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한국문화원 ‘오픈 스테이지’ 기획공연

타악 명인 현승훈 & 김소라 듀오

 

 

newsroh=민지영기자 newsrohny@gmail.com

 

 

lightbeat 현승훈김소라.jpg

 

 

한국의 차세대 타악(打樂) 명인이 펼치는 향연(饗宴)이 뉴욕에 소개된다

 

뉴욕한국문화원은 사물놀이 창시 40주년 특별기획 ‘오픈 스테이지’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11월 9일(금) 오후 8시부터 플러싱타운홀에서 차세대 실력파 한국 전통 타악 연주자의 콘서트, ‘Light & BEAT’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두드림(Beat)을 통해 삶의 빛(Light)을 찾는 음악적 여정”을 주제로 하는 이번 공연은 한국 전통 타악기를 활용하고 사물놀이 및 한국 전통 장단을 기반으로 하는 신명 넘치는 타악 콘서트이다.

 

전통 연희와 음악의 경계를 넘나드는 다양한 창작음악과 현대적으로 재해석된 타악 음악이 어우러져 리드미컬한 가락과 심장을 두드리는 비트로 젊은 한국 명인들이 펼치는 새로운 한국 음악을 만나볼 수 있다.

 

김소라와 현승훈은 한국은 물론, 세계 월드뮤직 및 타악계에서 주목을 받고 있는 차세대 타악 명인이다. 이번 공연은 이들 듀오를 주축으로 전통음악가 박수아와 김지혜도 함께 국악의 멋을 더할 예정이다.

 

타악 연주자이자 즉흥음악가인 김소라는 전라북도 무형문화재 제 7-2호 정읍농악 이수자로, 올해 세계 월드뮤직계 대표 축제인 월드 뮤직 엑스포(World Music Expo/WOMEX)와 캐나다 월드뮤직마켓인 문디알 몬트리올(Mundial Montreal North America World Music Summit)의 공식 쇼케이스 무대에 동시 선정될 정도로 전 세계 월드뮤직계가 주목하고 있다.

 

타악 연주자 현승훈은 사물놀이 명인 김덕수가 이끄는 사단법인 한울림에서 십 여 년 간 수석 연주자로 활약했다. 사물놀이를 기반으로 전통연희, 기악 등을 다채롭게 익혀 온 그는 자신만의 독창적인 타악 세계를 꾸준히 만들어 가고 있다. 이번 공연에서도 타악기로 만들어내는 색다른 하모니와 실험적으로 재구성된 신개념의 장단을 만나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소라, 현승훈 듀오는 “이번 콘서트를 통해 서로 다른 문화와 환경에서 살아가는 각양각색(各樣各色)의 사람들이 모두 동일하게 ‘하루’라는 시간을 보내며 살아가는 동안 그 안에서 잠시나마라도 기쁘고 신나는 축제가 있기를 바라는 마음을 한국 타악을 통해 관객들과 공유하고 싶다”고 공연을 앞둔 소감을 전했다.

 

 

light and beat.jpg

 

 

뉴욕한국문화원은 2018년도 사물놀이 창시 40주년을 기념하여 문화원의 대표 기획 공연 공모 프로그램인 ‘오픈 스테이지’의 테마를 사물놀이로 잡고 지난 2월부터 뉴욕, 뉴저지, 필라델피아 등에서 사물놀이를 기반으로 한 다양한 공연을 펼쳐 왔다. 이번 ‘Light & BEAT’ 공연은 뉴욕 플러싱타운홀과 공동주최로 개최된다.

 

공연의 티켓은 일반 $16, 학생 $10이며 플러싱타운홀 홈페이지를 통해 구매할 수 있다. 관련 문의나 자세한 내용은 뉴욕한국문화원 홈페이지를 방문하거나 공연 프로그램 디렉터 한 효(212-759-9550 내선 210)로 연락하면 된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김덕수 사물놀이패 초청 뉴욕, 필라 국악축전 (2018.2.11.)

뉴욕취타대 뉴욕한국문화원 공동주최

 

http://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7181

 

 

  • |
  1. light and beat.jpg (File Size:41.0KB/Download:8)
  2. lightbeat 현승훈김소라.jpg (File Size:146.3KB/Download:8)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3063 캐나다 416합창단 토론토 공연 감동 file 뉴스로_USA 19.05.23.
3062 캐나다 캐나다 수학경시대회 열려 file CN드림 19.05.22.
3061 캐나다 가정의 달 대잔치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려 file CN드림 19.05.22.
3060 캐나다 업소 탐방) 장안의 화제 “한국식 모듬회 스페셜” file CN드림 19.05.22.
3059 미국 할렘 노숙인, 저소득 주민 위한 사랑의 이벤트 file 뉴스로_USA 19.05.19.
3058 미국 뉴욕한국문화원 2019년 첫 공모당선작가전 file 뉴스로_USA 19.05.19.
3057 미국 삼일운동 100주년 맞아 한국학교도 '애국' 학습 코리아위클리.. 19.05.18.
3056 미국 외교부, 온라인 영사민원 서비스 개시 코리아위클리.. 19.05.18.
3055 미국 마이애미한인회, 아시안계 아우른 대규모 골프대회와 페스티벌 열어 코리아위클리.. 19.05.18.
3054 미국 "해산물 드시려면 플로리다 낚시회로 오세요" 코리아위클리.. 19.05.18.
3053 캐나다 피아니스트 김미현 다음주에 공연 file CN드림 19.05.14.
3052 미국 美최대 뉴욕원각사 선방 기와불사 마무리 file 뉴스로_USA 19.05.11.
3051 미국 올랜도푸른동산한국학교 봄학기 발표회 코리아위클리.. 19.05.11.
3050 캐나다 캐나다데이 주무대에 오르는 한인문화는 밴쿠버중앙일.. 19.05.11.
3049 캐나다 밴쿠버 | 다양성 위한 연방정치 최적임자 자부 -넬리 신 보수당 포트무디-코퀴틀람 경선 후보 밴쿠버중앙일.. 19.05.11.
3048 캐나다 밴쿠버 국가기념일 5.18 기념식 준비 밴쿠버중앙일.. 19.05.11.
3047 미국 뉴욕한국문화원, 차세대 K-New Leaders 프로그램 개최 file 뉴스로_USA 19.05.10.
3046 미국 웨이 샤오란 할머니 추모제 file 뉴스로_USA 19.05.10.
3045 미국 뉴욕 공립학교 3.1운동 100주년 견학프로그램 성료 file 뉴스로_USA 19.05.08.
3044 캐나다 캘거리 한글학교 총영사상 우리말 잘하기 대회 열려 file CN드림 19.05.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