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원각사 지광스님

부처님오신날 봉축메시지

 

 

Newsroh=민지영기자 newsrohny@gmail.com

 

 

사본 -지광스님 메시지.jpg

 

 

“중생이 아프면 보살도 아프고, 중생의 병이 나으면 보살의 병도 낫습니다.”

 

뉴욕원각사 주지 지광스님이 4월 30일 불기 2564년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봉축(奉祝) 메시지를 발표했다.

 

이날 지광스님과 선명스님 그리고 인궁스님은 원각사 큰법당에서 부처님 오신날 봉축 헌공의례(獻供儀禮)를 봉행하였다. 비록 코비드19로 불자들과 함께 할 수 없었지만 인류의 위대하신 스승 부처님께서 오신 날을 기리고 모두가 코로나 역병을 이겨내고 부처님의 전당에서 다시 모이길 기원하였다. 이날 전 과정은 동영상으로 촬영됐다.

 

지광스님이 헌공의례후 즉석에서 불자들께 전하는 봉축 메시지를 소개한다.

 

“오늘은 불기 2564년 부처님오신날입니다. 본래 지난 일요일에 부처님오신날 법회를 했어야 하는데 못했고 아마 한달 후에 성대하게 하지는 못해도 조촐하게 예불을 올리고 할 계획을 갖고 있습니다. 이 세상에 오셔서 진리가 무엇인지 가르쳐주신 위대한 스승의 태어나심을 이렇게라도 할 수 있는 것을 감사드립니다.

 

코로나 바이러스 때문에 많은 분들이 돌아가셨습니다. 또 지금 아직도 병상에서 고통받고 있고 그런 분들 때문에라도 너무 부처님오신날이라고 마음이 들떠서 하면 안될 것 같구요. 우리가 함께 고통분담을 하고 슬픔과 괴로움들을 불교가 함께 한다는 생각으로 부처님오신날을 이렇게라도 지내기로 했습니다.

 

이렇게 (법회를 쉬면서) 긴 시간을 지내는 것은 스님이 되고 처음 있는 일인 것 같습니다. 그러나 아픈 사람이 많고 돌아가시는 분들이 많기 때문에 사회가 같이 아파하는 그런 모습을 우리는 보여줘야 하지 않나 생각합니다.

 

유마경에 이런 말이 있습니다. 중생이 아프면 보살도 아프다, 중생의 병이 나으면 보살의 병도 낫는다.. 우리 불자부터 그런 마음의 자세를 가질 필요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이렇게 부처님 오신날에 건강한 모습으로 기도 올리는 것 만으로도 감사한 일입니다 불자 여러분 성불하십시오.”

 

 

20200430_115403.jpg

 

 

지광스님 봉축 메시지 동영상

 

https://www.youtube.com/watch?v=mRLJOS7dY6k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뉴욕 지광스님 유투브 영상법문 감동 (2020.4.15.)

‘코로나사태’ 원각사 영상법회 메시지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9681

 

  • |
  1. 사본 -지광스님 메시지.jpg (File Size:146.2KB/Download:7)
  2. 20200430_115403.jpg (File Size:180.4KB/Download:7)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3367 미국 SK이노베이션 9억4천만불 투자…600개 일자리창출 file 뉴스앤포스트 20.06.26.
3366 미국 박한식 교수 “청와대, 신속히 ‘환영 담화’ 발표해야” file 뉴스앤포스트 20.06.25.
3365 미국 버지니아한인회, 라우든 세리프 경찰서에 수제 면마스크 전달 file 뉴욕코리아 20.06.18.
3364 미국 뉴저지 DMV 차량국 15일 운영 재개 file 뉴욕코리아 20.06.17.
3363 미국 뉴욕한인회.그레이스 멩 의원 공동으로 퀸즈병원센터 방호복 전달 file 뉴욕코리아 20.06.17.
3362 미국 뉴욕한인회, 한인사회 투표 독려 캠페인 전개 file 뉴욕코리아 20.06.17.
3361 미국 버지니아한인회, 알렉산드리아 시경에 수제 면마스크 전달식 file 뉴욕코리아 20.06.17.
3360 미국 뉴욕 코로나19 진단키트 개발 및 혈장치료, 한국출신 장석우 박사, 큰 화제 file 뉴욕코리아 20.06.17.
3359 미국 민주평통, 온라인 평화통일문예공모전 개최 file 코리아위클리.. 20.06.10.
3358 미국 뉴욕원각사 부처님오신날 7일기도 file 뉴스로_USA 20.05.29.
3357 미국 뉴욕서 ‘강강술래’ 렉처 퍼포먼스 file 뉴스로_USA 20.05.27.
3356 미국 美연방의원 한국전쟁종식 평화협정촉구 결의안지지 file 뉴스로_USA 20.05.26.
3355 미국 “한반도, 안보에서 평화로의 전환” file 뉴스로_USA 20.05.26.
3354 미국 뉴욕원각사 ‘코로나19’ 소멸기도 file 뉴스로_USA 20.05.25.
3353 미국 한미과학기술학술대회, 코로나19로 4개월 연기 코리아위클리.. 20.05.22.
3352 미국 워싱턴한국문화원 ‘스윙키즈’ 온라인 상영 file 뉴스로_USA 20.05.19.
3351 캐나다 팬데믹이 낳은 영웅, 힌쇼 박사 - 케니 주수상의 팬데믹 점수는 59% file CN드림 20.05.18.
3350 캐나다 온라인 학습 전환으로 학생 건강문제 대두 - 중학생들 신체건강 자신감 낮아 CN드림 20.05.18.
3349 캐나다 코비드, 자동차 시장 강타 - 새차 판매 75% 줄어 file CN드림 20.05.18.
3348 캐나다 레스토랑들, 좌석 50% 운영으로는 수익성 없어 - 규정 맞추면 유지 힘들어 file CN드림 20.05.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