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14개팀 450여 명 참가, 16개 종목에서 자웅 겨뤄
 
atlanta.jpg
▲ 지난 6월17~18일 양일간 캔사스 시티에서 열린 제1회 전미주 장애인체전에서 애틀랜타 선수단이 8위를 차지했다.
 
(애틀랜타=코리아위클리) 박윤숙 기자 = 지난 6월17~18일 양일간 캔사스 시티에서 총 14개 팀이 참가한 가운데 열린 제1회 전미주 장애인체전에서 애틀랜타 선수단이 8위를 차지했다.

1위, 2위, 3위는 각각 메릴랜드, 캔사스, 뉴욕 팀이 차지했다. 이어 휴스턴, 서중부, 달라스 순으로 이어졌다.

이번 대회에는 450여 명의 장애인과 봉사자가 함께 참여하여 9개 정식종목과 시범경기 및 가족종목을 포함 16개 종목에서 자웅을 겨뤘다.

이번 장애인 체전은 지적장애, 시각장애, 청각장애 및 지체장애인이 스포츠 뿐 아니라 문화 예술을 포함하는 다양한 이벤트와 볼거리를 제공한 대회였다.

동남부지역에서는 본래 42명의 선수가 출전 예정이었는데 샬롯의 15명과 애틀랜타의 일부 선수 와 관계자들의 코비드 감염으로 19명의 선수단만이 출전하여 선전을 펼쳤다.

개인전 경기에서 애틀란타의 간판스타 안수민(Peter An) 선수는 개인전 탁구경기에서 은메달을 획득하고 수영에서 독보적인 기량을 발휘하며 100m접영과 자유형에서 2개의 금메달을 땄다. 천죠셉(Joseph Chun) 선수는 태권도 유단자 부분 품새에서 금메달, 격파에서 은메달, 수영에서도 25m 배영에서 금메달, 50m 접영에서 은메달, 자유형 100m 에서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골프에 출전한 조현(Glenn Cho) 선수는 은메달, 그리고 가장 많은 인원이 참여한 한궁 경기에서는 비장애인 부분에 참여한 김순영 단장이 금메달을 따는 기염을 토했다.

현재 애틀랜타의 6개 교회는 장애인 예배를 드리고 있으며, 4개의 단체에서 별도의 주중 장애인 사역을 하고있는 가운데 장애인체육회가 대내외적으로 스포츠 활동에 대한 주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동남부장애인체육회 천경태 회장에 따르면 카운티 별로 등록된 스폐셜 학급에는 전체 학생의 약 평균 10% 이상이 지체 및 지적발달 장애인이며, 전미주 평균은 14%에 이르고 있다.

천 회장은 “한인사회 여러 단체들이 학업성적이 우수한 학생만을 선별하여 장학금을 수여하고 있는데, 대부분의 지적발달 장애인들은 아카데믹한 부분에는 한계가 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장애인들의 질적인 삶을 유지하는데 가장 효율적이고 바람직한 분야는 문화 예술과 스포츠 활동인데, 이를 독려하는 방안이 필요하다”라고 설명하고 “장학금의 10% 정도는 장애인들에게 수여했으면 좋겠다” 고 요청했다.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3533 미국 팬데믹 딛고 재개한 올랜도한국축제, 한국문화 위용 뽐내 file 코리아위클리.. 22.11.24.
3532 미국 [사진] 휴스턴 장애인체육회 한마음운동회 … “모든 순간이 감동” file YTN_애틀란타 22.11.21.
3531 미국 알칸사식품협회, 장학생 30명 선발 … “각 1천달러 수여 예정” file YTN_애틀란타 22.11.17.
3530 미국 ‘풀뿌리 민주주의와 공공외교’ 정석 보여 준 미주민주참여포럼 file YTN_애틀란타 22.11.17.
3529 캐나다 메트로밴쿠버 자치시 통폐합 지지 여론 높아 file 밴쿠버중앙일.. 22.11.04.
3528 캐나다 순직 여경 장례식 부적절한 행동에 비난 받는 써리 시장 당선자 밴쿠버중앙일.. 22.11.04.
3527 캐나다 메트로밴쿠버 10월 주택거래 전년 대비 감소세 이어가 file 밴쿠버중앙일.. 22.11.04.
3526 미국 미국 뷰티업계 대표주자 '키스그룹', 내년 세계한상대회 후원 file 코리아위클리.. 22.09.26.
3525 미국 전라남도와 경상북도, 외국인에 비자특례 …”동포가족 대상 1년간 시범운영” file YTN_애틀란타 22.09.14.
3524 미국 “한미양국의 우정과 동맹은 더욱 강력해질 것” file YTN_애틀란타 22.09.01.
3523 미국 XFL 샌안토니오, 감독에 한국계 풋볼스타 하인즈 워드 영입 file YTN_애틀란타 22.09.01.
3522 미국 한국 전통 춤사위가 그린 ‘제주’ 그리고 ‘해녀’ file YTN_애틀란타 22.08.30.
3521 미국 한국 영화 '외계+인 1부', 플로리다 주요도시서 개봉 file 코리아위클리.. 22.08.29.
3520 미국 박정환 전 연합회장, 태권도 명예의전당 '평생공로상' 받아 file 코리아위클리.. 22.08.29.
3519 미국 문재인 전 대통령 “초당적인 한반도 평화 공공외교 활동 중요” file YTN_애틀란타 22.08.27.
3518 미국 [TexasN] 고공행진 미국 주택가격, 3년만에 하락세 들어서 file YTN_애틀란타 22.08.25.
3517 미국 "흙 다시 만져 보자, 바닷물도 춤을 춘" file 코리아위클리.. 22.08.22.
3516 미국 마이애미한인회선관위, 남정채 신임회장 추대 file 코리아위클리.. 22.08.22.
3515 미국 '세계한인의 날' 유공 재외동포 정부포상 후보자 공개검증 file 코리아위클리.. 22.08.07.
3514 미국 재외동포 어린이 한국어 그림일기 대회 공모 file 코리아위클리.. 22.07.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