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acktown art.jpg

 

What's on in Sydney this coming week?

 

NSW 스쿨 홀리데이가 시작되고 그에 맞춰 아이들과 함께 할 수 있는 다양한 볼거리, 즐길 거리가 곳곳에서 눈에 띈다. 시드니의 이번 겨울을 최대한 즐길 수 있는 주간 이벤트를 선정해 독자들께 소개한다. [편집자 주]

 

◆ 디즈니 온 아이스, 미키와 친구들 호주 투어

(Disney on Ice celebrates Mickey and Friends Australia tour)

 

마우이와 함께 탐험을 떠나는 모아나, 도리를 따라 태평양을 헤엄치는 잊을 수 없는 여행, 토이스토리 친구들과 함께 신나는 모험, 엘사와 안나의 진정한 사랑 찾기 등은 물론, 사상 처음으로 디즈니의 공주들과 함께, 90년 동안 사랑받고 있는 미키 마우스를 기념하며 환상의 세계를 즐겨보자!

 

disney.png

■어디서: Qudos Bank Arena, Olympic Boulevard, Sydney Olympic Park

■언제:

수요일17 July 2019 1.30pm - 3.30pm

수요일 17 July 2019 5.30pm - 7.30pm

목요일 18 July 2019 10am - 12pm

목요일 18 July 2019 1.30pm - 3.30pm

금요일 19 July 2019 10am - 12pm

금요일 19 July 2019 1.30pm - 3.30pm

토요일 20 July 2019 1.30pm - 3.30pm

토요일 20 July 2019 10am - 12pm

토요일 20 July 2019 5.30pm - 7.30pm

일요일 21 July 2019 5.30pm - 7.30pm

일요일 21 July 2019 10am - 12pm

일요일 21 July 2019 1.30pm - 3.30pm

■가격:

General admission: $33.00부터

Front row (Single seats only): $99.00

VIP: $66.00

A Reserve ground level: $51.00

A Reserve Level 1: $51.00

B Reserve (Restricted view): $33.00

■예약, 문의:

https://www.disneyonice.com/au/en-au/disney-on-ice-celebrates-mickey-and-friends

 

 

◆ 루나파크 겨울 축제(Winterfest at Luna Park)

 

아이들을 즐겁게 해줄 완벽한 곳, 바로 루나파크!!

지금 루나파크에는 주기적으로 내리는 눈, 겨울 노래, 맛있는 겨울 음식과 특별 음료가 준비되어 있다. 얼음 위에서의 경험이 풍부한 사람은 물론, 초보자들도 준비된 '캥거루 스케이트'를 이용해 신나게 즐길 수 있다. 놀이기구 패스를 구입하면, 아이스 스케이팅 무제한, 놀이기구도 무제한!! 특히 이번 루나파크의 겨울 축제는 '7월의 크리스마스'를 테마로 하며, 매일 산타의 방문이 있을 예정.

 

lunapark.jpg

 

■어디서: Luna Park, 1 Olympic Drive, Milsons Point

■언제: 금요일 5 July - 월요일 22 July 2019

매주 월요일부터 목요일, 매주 일요일 10am - 6pm

매주 금요일 11am to 10pm

매주 토요일 10am to 10pm

■가격:

Yellow Unlimited Rides Pass (온라인): $53.00

Green Unlimited Rides Pass: $43.00

Red Unlimited Rides Pass: $23.00

■예약, 문의:

02 9922 6644

https://www.lunaparksydney.com/

 

 

◆ 창의력 발휘에 안성맞춤, 스쿨홀리데이 워크숍

(Unleash Your Inner Creativity, Winter School Holiday Workshops)

 

이번 겨울방학, 창의력을 발휘해 보자!

블랙타운 아트센터는 지역 예술가 로잘린드 스탠리(Rosalind Stanley)와 함께 예술작품 만들기 워크숍을 진행하고 있다. 워크숍 참가자들은 새롭고 흥미로운 방법을 배워 멋진 작품을 만들게 될 것이다. (8세 미만 어린이는 부모 동반 필수)

 

■어디서: The Leo Kelly Blacktown Arts Centre, 78 Flushcombe Rd Blacktown, NSW 2148

■언제: 화요일 16 July, 수요일 17 July, 목요일 18 July

■가격: $15 (예약 필수)

□6 - 8세 10 am - 12 pm 예약:

 

https://www.eventbrite.com.au/e/unleash-your-creativity-art-workshops-6-8-year-olds-tickets-62188514521?mc_eid=06894165f3&mc_cid=6a77f3848f

□9 - 12세 1 pm - 3 pm 예약:

https://www.eventbrite.com.au/e/unleash-your-creativity-art-workshops-9-12-year-olds-tickets-62188720136?mc_eid=06894165f3&mc_cid=6a77f3848f

 

pramatta circus.jpg

 

◆ 젊은이들을 위한 '와우' 축제(2019 WOW FESTIVAL FOR YOUNG PEOPLE)

 

와우 축제(WOW-Way Out West for Young People)는 호주의 가장 독특한 예술 중심지 중 하나인 카술라 파워하우스(the Casula Powerhouse)에서 열리는 5일간의 행사로서, 춤, 음악, 문학, 음식, 요가등의 무료 가족 이벤트로 가득 차 있다. 특히 와우 축제는, 예술이 어린이들에 의한 어린이들을 위한 것이어야 한다고 믿으며, 어린이들과 젊은이들이 함께 어우러져 우리가 살고 있는 세계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며 즐거운시간을 보낼 수 있을 것이다.

 

■어디서: Casula Powerhouse Arts Centre

■언제: 10 Jul 2019 - 14 Jul 2019 9.00am - 5.00pm

■가격: 무료

■예약,문의:

02 8711 7123

reception@casulapowerhouse.com

www.wayoutwestfestival.com.au

 

 

◆ 라 트라비아타, 티켓 판매 시작

(LA TRAVIATA RETURNS TO THE WILDLY SUCCESSFUL HANDA OPERA ON SYDNEY HARBOUR 2020)

 

2020년 3월 27일부터 4월 26일까지 펼쳐지는 베르디의 상징적인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 공연 티켓이 2019년 7월 16일부터 opera.org.au/harbour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 파라마타 겨울 불빛 축제(Winterlight returns to Parramatta)

 

winterlight.jpg

pramatta ride.jpg

 

시드니의 최대 겨울 축제인 겨울 불빛 축제가 7월 5일부터 21일까지 17일간 파라마타에서 열리고 있다. 올해로 벌써 9년째인 이 축제는 프린스 알프레드 스퀘어(Prince Alfred Square)를 아이스 스케이트 링크, 반짝반짝 조명이 가득한 관람차(ferris wheel)와 다양한 놀이기구, 야시장, 라이브 음악, 맛있는 음식을 갖춘 겨울축제 공간으로 탈바꿈시켰다.

 

pramatta lantern.png

 

□랜턴 만들기(LANTERN WORKSHOP)

목요일-일요일, 18-21 July 6pm - 8pm

네온 LED 조명과 다양한 디자인 선택으로 본인만의 종이 랜턴을 만들어 보자.

□그림자인형 놀이(SHADOW SCREEN PUPPET WORKSHOP)

금요일-일요일, 12-14 July 6pm - 8pm

어린이들은 물론 어른들에도 극장안에서의 마술같은 체험을 할 수 있다. 본인만의 상상력으로 그림자 인형을 만들어 신비의 세계로 떠나보자.

□서커스 트릭 배우기(CIRCUS WORKSHOPS)

주말 6-7, 13-14, 20-21 July 12pm - 4pm, 수요일 10, 17 July 12pm to 4pm

어린이와 어른 모두를 위한 새로운 파티 트릭을 배워보자. 서커스 모자를 쓰고 저글링, 균형잡기 등을 배워서 직접 해 볼 수 있으며 , 무료이다.

□신나는 놀이기구(CARNIVAL RIDES)

매일, 하루종일!! 뮤직 트립, 어린이용 자동차, 윈터라이트 코스터 등 빈티지 스타일의 놀이기구를 타며 짜릿한경험해보자.

쿠폰 1장/$1.50, 10장/$15

 

■어디서: Prince Alfred Square, Parramatta

■언제: 금요일 5 July from 5pm - 일요일 21 July

■예약,문의: winterlight.com.au

 

 

이경미 기자 / herald@koreanherald.com.au

 

  • |
  1. blacktown art.jpg (File Size:63.6KB/Download:14)
  2. disney.png (File Size:217.2KB/Download:12)
  3. lunapark.jpg (File Size:94.2KB/Download:13)
  4. pramatta circus.jpg (File Size:84.6KB/Download:13)
  5. pramatta lantern.png (File Size:108.4KB/Download:15)
  6. pramatta ride.jpg (File Size:74.6KB/Download:13)
  7. whatsonwow.jpg (File Size:31.2KB/Download:14)
  8. winterlight.jpg (File Size:58.1KB/Download:14)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5006 호주 호주, 코로나 19 하루 새 ‘40여 명’ 확진! …'6살 어린이' 확진자 포함 636명 호주브레이크.. 20.03.19.
5005 호주 <속보> 호주, 역사상 처음으로 “4단계 여행 경고” 발표! “100명 이상의 실내 모임 제한” 호주브레이크.. 20.03.18.
5004 호주 호주 외무부, “호주인 조속히 귀국해라!” …코로나19 하루새 90여 명 증가, 확진 452명 사망 5명 호주브레이크.. 20.03.18.
5003 호주 호주, 콴타스 항공 운항 중지 발표! “국제선 90%,국내선은 60% 감축 운항” 호주브레이크.. 20.03.17.
5002 호주 호주 정부, “코로나19 기하 급수적으로 증가 할 것” …확진 368명 사망 6명 호주브레이크.. 20.03.17.
5001 호주 호주, 코로나19 'NSW, QLD, VIC' 등 3개 주에서 급증! 확진 299명 사망 5명… 호주브레이크.. 20.03.16.
5000 호주 호주 총리, “세계 경제가 공포에 휩싸였다”…G20 긴급 재무장관 회의 개최 제안 호주브레이크.. 20.03.15.
4999 호주 호주, 해외입국자 ‘무조건’ 자가 격리! “2주간 격리 의무화” 호주브레이크.. 20.03.15.
4998 호주 호주 시드니, 부활절 최대 행사 ‘로얄 이스터쇼’ 전격 취소! 코로나 바이러스 심각성 인식 한 듯… 호주브레이크.. 20.03.13.
4997 호주 호주, NSW “주 전역 160만 명까지 확산 될 수 있다!”…주 인구 20%까지 감염 가능성 시사 호주브레이크.. 20.03.13.
4996 호주 호주, 코로나19 확진자 “대형 행사 참가 했었다”…당국 “야외 행사라 전파력 낮다” 호주브레이크.. 20.03.13.
4995 호주 호주, 14조 원 규모 경기부양책 발표! 취약계층에 우선 현금 지급 호주브레이크.. 20.03.12.
4994 호주 WHO, 코로나-19 바이러스 발병에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선포 file 호주한국신문 20.03.12.
4993 호주 Coronavirus pandemic- 전문가들, 독감백신 접종 권유 file 호주한국신문 20.03.12.
4992 호주 시드니 북부 양로원서 COVID-19 관련 사망자, 연이어 발생 file 호주한국신문 20.03.12.
4991 호주 Coronavirus pandemic- 이번 바이러스는 언제까지 지속될까... file 호주한국신문 20.03.12.
4990 호주 ‘코로나 바이러스 증상이 있는 것 같다’고 생각된다면... file 호주한국신문 20.03.12.
4989 호주 Coronavirus pandemic- ‘화장지 대량 구매행동’ 이유는... file 호주한국신문 20.03.12.
4988 호주 COVID-19로 산업시설 중단된 중국, ‘대기오염’ 크게 떨어져 file 호주한국신문 20.03.12.
4987 호주 뉴스 제공 ‘AAP’ 사, 85년 만에 서비스 중단 결정 file 호주한국신문 20.03.12.
4986 호주 도로교통 안전의 ‘잃어버린 10년’... ‘예방가능’ 사고 사망자, 최소 500명 file 호주한국신문 20.03.12.
4985 호주 “환자를 위험에 빠뜨린다” vs “환자에게 필요하다” file 호주한국신문 20.03.12.
4984 호주 호주 정부 관광청, 영국 여행자 대상 ‘관광 캠페인’ 재개 file 호주한국신문 20.03.12.
4983 호주 “대산호초 사멸을 방지하고 기후 변화 해결을 위해 노력하라” file 호주한국신문 20.03.12.
4982 호주 시드니 주말 경매- 웨스트라이드 소재 주택, 9개월 만에 41만5천 달러 올라 file 호주한국신문 20.03.12.
4981 호주 호주, 코로나 확진자 116명 3명 사망…뉴사우스웨일스 61명으로 증가 호주브레이크.. 20.03.11.
4980 호주 호주, F1 개막전 예정대로 치른다! ˝무관중 경기는 어림없다!˝ 호주브레이크.. 20.03.11.
4979 호주 호주, '페이스북' 법정에 섰다! ˝비허가 노출로부터 정보 보호조치 묵과˝… 호주브레이크.. 20.03.11.
4978 호주 “휴지 걱정 마세요!”…세계 각국 ‘화장지’ 대란에 묘책 호주브레이크.. 20.03.10.
4977 호주 호주, ‘8조원’ 재정 부양책 내놓는다! 가계 ‘현금 지급 추진’에 재무부 난색… 호주브레이크.. 20.03.09.
4976 호주 호주, 12년 만에 증시 7% 넘게 폭락…금융위기 이후 '최대 낙폭' 호주브레이크.. 20.03.09.
4975 호주 호주, “화장지 전쟁 끝이 안보인다!”… 거친 몸싸움에 경찰까지 수시 출동 호주브레이크.. 20.03.09.
4974 호주 호주 퀸즈랜드주, '코로나19' 확진자 증가세…˝국제선 항공편 역학 조사 중˝ 호주브레이크.. 20.03.09.
4973 호주 호주, 코로나19 확진자 증가세! ‘멜버른 의사’도 확진 판정… 호주브레이크.. 20.03.07.
4972 호주 호주, 10년 공든 탑 '와 르르르!', 코로나19로 재정 흑자 전망 물거품 전망… 호주브레이크.. 20.03.07.
4971 호주 RBA, 25bp 금리 인하…”코로나19 대응 나섰다” 톱뉴스 20.03.05.
4970 호주 60대 한국 여성 확진자 대한항공 편으로 27일 입국…시드니 누적 확진자 15명 톱뉴스 20.03.05.
4969 호주 위축된 마디 그라 열기…부추기는 공영 방송사 톱뉴스 20.03.05.
4968 호주 코로나 19 공포 호주 엄습….첫 사망자에 확진자 증가 톱뉴스 20.03.05.
4967 호주 호주, 한국 발 여행자 입국 금지 및 한국 방문 여행 경보 추가 격상 톱뉴스 20.03.05.
4966 호주 호주 정부, "입국 제한 국가에 한국 포함" 호주한국신문 20.03.05.
4965 호주 ‘코로나 바이러스’ 불안감, 바이러스처럼 확산되나 file 호주한국신문 20.03.05.
4964 호주 NSW 주 교육부, 학생들 해외 단체여행 취소 지시 file 호주한국신문 20.03.05.
4963 호주 ‘세계적 전염병’ 선포 앞둔 COVID-19 상황, 그 대응은? file 호주한국신문 20.03.05.
4962 호주 호주 정부, 중국 이어 이란도 ‘입국제한’ 대상 국가에... file 호주한국신문 20.03.05.
4961 호주 노숙자 문제에 팔 걷어 부친 NSW 주정부 file 호주한국신문 20.03.05.
4960 호주 시드니에도 ‘스마트시티' 인기... 멜로즈파크 아파트 개발현장 file 호주한국신문 20.03.05.
4959 호주 전 세계 고용주들이 직원 뽑을 때 가장 좋아하는 출신대학은? file 호주한국신문 20.03.05.
4958 호주 환경단체의 강한 반대 속 ‘the Bight’ 앞 원유탐사 계획, ‘원점으로’ file 호주한국신문 20.03.05.
4957 호주 호주의 높은 주택가격, 해외 유입 이민자들 때문이다? file 호주한국신문 20.03.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