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라이스원 뱅크-미주한인문화재단 공동 주최
차세대 연주자 협연, 한인 작곡가 신작 세계초연

 

 

프라미스원 뱅크(행장 제이크 박)와 미주한인문화재단(대표 최은주)은 한국 가곡 탄생 99주년을 맞아 ‘K-Classic Concert’를 공동 주최한다.

 

일반적으로 1920년에 홍난파가 작곡한 ‘봉선화’를 최초의 한국 가곡으로 보고 있다.

 

K-Classic(K클래식)은 좁게는 ‘한국의 예술가곡’을 의미하는 표현으로 쓰이며, 넓게는 한인이 연주하는 클래식음악을 통칭하기도 한다.

 

이번 콘서트에는 소프라노 민복희, 강수진, 테너 김정용이 솔리스트로 무대에 오르며, 지휘자 박평강이 이끈는 애틀랜타 기독남성합창단과 애틀랜타 신포니아가 함께 한다.

 

이번 음악회가 주목받는 첫째 이유는 ‘제1회 프라미스원 음악 경연대회’에서 수상한 두 명의 차세대 연주자들이 애틀랜타 신포니아와 협주곡을 협연하게 된다는 점이다. 현재 주최측은 지난달 30일까지 접수마감한 학생들의 서류와 온라인 심사를 진행중에 있으며, 오는 13일 최종 오디션을 통해 수상자를 결정할 예정이다.

 

주최측은 “어려운 가정형편 속에서도 음악가의 꿈을 키우는 차세대 연주자를 발굴하려는 목적으로 이번 경연대회를 준비했다”며 “음악가의 꿈을 키우는 그들에게 정식 무대에서 오케스트라와 협연할 기회를 준다는 것은 큰 의미를 가지는데, 그 때문인지 큰 호응을 얻었다”고 밝혔다.

 

이 음악회가 갖는 또 하나의 의미는 애틀랜타에서 활동하는 한인 작곡가들의 새로운 창작 음악작품들이 세계 초연된다는 점이다.

 

1989년 MBC 창작 가곡제에서 가곡 ‘망향’으로 은상을 수상한 바 있는 작곡가 윤석삼의 ‘이스라엘 왕 예수’와 ‘하나님이여’, 3년전 삼일절 음악회에서 신작 가곡 3편을 발표했던 작곡가 홍성구의 ‘꽃길’과 ‘바람의 미련’(작사 최은주) 등 신작 가곡과 성가곡들이 솔리스트와 합창 그리고 오케스트라 반주로 무대에 올려진다.

 

그 외에도 기존의 한국 가곡들과 클래식 음악 등 총 18곡이 약 2시간에 거쳐 연주된다.

 

최은주 대표는 “한국 가곡의 우수성을 주류사회에 알리는 동시에, 애틀랜타의 지역 음악인들에게 창작발표의 기회를 제공하고 차세대 연주자를 발굴하는 등 뜻깊은 무대가 될 것”이라며 “후회하지 않으실 만큼 멋진 무대를 마련했으니 많은 분들이 오셔서 깊어가는 가을 밤의 정취를 만끽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음악회는 오는 27일(일) 저녁 7시, 인피니트 에너지 극장에서 막을 올린다. △주소= 6400 Sugarloaf Pkwy, Duluth, GA 30097

 

티켓은 S석 $100, A석 $30 이며, 한글날인 10월 9일 오전 10시부터 웹사이트에서 예매할 수 있다.

온라인 티켓 예매하기>>

△단체 할인 티켓문의= 770-365-6117

 


 

클릭시 이미지 새창.

 

클릭시 이미지 새창.

  • |
  1. k-classic-concert-banner-KR.png (File Size:1.90MB/Download:10)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3358 미국 뉴욕원각사 부처님오신날 7일기도 file 뉴스로_USA 20.05.29.
3357 미국 뉴욕서 ‘강강술래’ 렉처 퍼포먼스 file 뉴스로_USA 20.05.27.
3356 미국 美연방의원 한국전쟁종식 평화협정촉구 결의안지지 file 뉴스로_USA 20.05.26.
3355 미국 “한반도, 안보에서 평화로의 전환” file 뉴스로_USA 20.05.26.
3354 미국 뉴욕원각사 ‘코로나19’ 소멸기도 file 뉴스로_USA 20.05.25.
3353 미국 한미과학기술학술대회, 코로나19로 4개월 연기 코리아위클리.. 20.05.22.
3352 미국 워싱턴한국문화원 ‘스윙키즈’ 온라인 상영 file 뉴스로_USA 20.05.19.
3351 캐나다 팬데믹이 낳은 영웅, 힌쇼 박사 - 케니 주수상의 팬데믹 점수는 59% file CN드림 20.05.18.
3350 캐나다 온라인 학습 전환으로 학생 건강문제 대두 - 중학생들 신체건강 자신감 낮아 CN드림 20.05.18.
3349 캐나다 코비드, 자동차 시장 강타 - 새차 판매 75% 줄어 file CN드림 20.05.18.
3348 캐나다 레스토랑들, 좌석 50% 운영으로는 수익성 없어 - 규정 맞추면 유지 힘들어 file CN드림 20.05.18.
3347 캐나다 야외 모임 인원 50명으로 늘어나 - 사회적 거리두기 지켜야 file CN드림 20.05.18.
3346 미국 한식당 포함 플로리다 식당들 실내영업 재개 file 코리아위클리.. 20.05.17.
3345 미국 뉴욕총영사관 18일 민원업무 개시 뉴스로_USA 20.05.15.
3344 미국 9월 열리는 ‘세계한인차세대대회’ 참가자 모집 file 코리아위클리.. 20.05.11.
3343 캐나다 BC 회사, 한국에서 COVID-19 임상시험 시작 file 밴쿠버코리안.. 20.05.07.
3342 캐나다 부모가 집에서 공부하는 자녀를 위해 분위기를 “만화화”하는 방법 file 밴쿠버코리안.. 20.05.07.
3341 미국 수요힐링 국악콘서트 뉴욕한국문화원 file 뉴스로_USA 20.05.06.
3340 미국 “중생이 아프면 보살도 아프다” file 뉴스로_USA 20.05.02.
3339 캐나다 고대 요법, 현대 과학을 만나다 file 밴쿠버코리안.. 20.05.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