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민화전).jpg

지난해 ‘행복을 전하는 한국 민화’ 전시회를 개최, 큰 성과를 거둔 한국문화원이 민화를 주제로 한 전시회를 시드니 서부 어번(Auburn) 시에서 연이어 개최한다. 사진은 어번 피코크 갤러리(Peacock Gallery)에서 선보이는 민화 중 ‘화조도’.

 

다음 달 말까지 피코크 갤러리(Peacock Gallery) 전시

 


지난 해 한국문화원 전시실에서 처음으로 한국민화를 전시, 선보였던 한국문화원(원장 이동옥)은 이달 28일(토)부터 7월27일(일)까지 어번(Auburn) 시립 피코크 갤러리(Peacock Gallery)에서 한국 민화 14점(낱장 65점)을 소개하는 ‘행복을 전하는 한국 민화(Best Wishes: Korean Folk Paintings)’ 전시회를 갖는다.

 

이번 전시는 지난해 시드니에서의 성공적인 민화 순회전이 원동력이 되어 피코크 갤러리 측의 적극적인 전시 개최 요청으로 이뤄졌다.

 

문화원은 지난해와 같이 한국 가회민화박물관의 협조를 통해 문화재청 등록문화재인 민화 작품을 호주에서 다시 선보일 수 있게 됐다. 특히 어번시가 최근 한국 내 지자체와 자매결연을 추진하고 있으며, 한인 동포 거주 인구가 급속히 증가하고 있어 이번 전시는 한국문화를 적극 소개한다는 측면에서도 의미가 있다.

 

올해 전시되는 민화 작품은 지난해 전시(한국문화원, 윌로비 카운슬, 맨리, 블랙타운 카운슬 전시 등)에서 소개하지 않은 작품을 위주로 구성했다. 또한 어번 보타닉 가든 (Auburn Botanic Garden)과 어번시를 통과하는 덕 리버(Duck River)와 인접한 피코크 갤러리의 자연과 어우러진 주변 분위기에 맞춰 전시 작품 또한 ‘행복’, ‘화합’을 상징하는 꽃과 새에 맞춰 화조도를 선보이며 물고기를 소재로 한 어락도(성공, 가문의 번창 등을 상징)가 주를 이룬다. 한국문화원은 특히 ‘피코크’라는 갤러리 이름에 맞춰 공작새 작품을 특별 선정했다.

 

한국문화원은 전시회가 시작되는 이달 28일(토) 오후 2시부터 전시회 개막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라며 많은 동포들의 참석을 당부했다. 또한 어번 지역은 물론 시드니의 많은 동포들이 갤러리를 방문, 한국의 민화가 전하는 행복을 누릴 수 있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국문화원은 이번 어번 피코크 갤러리에서의 전시 후에는 오는 8월부터 11월까지 펜리스(Penrith) 소재 ‘Penrith Regional Gallery’에서 민화 전시를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주시드니 한국문화원은 지난해, 설과 정월대보름을 맞아 한국 전통을 소개하는 민화전을 개최, 독특한 한국 미술에 대한 호주인들의 관심을 끌어낸 바 있으며, 이후 시드니 지역 각 지자체에서 민화 전시에 관심을 보여 윌로비(Willoughby Council), 맨리(Manly Council), 블랙타운(Blacktown Council)에서 연이어 전시회를 개최, 총 1만2천여 명의 호주 현지인 관람객을 끌어들여 큰 성공을 거두기도 했다.

 

전시 일정 및 장소는 다음과 같다.

-장소 : Peacock Gallery, Auburn Botanic Gardens(Corner of Chiswick and Chisholm Roads, Auburn)

-일시 : 6월28일부터 7월27일(일)

-전시시간 : 매주 수요일부터 일요일(오후 12시-4시. 월-화요일은 휴관)

-갤러리 연락처 : 02 9735 1396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4888 호주 NSW 스토너 부수상, “한인 사업자 지원에 최선 다할 것” 호주한국신문 14.06.12.
4887 호주 한국문화원, QLD 광산도시서 한국문화 선보여 호주한국신문 14.06.12.
4886 호주 “한국 주류매체, 평통 호주협의회 활동상 조명” 호주한국신문 14.06.12.
4885 호주 2014 브라질 월드컵 새벽 4시 개막식, 6시 개막전 호주한국신문 14.06.12.
4884 호주 C20 정상회담, 20-21일 멜번대학에서 개최 호주한국신문 14.06.12.
4883 호주 킹스크로스 유흥업소들, 오늘(13일)부터 ID 스캔 호주한국신문 14.06.12.
4882 호주 연방 정부, 휴면 계좌 3억6천만 달러 정부로 귀속 호주한국신문 14.06.12.
4881 호주 NSW 주 정부, 전력망의 49% 민간에 임대 호주한국신문 14.06.12.
4880 호주 NSW 교통부장관, “시드니 고속철도 건설, 3년 내 착수” 호주한국신문 14.06.12.
4879 호주 ‘Y 세대’ 수요증가로 시드니 지역 아파트 건설 붐 호주한국신문 14.06.12.
4878 호주 한인회, 일본 및 중국정원 탐방 호주한국신문 14.06.12.
4877 호주 지난 주 부동산 경매 낙찰률 75.6%, 다소 낮아져 호주한국신문 14.06.20.
4876 호주 한국현대미술전, 카나본 골프클럽서 개막 호주한국신문 14.06.20.
4875 호주 NSW 주 고교연합, 세월호 피해자 ‘위로 메시지 북’ 제작 호주한국신문 14.06.20.
» 호주 ‘행복을 전하는 한국민화’, 이번엔 어번 시에서 호주한국신문 14.06.20.
4873 호주 텔스트라(Telstra), ‘홈 번들-글로벌’ 상품 출시 호주한국신문 14.06.20.
4872 호주 “전 세계 시민단체와 논의, ‘G20’ 의제 결정할 것” 호주한국신문 14.06.20.
4871 호주 신종 마약 ‘스냅챗’ 복용으로 병원 치료 호주한국신문 14.06.20.
4870 호주 시드니 이너 시티 및 다윈, 실업률 가장 낮아 호주한국신문 14.06.20.
4869 호주 온라인 데이트 사기, “돈 잃고 마음 다치고...” 호주한국신문 14.06.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