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_img1_1570480591.jpg

 

news_img2_1570480592.jpg

 

news_img3_1570480593.jpg

 

제 9회 캘거리 한인 문학제가 지난 9월28일(토) 캘거리 한인회관에서 열렸다. 이날 약 140명의 교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서정진 한인회장, 강대욱 노인대학학장, 김경숙 아트클럽회장, 이태주 라이온스클럽회장 등도 함께 해 행사를 한층 빛내주었다.
< From Generation To Generation >이란 주제로 시작한 올해 문학제는 창의적이고 미래 지향을 꿈꾸는 파격적인 진행으로 많은 교민들의 관심을 끌었다. 가을 잎을 상징하는 노란, 붉은색의 비닐 탁보가 테이블을 우아하게 물들이고, 단상에는 가을 소재의 소품들, 광활한 들판에서 갓 꺾어온, 영글은 갈대로 가을 정취가 소담스럽게 꾸며졌다.
무대 건너편에는 원주희 회장의 야생화와 회원 시화 작품 30여 점이 아담한 수제 액자에 담긴 채 전시되고 있었으며, 로키산 들풀의 꽃잎들이 애처로운 상처를 입고 아침 이슬을 머금은 채 표표(飄飄)한 표정, 해맑은 웃음으로 관객들을 향해 인사를 건넸다.
한부연 문인이 지도하는 노인 난타팀 15명의 요란하고 우렁찬 북소리의 장단을 가락으로, 강대욱 학장의 '내 나이가 어때서' 노래로 막이 올랐고 해피 박의 통키타 연주는 관중들의 뜨거운 박수를 받았다.
이진종 전임 회장은 문협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문인협회 원주희 회장으로부터 공로패를 받았다.
캘거리 신춘문예 동화 당선작 〈고양이를 도운 생쥐생쥐〉(김윤임: 2019)를 주미경 총무의 각색으로 라디오 드라마로 엮어 전 회원이 무대에서 성우로 출연해 감동의 무대를 선보이기도 했다.
전 회원이 단상으로 나와 뜸북 뜸북 뜸부기(오빠 생각), 가을이라 가을바람(가을) 두 곡을 하모니카와 기타 반주에 맞추어 흥겨운 합창으로 말미를 장식하고, '잘 가세요 잘 가세요, 그 한마디였었나' 등으로 객석을 향해 화답송을 부를 때는 관객들도 일어나 춤을 추며 아쉬움을 달랬다. (기사 제공: 캘거리 문협)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3356 미국 美연방의원 한국전쟁종식 평화협정촉구 결의안지지 newfile 뉴스로_USA 10:04
3355 미국 “한반도, 안보에서 평화로의 전환” file 뉴스로_USA 07:04
3354 미국 뉴욕원각사 ‘코로나19’ 소멸기도 file 뉴스로_USA 20.05.25.
3353 미국 한미과학기술학술대회, 코로나19로 4개월 연기 코리아위클리.. 20.05.22.
3352 미국 워싱턴한국문화원 ‘스윙키즈’ 온라인 상영 file 뉴스로_USA 20.05.19.
3351 캐나다 팬데믹이 낳은 영웅, 힌쇼 박사 - 케니 주수상의 팬데믹 점수는 59% file CN드림 20.05.18.
3350 캐나다 온라인 학습 전환으로 학생 건강문제 대두 - 중학생들 신체건강 자신감 낮아 CN드림 20.05.18.
3349 캐나다 코비드, 자동차 시장 강타 - 새차 판매 75% 줄어 file CN드림 20.05.18.
3348 캐나다 레스토랑들, 좌석 50% 운영으로는 수익성 없어 - 규정 맞추면 유지 힘들어 file CN드림 20.05.18.
3347 캐나다 야외 모임 인원 50명으로 늘어나 - 사회적 거리두기 지켜야 file CN드림 20.05.18.
3346 미국 한식당 포함 플로리다 식당들 실내영업 재개 file 코리아위클리.. 20.05.17.
3345 미국 뉴욕총영사관 18일 민원업무 개시 뉴스로_USA 20.05.15.
3344 미국 9월 열리는 ‘세계한인차세대대회’ 참가자 모집 file 코리아위클리.. 20.05.11.
3343 캐나다 BC 회사, 한국에서 COVID-19 임상시험 시작 file 밴쿠버코리안.. 20.05.07.
3342 캐나다 부모가 집에서 공부하는 자녀를 위해 분위기를 “만화화”하는 방법 file 밴쿠버코리안.. 20.05.07.
3341 미국 수요힐링 국악콘서트 뉴욕한국문화원 file 뉴스로_USA 20.05.06.
3340 미국 “중생이 아프면 보살도 아프다” file 뉴스로_USA 20.05.02.
3339 캐나다 고대 요법, 현대 과학을 만나다 file 밴쿠버코리안.. 20.05.01.
3338 미국 美한인회 경찰-학생들에 마스크 기증 file 뉴스로_USA 20.04.29.
3337 캐나다 COVID -19 환자를 대상으로 한/캐나다 임상시험계획 file 밴쿠버코리안.. 20.04.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