19.07.10.
1409 뉴질랜드 5월 월간 주택건축허가 "45년 만에 최대, 배경엔 공동주택 증가" NZ코리아포.. 19.07.10.
» 뉴질랜드 키위 소년, 호주 오지 월드 스테인레스 벤치에서 화상 입어... NZ코리아포.. 19.07.10.
1407 뉴질랜드 정부, 전기차와 하이브리드 차량 할인... NZ코리아포.. 19.07.09.
1406 뉴질랜드 남섬 아써스 패스 트래킹 코스, 실종된 한국인 남성 숨진 채 발견 NZ코리아포.. 19.07.08.
1405 뉴질랜드 로토루아의 한 시민, 자신의 집 담보 대출로 노숙자 쉼터와 음식 제공 NZ코리아포.. 19.07.05.
1404 뉴질랜드 여권 인덱스 조사, 뉴질랜드 여권 공동 9위 NZ코리아포.. 19.07.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