캘리포니아 영 김, 메릴린 스트릭랜드, 미셸 박 스틸, 앤디 김 이어 당선 확정
 
kimstill.jpg
▲ 영 김(왼쪽) 미셸 박 스틸(오른쪽)
 
(올랜도=코리아위클리) 박윤숙 기자 = 지난 3일 실시된 선거에서 한국계 공화당 영 김 후보가 미 연방 하원의원 당선에 13일 최종 확정되면서 미국 정계에 진출한 한국계가 4명으로 늘어 역대 최다 성적을 기록했다.

앞서 당선이 확정된 한국계 여성 정치인은 워싱턴주 제10지구 메릴린 스트릭랜드 민주당 후보, 캘리포니아 제48지구 미셸 박 스틸 공화당 후보, 뉴저지주 제3지구 앤디 김 의원(재선)이다.

영 김 후보는 13일 캘리포니아주 제39지구의 개표가 99% 진행된 가운데 현역인 민주당 길 시스네로스 의원을 접전 끝에 1%p 차로 누르고 승리했다.

영 김 후보는 지난 2018년 하원의원 선거에서 길 시스네로스 의원에게 우편투표에서 뒤져 낙선했었다.

김 당선인은 16일 기자회견에서 앞으로 의회에서 한미 관계의 신뢰 복원과 양국 의원 교류 활동을 위해 노력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자신은 상임위 활동과 관련하여 새 지도부 선출이 진행 중인 금융위원회와 외교위원회에서 일하고 싶다고 밝혔다.

북핵 및 한반도 관련 의정활동에 대해서는 백악관과 조율해가며 신중하게 다루겠다고 말을 아꼈다. 또 "지역구 소속 여부를 떠나, 한인사회의 문제는 관심을 갖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영 김 당선인은 1962년 한국 인천에서 태어났으며, 1975년 가족들과 함께 미국령 괌으로 이주했다. 서던캘리포니아대학교(USC)에서 경영학을 전공했으며, 에드 로이스 전 하원 외교위원장의 아시아 정책보좌관으로 20여 년간 활동했다.

한편 캘리포니아 지역의 또다른 한국계 당선자인 미셸 박 스틸 연방 하원의원(공화) 당선자는 지역 한인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모든 사람들이 다 같이 일을 해왔다"면서 "COVID-19 때문에 모든 사람들이 집에 머물러 있는 12주 동안 11만 개의 집 대문을 두드린 게 이번에 이길 수 있었던것 같다"고 당선 비결을 소개했다. 이어 "캘리포니아 세율이 너무 높아 주민과 상인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면서 "연방 차원에서 시름을 덜어주고 싶다"고 말해 지역구 중심의 의정활동을 펼칠 뜻을 밝혔다.

덧붙여 "한인사회는 정치 입문 이후 줄곧 동반자 관계라고 생각해왔다"면서 "필요한 것들과 의논할 것들, 모든 것들을 앞으로도 (한인 사회와) 같이 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미셸 박 당선자는 한인으로는 처음으로 2006년 캘리포니아주 조세형평위원(BOE) 당선으로 공직에 진출, 2014년 오렌지카운티 수퍼바이저 선거에 나서 당선된 후 5명의 지역 수퍼바이저를 대표하는 수퍼바이저 위원회 위원장 자리까지 올랐다.
  • |
  1. kimstill.jpg (File Size:26.9KB/Download:3)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3424 미국 “재외동포청, 더이상 늦출 수 없다”…재외동포 전담기구 설치 논의 ‘재점화’ file i뉴스넷 21.02.25.
3423 미국 LA 총영사관 박경재 총영사, 미 해병1사단 한국정부 마스크 기증식 file 뉴욕코리아 21.02.15.
3422 미국 뉴저지 홀리네임 병원, 백신 접종 등록사이트 오픈 file 뉴욕코리아 21.02.15.
3421 미국 '이산가족 상봉 법안', 한인 의원등 4명 등 총 21명 하원 공동 발의 뉴욕코리아 21.02.15.
3420 미국 제37대 뉴욕한인회장 선거에 찰스 윤 회장 재 출마 file 뉴욕코리아 21.02.15.
3419 미국 애틀랜타총영사관, 마이애미시에 마스크 전달 file 코리아위클리.. 21.02.01.
3418 미국 세계 최초 윤동주 문학 창간호-윤동주문학회 발간 file 뉴욕코리아 20.12.16.
3417 미국 진기한 볼거리 천혜의 풍경, 마이애미 비즈카야 뮤지엄 file 코리아위클리.. 20.11.24.
3416 미국 플로리다 거주 한혜영 작가, 시집 '검정사과농장' 출간 file 뉴욕코리아 20.11.24.
» 미국 미주 한인사회, 이민 최초 연방 하원의원 당선자 4명 냈다 file 코리아위클리.. 20.11.22.
3414 미국 워싱턴DC 및 뉴욕주, 방문자 방역관리 강화 file 코리아위클리.. 20.11.22.
3413 미국 주애틀랜타총영사관, 한국 정부 포상 전수식 열어 file 코리아위클리.. 20.11.22.
3412 미국 버지니아한인회 제18대 회장에 은영재씨 당선 file 뉴욕코리아 20.11.20.
3411 미국 조지아주 재검표서 2600표 새로 발견 file AtlantaK 20.11.17.
3410 미국 차세대 한국어 교육 위해 통큰 후원 file AtlantaK 20.11.17.
3409 미국 'K-팝 딕셔너리' 작가, 이번엔 '코리안 컬쳐 딕셔너리' 펴내 file 코리아위클리.. 20.10.26.
3408 캐나다 한-캐나다 양국 국방장관, 코로나19 대응 협력 다짐 세언협 20.10.23.
3407 미국 BTS·미 참전용사들, 코리아소사이어티 '밴플리트상' 수상 file 코리아위클리.. 20.10.19.
3406 미국 제 5회 동주해외작가상 한혜영 시인. 동주해외작가특별상 손용상 작가,동주해외신인상 김소희 시인. file 뉴욕코리아 20.10.14.
3405 미국 제5회 동주해외작가상에 플로리다 한혜영 시인 수상 file 뉴욕코리아 20.10.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