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외식).jpg

호주인 각 가정의 식료품 비용에서 외식비가 차지하는 비중은 30년 전 25%였으나 2015-16년에는 34%로 증가했다. 소득 유형별 외식비 지출은 연금수령자를 제외하고 거의 유사했다.

 

30년 전 식료품 비용 중 외식비 25%→2016년 34%로 증가

 

디지털 기술의 보편화는 호주인들의 외식 문화에도 상당한 영향을 주고 있다. 음식배달 앱(app)의 증가로 레스토랑에서 조리한 음식을 빠른 시간 내 각 가정의 현관 앞에서 받아 즐길 수 있게 됐다. 이처럼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서비스는 가계 지출에서 외식비용을 증가시키고 있다.

그렇다면 호주인 각 가정의 외식(takeaway 및 dining out 포함) 비용 지출은 어느 정도일까?

ABC 방송이 호주 통계청(ABS) 자료를 인용, ‘Chart of the day’ 코너를 통해 보도한 바에 따르면 30년 전인 지난 1988년 각 가정의 식료품 비용 가운데 외식이 차지하는 비중은 25%였으나 2015-16년에는 34%로 증가했다.

이는 호주 농업 및 자원경제국(Australian Bureau of Agricultural and Resource Economics. ABARES)이 분석한 것으로, 호주인 1인당 연간 외식비 지출은 1,600달러가 넘었다.

이 같은 외식비 지출은 연금으로 생활하는 이들을 제외하고 소득 유형별로 큰 차이가 없었다. 연금수령자의 경우 외식비는 1인당 연간 679달러인 반면, 직장인(Employee income)은 1,819달러, 개인사업자(Own unincorporated business income) 1,503달러, 기타 비근로소득자(Other private income) 1,926달러로 약간의 차이만 보였다.

외식비를 제외하고 육류 및 생선(meat, fish & seafood), 과일과 야채(fruit & vegetables), 조미료와 과자류(condiments, confectionery etc), 빵 및 시리얼(bakery products, flour & cereals), 무알콜 음료(non-alcoholic beverages), 유제품(dairy products), 기타 식료품(other food) 비용 또한 모든 소득 유형에서 큰 차이가 없었다.

 

■ 소득 유형별 외식비 및 식료품 비용 지출

(2015-16년, 1인당 지출)

▲ 연금 수령자(pensioners)

-Meals out & fast foods : $679

-Meat, fish & seafood : $595

-Fruit & vegetables : $550

-Condiments, confectionery etc : $480

-Bakery products, flour & cereals : $377

-Non-alcoholic beverages : $260

-Dairy products : $298

-Other food : $263

 

▲ 직장인(Employee income)

-Meals out & fast foods : $1,819

-Meat, fish & seafood : $635

-Fruit & vegetables : $582

-Condiments, confectionery etc : $515

-Bakery products, flour & cereals : $394

-Non-alcoholic beverages : $309

-Dairy products : $294

-Other food : $409

 

▲ 비법인 개인사업자(Own unincorporated business income)

-Meals out & fast foods : $1,503

-Meat, fish & seafood : $701

-Fruit & vegetables : $664

-Condiments, confectionery etc : $511

-Bakery products, flour & cereals : $401

-Non-alcoholic beverages : $299

-Dairy products : $309

-Other food : $293

 

▲ 기타 비근로 소득자(Other private income)

-Meals out & fast foods : $1,926

-Meat, fish & seafood : $873

-Fruit & vegetables : $851

-Condiments, confectionery etc : $550

-Bakery products, flour & cereals : $468

-Non-alcoholic beverages : $324

-Dairy products : $387

-Other food : $292

*각 지출 금액은 조사 당시 가격임

Source: ABARES

 

김지환 기자 jhkim@koreanherald.com.au

 

  • |
  1. 종합(외식).jpg (File Size:92.7KB/Download:4)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908 호주 IT 산업 일자리 ‘붐’... ‘네트워킹’ 전공 인력 수요 증가 file 호주한국신문 19.03.21.
2907 호주 Mercer’s Quality of Living Reports 2019 file 호주한국신문 19.03.21.
2906 호주 AI 기반의 자동화 시대, 여성 일자리 더 위협받는다 file 호주한국신문 19.03.21.
2905 호주 시드니, ‘생활비’ 높은 상위 도시 아니다 file 호주한국신문 19.03.21.
2904 호주 스트라스필드 카운슬, ‘Have Your Say’ 공지 file 호주한국신문 19.03.21.
2903 호주 호주 부동산 화제- 골번 지역의 가장 오래된 농장 주택, 매물로 나와 file 호주한국신문 19.03.21.
2902 호주 시드니 주말 경매- 키리빌리 2개 침실 아파트, 490만 달러 높은 낙찰가 기록 file 호주한국신문 19.03.21.
2901 호주 NSW 주 선거- Sun Herald-UComms/ReachTel 여론조사 file 호주한국신문 19.03.14.
2900 호주 NSW 주 선거- 시드니 지역 개발 file 호주한국신문 19.03.14.
2899 호주 직장 여성, 최고 직책까지는 80년 기다려야 할 수도... file 호주한국신문 19.03.14.
2898 호주 호주 학생들, 난이도 높은 수학 과목, 갈수록 ‘기피’ file 호주한국신문 19.03.14.
2897 호주 글로벌 도시로서의 시드니 위상, “브리즈번에 위협받고 있다” file 호주한국신문 19.03.14.
2896 호주 ‘말 많고 탈 많은’ 시드니 경전철, 올해 말에는 개통될까... file 호주한국신문 19.03.14.
2895 호주 파라마타, 상업 공간 공실률 0.2%... 전국 최대 비즈니스 집적지 file 호주한국신문 19.03.14.
2894 호주 시드니 주말 경매- 한 자선단체, 기부 받은 주택 경매로 330만 달러 확보 file 호주한국신문 19.03.14.
2893 호주 NSW 주 선거- 주요 정당의 ‘cost of living’ 정책은... file 호주한국신문 19.03.07.
2892 호주 NSW 주 선거- 여야 3당이 내놓은 주택 관련 정책 비교 file 호주한국신문 19.03.07.
2891 호주 Airbnb accommodation 거실, 국가별 인테리어는 어떻게 다를까 file 호주한국신문 19.03.07.
2890 호주 규정 초과 담배 반입하려다 합법적 비자 취소될 수도 file 호주한국신문 19.03.07.
2889 호주 “근면하고 가정에 충실한 한인들과 함께 일할 수 있어 감사하다” file 호주한국신문 19.03.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