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왓츠온 스위트엑스포).jpg

스위트엑스포 선전 사진

 

이번 주말에는 어떤 재미있는 일들이 벌어질까? 주말 및 돌아오는 한주동안 시드니 곳곳에서 벌어지는 콘서트, 이벤트, 전시, 축제 등 다양한 볼거리 먹거리, 즐길거리들을 독자들에게 소개한다. [편집자 주]

 

스위트 엑스포(Sweet Expo Sydney 2019)

편한 신발을 신고 쇼핑할 준비가 완료 됐나요? 자, 모두가 기다리던 달콤한 시간!

<스위트 엑스포 시드니>에서는 케이크 만들기, 장식하기, 축하하기를 한꺼번에 체험할 수 있다. CSR Sugar Baking 무대에서 지역 요리사도 만나고, 멋진 스폰지 케이크와 머랭 만들기 팁도 배워보자. 엑스포에 가면 최신 케이크 장식과 베이킹 도구를 파는 스탠드와 팝업 스토어들이 가득하다. 시드니에서 가장 맛있는 간식을 파는 곳에서 달콤한 케이크도 먹고, 지역 사업체들도 돕고, 이것이 바로 윈윈 전략!!

하루에 세 번 열리는 하이티 시간에는 다음 쇼핑을 준비하면서 릴렉스~

연인들이라면 스콘, 잼, 크림과 함께 로제와인도 한 잔 즐겨보라. 환상적으로 달콤한 음식들을 맛볼 수 있다. 엄마들이 쇼핑하는 동안 아이들은 케이크 장식에 참여할 수 있는데, 파이핑하기, 뿌리기, 그리고 맛보기!! 엑스포 입장료는 12세 미만 어린이들에게는 무료다. 맛있는 음식과 함께 하루 종일 라이브 음악도 들을 수 있다. 친구들과 함께, 가족들과 함께 달콤한 시간을 즐겨보기에 딱이다.

 

■ 어디서: Hordern Pavilion, 1 Driver Avenue Moore Park, NSW 2021

■ 언제: 7월27일 토요일 9am – 4:30pm

■ 가격: $0–$28(No Refunds)

■ 예약/문의: https://www.eventbrite.com.au/e/sweet-expo-sydney-2019-tickets-59423795171

 

 

종합(왓츠온 홈메이드토요일).jpg

◆ 내가 만드는 토요일(Homemade Saturdays)

와우, 라이트쇼와 월 아트가 가득한 펑키 워터프론트 라이브 클럽.

티켓을 소지했다고 무조건 입장 가능한 것은 아니다. 다음과 같은 이유로 입장이 거부될 수도 있으니 주이할 것.

- 음료반입 불가(CCTV가 물인지 보드카인지 구분할 수 없기 때문)

- 만취한 상태로 행사장 접근 불가

- 바이키 갱을 연상시키는 의류, 문신, 장신구, 벨트 버클 등 소지자

- ID 미소지자(여권, 현재 나이 증명 카드 또는 운전면허만 가능)

- 과거에 이곳 또는 시드니의 다른 행사장에서 출입금지를 당한 경우

- 복장 규정을 준수하지 않는 경우(home The Venue 페이스북 페이지 참조)

- 18세 미만

- 약물 사용이 의심될 경우

 

■ 어디서: Home The Venue,1-5 Wheat Road #101,Darling Harbour

■ 언제: 7월27일 토요일 9pm–7월28일 일요일 3am

■ 가격: $0–$33.33(No Refunds)

■ 예약/문의:

https://www.eventbrite.com.au/e/homemade-saturdays-27th-july-2019-tickets-62811723556

 

 

종합(왓츠온 윈터플랜트).jpg

◆ 겨울 식물축제(Winter Plant Festival)

이번 주말엔 정원을 정리해보자.

이틀 동안 열리는 이번 겨울 식물 축제에서 정원 전문가들에게서 식물을 심고 가꾸는 법을 배울 수 있다. 참가자들은 강의과 워크샵 사이에 자기 정원에 필요한 것들을 구입 할 수도 있다. 화분, 재활용 목재 등은 물론, 식물이 가득한 행복한 집을 만들기 위한 모든 재료들 구입이 가능하다. 산 페드로 선인장(San Pedro cacti)에서부터 필로덴드론(philodendrons)까지 실내외에서 키울 수 있는 다양한 식물들을 볼 수 있다고.

 

■ 어디서: Stick n Stone, 30 Carrington Rd, Marrickville

■ 언제: 7월27일 토요일 10am-1pm, 7월28일 일요일 10am-3pm

■ 가격: 무료

■ 예약/문의 : 02-9554-7350

www.sticknstone.com.au

https://www.facebook.com/events/784882931905888/

 

◆ 뱅시아 콘서트(Banksia Concert), 자카란다 콘서트(Jacaranda Concert)

NSW공립학교 밴드와 심포니 오케스트라, 재즈 오케스트라를 들을수 있는 2시간30분간의 다채로운 공연. 모든 연령대 및 휠체어도 입장 가능하다.

□ The Combined Recorder repertoire

Simple Gifts, a traditional Shaker song in a new arrangement by Tracy Burjan and Susan Sukkar

□ Three Brothers specially commissioned from Australian composer Alex Cronin

□ A new light hearted jazz work

□ The Combined String repertoire

Bluz for Suz by Australian composer Andrew Robertson

Vortex by Robert Longfield

Adagietto by Hans Scheepers

Danza Hellenica by Loreta Fin.

 

■ 어디서: 시드니 오페라 하우스, Bennelong Point

■ 언제: 뱅크시아콘서트/7월30일(화) 7pm, 자카랜다 콘서트/ 7월31일(수) 7pm

■ 가격: 스탠다드 티켓 $44부터 + $8.50 예약 수수료

■ 예약/문의:

https://www.sydneyoperahouse.com/events/whats-on/Kids-and-Families/2019/festival-of-instrumental-music/the-banksia-concert-tickets.html

 

 

종합(왓츠온 블랙타운아트).jpg

◆ 블랙타운 어린이 미술워크숍(Front Up Kids Art, Sound and Movement Workshops)

블랙타운 아트센터는 8월과 9월에 2-5세의 어린이들과 가족들을 위해 두 번의 미술, 소리, 체험 워크숍을 개최한다. 특히 지역 아티스트인 로잘린 스탠리(Rosalind Stanley)가 2-5세 장애아동들과 그 가족들을 위한 워크숍을 진행할 예정이다. 블랙타운 지역 한인 가족들이 참가해볼 만한 프로그램.

 

■ 어디서: The Leo Kelly Blacktown Arts Centre, 78 Flushcombe Rd Blacktown

■ 언제: 8월1일(목) 1am-12noon

■ 가격: $5 모든 연령 가능(Refunds up to 7 days before event)

■ 예약/문의: 02-9839-6558

https://www.eventbrite.com.au/e/front-up-kids-art-sound-and-movement-workshops-tickets-62454733790?mc_eid=06894165f3&mc_cid=ae8620422b

 

이경미 기자 / herald@koreanherald.com.au

 

 

  • |
  1. 종합(왓츠온 블랙타운아트).jpg (File Size:43.5KB/Download:23)
  2. 종합(왓츠온 스위트엑스포).jpg (File Size:74.9KB/Download:21)
  3. 종합(왓츠온 윈터플랜트).jpg (File Size:102.2KB/Download:23)
  4. 종합(왓츠온 홈메이드토요일).jpg (File Size:75.4KB/Download:25)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5151 뉴질랜드 인구 500만명 시대까지 앞당긴 ‘코로나 19’ NZ코리아포.. 20.05.18.
5150 뉴질랜드 오클랜드 역사상 가장 가뭄 심한 상황, 물 사용 제한 NZ코리아포.. 20.05.18.
5149 뉴질랜드 아던 총리도 카페 밖에서 줄 서서 대기 NZ코리아포.. 20.05.18.
5148 호주 서호주의 새로운 관광레저 산업 구제책 file 퍼스인사이드 20.05.13.
5147 뉴질랜드 COVID-19 5월 10일 오후, 새로운 감염자 2명 총 누적확진자 1,494명 일요시사 20.05.11.
5146 뉴질랜드 COVID-19 5월 8일 오후, 새로운 감염자 2명, 총 감염자 1,490명 (확진자 1,141명 + 의심 확진자 349명… 일요시사 20.05.11.
5145 뉴질랜드 COVID-19 ,4월 30일 1:00PM 브리핑 요약 일요시사 20.05.11.
5144 뉴질랜드 COVID-19 4월 23일 오후,추가 감염자 3명 ,사망 2명,총 누적확진자 1451명 일요시사 20.05.11.
5143 호주 호주인 태운 비행기 네 대 이번 주 퍼스 도착, 확진자 수 급증 가능성 있어 file 퍼스인사이드 20.04.28.
5142 호주 서호주 실내외 모임 최대 10명까지 허용 file 퍼스인사이드 20.04.28.
5141 호주 개개인 이동경로 파악 ‘앱’ 활용시 수개월 이내 ‘제한조치’ 해제 가능 file 호주한국신문 20.04.16.
5140 호주 ‘Coronavirus shutdown’ 해제 또는 완화, 세 가지 조건 충족돼야 file 호주한국신문 20.04.16.
5139 호주 Coronavirus pandemic... 호주인 삶은 어떻게 바뀔까 file 호주한국신문 20.04.16.
5138 호주 공공보건 명령 위반의 다양한 사례들, 어떤 것이 있나... file 호주한국신문 20.04.16.
5137 호주 SARS보다 덜 치명적인 COVID-19, 사망자 많은 이유는 file 호주한국신문 20.04.16.
5136 호주 NSW 주 정부, 4억4천만 달러의 ‘임차인’ 지원 방안 마련 file 호주한국신문 20.04.16.
5135 호주 ‘Coronavirus shutdown’... 각 부문별 구인광고, 크게 하락 file 호주한국신문 20.04.16.
5134 호주 시드니대학교, COVID-19로 4억7천만 달러 손실 추정 file 호주한국신문 20.04.16.
5133 호주 2019-20 여름 시즌 산불, 5건의 수치로 보는 피해 규모 file 호주한국신문 20.04.16.
5132 호주 실내 공간에서 COVID-19는 얼마나 퍼져나가나... file 호주한국신문 20.04.16.
5131 호주 COVID-19 영향으로 전 세계 5억 명 ‘빈곤층’ 전락 위기 file 호주한국신문 20.04.16.
5130 호주 L-plater의 운전 교습, ‘Coronavirus shutdown’ 단속 대상? file 호주한국신문 20.04.16.
5129 호주 호주 전역 도시의 여름, 겨울 비해 두 배 길어져 file 호주한국신문 20.04.16.
5128 호주 공개 경매 이외 각 국가의 보편적인 주택 매매 방법은 file 호주한국신문 20.04.16.
5127 호주 시드니 경매서 가장 많이 거래된 매물은 2개 침실 주택 file 호주한국신문 20.04.16.
5126 호주 NSW 주정부, $4억4000만 세입자 지원 대책 발표 톱뉴스 20.04.15.
5125 호주 부활절 연휴, ‘사회적 격리’ 범칙금 30만 달러 발부…법조계 ‘흠결 투성이 규정’ 지적 톱뉴스 20.04.15.
5124 호주 해외 호주 교민 단체 입국 쇄도...우루과이 해상, 인도, 캄보디아 등 750여명 톱뉴스 20.04.15.
5123 호주 도로시 헨더슨 요양원 집단 감염 사태, 시드니 서부서 ‘재연’ 톱뉴스 20.04.15.
5122 호주 호주 실업률 급상승…기업 신뢰도 급락 톱뉴스 20.04.15.
5121 호주 호주, 코로나19 확진 곡선 완만….15일 NSW 신규 확진자 16명 톱뉴스 20.04.15.
5120 뉴질랜드 정부,대학생들을 위한 학생 융자 지원책 진행 예정 일요시사 20.04.15.
5119 뉴질랜드 15일 (수) 오후 1시 40분, 51초동안 크라이스처치 테러 공격 희생자 추모하는 묵념 예정 일요시사 20.04.15.
5118 뉴질랜드 관광업계 6개월 이후에도 회복이 어려우면서 120억 달러 이상의 매출 손실 예상 일요시사 20.04.15.
5117 뉴질랜드 국제시장 상품가격 하락, 뉴질랜드 달러 약세로 완화 일요시사 20.04.09.
5116 뉴질랜드 경찰 ,부활절 휴가 기간 이동하는 사람들 단속할 것 일요시사 20.04.09.
5115 뉴질랜드 아던 총리, 모든 입국자 들에게 강제적 14일간 격리 수용 예정 일요시사 20.04.09.
5114 뉴질랜드 관광업계 6개월 이후에도 회복이 어려우면서 120억 달러 이상의 매출 손실 예상 일요시사 20.04.09.
5113 뉴질랜드 오클랜드 필 고프 시장, 레이트 3.5% 인상할 것... 일요시사 20.04.09.
5112 뉴질랜드 뉴질랜드,1,000명 이상의 코비드19 확진자에 1명의 사망자를 낸 유일한 국가 일요시사 20.04.09.
5111 뉴질랜드 모든 뉴질랜드 입국자들에게 강력한 의무 자가격리 방침 발표 예정 일요시사 20.04.09.
5110 호주 범죄현장같이 변한 서호주 공원과 놀이터 file 퍼스인사이드 20.04.09.
5109 호주 서부호주(Western Australia) 호주 내의 다른 주와의 경계지역 차단 file 퍼스인사이드 20.04.09.
5108 호주 NSW ‘사회적 격리’ 조치 최소 석달 지속 전망… ‘6개월 불가피설’ 부인 톱뉴스 20.04.09.
5107 호주 호주 내 임시 이민자, 코로나19 직격탄…생활고 ‘점입가경’ 톱뉴스 20.04.09.
5106 호주 COVID-19 데이터... 양성 진단 환자들에게서 나타난 증상은 file 호주한국신문 20.04.08.
5105 호주 유학생들, “오라 할 때는 언제고, 이제는 돌아가라고?” file 호주한국신문 20.04.08.
5104 호주 ‘Coronavirus shutdown’... 소형 항공기로 피자 배달 file 호주한국신문 20.04.08.
5103 호주 COVID-19 위험, 당뇨-심장 질환자들에게 더 높다... file 호주한국신문 20.04.08.
5102 호주 ‘Coronavirus shutdown’ 관련, 가장 많은 검색 포털 질문은... file 호주한국신문 20.04.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