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이웃종교와 함께하는 성탄예배

맨하탄 작은자공동체교회 9년째 종교화합

 

 

Newsroh=로창현기자 newsroh@gmail.com

 

 

bf1e7246cf5e964b120b08c23abc5bd7_20181228160931_lvahguxa.jpg

 

 

뉴욕 맨하탄에서 기독교와 불교 원불교 성직자와 신자들이 함께 하는 ‘이웃종교와 함께 하는 성탄 예배’가 올해로 9년째 계속돼 관심을 모은다.

 

오는 15일(일) 오후 5시에 맨하탄 작은자공동체교회에서 열리는 성탄 예배는 뉴욕 한인사회에서 종교를 초월한 화합과 포용의 상징(象徵)으로 여겨지고 있다.

 

‘이웃종교와 함께 하는 성탄 예배’가 시작된 것은 9년 전인 2011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작은자공동체교회의 김동균 목사를 비롯, 개신교와 천주교, 불교, 원불교 등 4대종단 성직자들이 한인사회 내에 보이지 않게 존재하는 종교들 사이의 갈등과 무관심을 조금이라도 줄이고자 하는 바램에서 태동(胎動)했다.

 

김동균 목사는 “개신교 내에 팽배한 이웃종교에 대한 배타적 태도와 독선적 관점이 아닌 존중과 공존의 자세와 관점으로 바꿀 수 있는 조그만 길이라도 내고자 하는 염원으로, 이웃종교와 함께하는 성탄예배를 시작했는데 벌써 2019년 성탄절을 맞이하고 있다”고 감회어린 소회(所懷)를 털어놓았다.

 

그는 “그동안 ‘이웃종교와 함께하는 성탄예배’ 취지를 공유하시는 스님들(불교) 교무님들(원불교), 신부님과 수녀님(천주교)과 함께 해 오면서 서로의 신앙과 수행에 대한 진심한 존중, 서로의 가르침과 깨달음에 관한 깊은 대화, 우정 어린 만남이 준 풍요와 행복은 매우 크고 감사했다”고 털어놓았다.

 

김동균 목사는 “여전히 우리들의 취지가 많은 종교인들에게 확산되어 있진 않지만, 어두운 곳에 촛불 하나라도 밝히고자 하는 마음과 언젠가 촛불이 무리를 이루고 모두에게 환한 새 날이 열려 종교간 갈등이 먼 옛날 얘기가 될 것이라는 믿음이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각자에게 신앙의 대상, 전통, 수행방식, 고유한 진리가 있지만, 구도, 구원, 구세의 길 위에서 많은 종교인들이 서로 배우고 도우며 세상을 함께 아름답게 만들어 갈 날이 현실화 되리라는 희망을 갖는다”고 덧붙였다.

 

김동균 목사는 “이러한 믿음과 희망으로 열리는 성탄예배에 이웃종교인들과 함께 서로의 풍요와 행복을 나눠 주시면 감사하겠다”면서 “새로이 태어난 모든 생명의 사랑과 평화가 우리 가운데 가득하기를” 기원했다.

 

 

bf1e7246cf5e964b120b08c23abc5bd7_20181228160928_snoyjadj.jpg

이상 사진 지난해 성탄예배 모습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뉴욕서 ‘종교화합’ 캠프 (2019.8.12.)

6회 이웃종교 연합수련회

 

http://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9114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3259 미국 FIU 한국어 수강생들, 한국문화축제 성공리에 마쳐 코리아위클리.. 19.12.15.
3258 미국 박민성 올랜도한인회장 취임 코리아위클리.. 19.12.15.
3257 미국 "100세 잔치에서 듣고 싶은 말을 적어보라" 코리아위클리.. 19.12.15.
3256 미국 13대 서북부한인회장에 이남숙씨 당선 코리아위클리.. 19.12.15.
3255 캐나다 김숙경 시인 제17회 서초문학상 수상 CN드림 19.12.10.
3254 미국 재외선거 유권자 등록, 인터넷 신고 신청으로 편리 file 코리아위클리.. 19.12.09.
3253 미국 재미과기협, 청년과학기술자 리더십 학술대회 코리아위클리.. 19.12.09.
3252 미국 워싱턴서 영아티스트 송년음악회 file 뉴스로_USA 19.12.06.
3251 미국 재미 플로리다대한체육회 출범 코리아위클리.. 19.12.02.
3250 미국 재외동포재단, '재외동포사회 지원사업' 수요 조사 코리아위클리.. 19.12.02.
» 미국 뉴욕서 기독교 불교 원불교 성탄예배 눈길 file 뉴스로_USA 19.12.02.
3248 미국 해외동포들, 이주연 재미평화활동가 입국금지 해제 요청 file 뉴스로_USA 19.11.30.
3247 미국 워싱턴서 웹툰원작 영화 상영회 file 뉴스로_USA 19.11.28.
3246 미국 장익군 평통 회장, “한민족이 꾸는 꿈에 따라 민족의 미래 바뀔 것” 코리아위클리.. 19.11.27.
3245 미국 이노비 홀리데이 아웃리치 콘서트 시리즈 file 뉴스로_USA 19.11.27.
3244 미국 내년 한국 총선에 참여하려면 유권자 등록해야 코리아위클리.. 19.11.27.
3243 미국 서북부플로리다한인회, 제13대 한인회장 입후보 공고 코리아위클리.. 19.11.27.
3242 캐나다 이유식 시인, 신간 ‘뿌리’ 발표 file CN드림 19.11.27.
3241 캐나다 만나봅시다) 이영수 민주평통 에드먼튼 분회장 CN드림 19.11.26.
3240 캐나다 캘거리 한인아트클럽 오픈하우스 가져 file CN드림 19.1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