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틀랜타 첫 한인 문학동호회 ‘한돌’ 출범 30주년
애틀랜타문학회장 이취임식서 기념사업 계획 발표

 

 

애틀랜타문학회(회장 조동안, 이하 ‘문학회’)가 애틀랜타 한인사회 첫 문학동호회인 ‘한돌문학회’ 설립 30주년을 기념해 1990년부터 10년간 발행됐던 ‘한돌문학’의 합본을 발간하겠다고 밝혔다.

 

문학회는 1월13일(일) 오후 6시 뉴스앤포스트 공개홀에서 제10, 11대 회장 이취임식 및 월례회를 개최했다.

 

안신영 제10대 회장은 이임사에서 “지난 임기 동안 행복한 시간이었고, 여러분도 행복한 시간으로 기억되었길 바란다”며 “조 회장의 취임을 축하하고, 회원분들이 회장님을 도와야 문학회가 발전할 수 있다”고 말했다.

 

조동안 제11대 회장은 취임사에서 “문학회가 89년에 처음 만들어져 지난 30년간 이어져오는 동안 수고해주신 많은 선배님들께 감사드린다”며 “지난 4년은 문학회의 르네상스라 할만큼 많은 일들이 있었다”라고 말했다.

 

조 회장은 “처음에는 회장이란 직분이 큰 부담으로 다가왔지만, 선배님들의 업적에 누를 끼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애틀랜타 문학회, 화이팅”이라고 외쳐 갈채를 받았다.

 

이날 문학회원 일동은 안신영 이임회장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

 

안 회장은 재임기간 동안 문학회 비영리단체 등록, 홈페이지 개설, 애틀랜타문학상 제정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 애틀랜타 한인사회에 문학창작을 통한 정서함양에 기여하면서 문학회 위상을 높였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조 회장은 올해 집행부 임원으로 총무 최은주, 출판위원장 정희숙, 홍보부장 홍성구 등을 발표했다.

 

문학회는 2019년 사업으로 △3월10일 문학회 설립 30주년 기념 행사 △5월경 ‘문학교실’ 개설 △제4회 애틀랜타문학상 개최 △애틀랜타 시문학 제13호 출간 등의 사업계획을 통과시켰다.

 

이날 회원들은 문학회 전신인 ‘한돌문학회’때부터 지금까지 계속 문학활동을 해온 권명오, 안신영, 윤보라, 박홍자, 윤열자 회원들에 대해 특별히 감사하는 박수를 보내기도 했다.

 

한편 1989년 3월 4일 발족한 ‘한돌문학회’의 전통을 계승하고 있는 애틀랜타문학회는 매월 둘째 일요일 오후 6시에 모임을 갖고 작품발표 및 친목도모 활동을 갖고 있다.

 

△문의= 770-365-6117 (최은주 총무)

 


 

클릭시 이미지 새창.

▲애틀랜타문학회는 13일 오후 회장 이취임식을 갖고 새로운 집행부와 사업계획을 발표했다. 사진은 행사후 단체촬영 모습.

클릭시 이미지 새창.

▲13일 오후 애틀랜타문학회장 이취임식 조동안 신임회장(왼쪽)이 안신영 직전회장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

 

클릭시 이미지 새창.

▲한돌문학회 시절부터 지금까지 문학회 활동을 계속해온 회원들. 좌로부터 박홍자, 권명오, 안신영, 윤보라.(존칭생략)
  • |
  1. KakaoTalk_20190114_122429207.jpg (File Size:369.8KB/Download:6)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978 미국 “한국은 개 살육의 나라, 반드시 금지돼야” newfile 뉴스앤포스트 02:25
2977 미국 조지아주의회 소수계 이민자 의원 모임 결성 newfile 뉴스앤포스트 02:24
2976 미국 올랜도 아파트 임대값 빠르게 오른다 코리아위클리.. 19.02.15.
2975 미국 탬파베이낚시인협회, 명칭 변경하고 도약 움직임 코리아위클리.. 19.02.15.
2974 미국 “우리 민족 더욱 단결하자” 北김성대사 file 뉴스로_USA 19.02.14.
2973 미국 김혜경 워싱턴 미디어아트전 file 뉴스로_USA 19.02.10.
2972 미국 한인단체들이 함께 어우러진 중앙플로리다 설 잔치 코리아위클리.. 19.02.08.
2971 미국 “삶의 시간표를 자신에게서 하나님께로” 코리아위클리.. 19.02.08.
2970 미국 서부플로리다 한인회, 정기총회 및 설 잔치 코리아위클리.. 19.02.08.
2969 미국 “입춘, 마음의 문을 여세요” 지광스님 file 뉴스로_USA 19.02.08.
2968 미국 권복영씨 한인여성 최초 2년연속 NYRR 수상 file 뉴스로_USA 19.02.04.
2967 미국 중앙플로리다 한미 상공회의소 회장 취임 코리아위클리.. 19.02.01.
2966 미국 대형 마트 롯데플라자 플로리다에서 문 열였다 코리아위클리.. 19.02.01.
2965 미국 故 김복동할머니 해외38개도시 추모물결 file 뉴스로_USA 19.01.31.
2964 미국 “北노동력은 경제노다지” 방북강연회 file 뉴스로_USA 19.01.30.
2963 캐나다 세종문화회관 상원 150주년 기념 메달 받아 CN드림 19.01.29.
2962 미국 한인 과학자-유학생들, 좋은 날씨 속 야유회 코리아위클리.. 19.01.24.
2961 미국 영적투쟁은 '실제'이고 '현실'이다 코리아위클리.. 19.01.24.
2960 미국 한인 과학자-유학생들, 좋은 날씨 속 야유회 코리아위클리.. 19.01.24.
2959 미국 韓美 함께 태극기 5천개 휘날린다 file 뉴스앤포스트 19.0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