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BC "지난달 주택가격 0.77% 하락, 2011년 이후 최대폭"

사진/ / CNBC(An aerial view from a drone shows homes in a neighborhood on January 26, 2021 in Miramar, Florida. According to two separate indices existing home prices rose to the highest level in 6 years.Joe Raedle | Getty Images)

 

미국 주택가격이 3년만에 0.77% 하락했다. CNBC에 따르면 하락폭이 크지는 않지만 2011년 1월 이후 월단위 가격하락 중에 가장 큰 폭이다.

지역별로는 캘리포니아 산호세 지역이 최근 몇개월동안 10%이상 하락 했고 시애틀(-7.7%), 샌프란시스코(-7.4%), 샌디에이고(-5.6%), 로스앤젤레스(-4.3), 덴버(-4.2%) 등이 큰 폭으로 하락했다. 미국의 주택가격은 코로나 팬데믹 이후 급격히 상승했다. 수요가 급증했지만 공급이 부족했고 모기지 이자율도 최저치였기 때문이다.

 

하지만 연방준비제도가 금리를 인상하면서 모기지 이자율에 대한 부담이 주택거래량을 30년만에 최저수준으로 낮췄다. 모기지 데이터 분석업체인 블랙 나이트는 30년 모기지에 20%의 계약금을 내고 주택을 구입하려면 가구소득의 32.7% 정도를 소비해야 한다. 이는 팬데믹 당시 모기지 이율과 비교했을때 13%가 늘어난 것이다.

 

모기지 뉴스 데일리(Mortgage News Daily)에 따르면 인기 있는 30년 고정 모기지의 평균 금리는 올해 약 3%에서 시작됐다. 하지만 월간 천천히 상승하여 6월에는 6%를 넘기기도 했지만 현재는 약 5.75%대를 유지하고 있다. 

 

한편, 미 부동산중개인협회(NAR)에 따르면 7월 주택중간가격이 40만 3,800달러로 역대 최고가였던 6월보다 1만 달러 하락했다.

 

안미향 기자 텍사스N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3533 미국 팬데믹 딛고 재개한 올랜도한국축제, 한국문화 위용 뽐내 file 코리아위클리.. 22.11.24.
3532 미국 [사진] 휴스턴 장애인체육회 한마음운동회 … “모든 순간이 감동” file YTN_애틀란타 22.11.21.
3531 미국 알칸사식품협회, 장학생 30명 선발 … “각 1천달러 수여 예정” file YTN_애틀란타 22.11.17.
3530 미국 ‘풀뿌리 민주주의와 공공외교’ 정석 보여 준 미주민주참여포럼 file YTN_애틀란타 22.11.17.
3529 캐나다 메트로밴쿠버 자치시 통폐합 지지 여론 높아 file 밴쿠버중앙일.. 22.11.04.
3528 캐나다 순직 여경 장례식 부적절한 행동에 비난 받는 써리 시장 당선자 밴쿠버중앙일.. 22.11.04.
3527 캐나다 메트로밴쿠버 10월 주택거래 전년 대비 감소세 이어가 file 밴쿠버중앙일.. 22.11.04.
3526 미국 미국 뷰티업계 대표주자 '키스그룹', 내년 세계한상대회 후원 file 코리아위클리.. 22.09.26.
3525 미국 전라남도와 경상북도, 외국인에 비자특례 …”동포가족 대상 1년간 시범운영” file YTN_애틀란타 22.09.14.
3524 미국 “한미양국의 우정과 동맹은 더욱 강력해질 것” file YTN_애틀란타 22.09.01.
3523 미국 XFL 샌안토니오, 감독에 한국계 풋볼스타 하인즈 워드 영입 file YTN_애틀란타 22.09.01.
3522 미국 한국 전통 춤사위가 그린 ‘제주’ 그리고 ‘해녀’ file YTN_애틀란타 22.08.30.
3521 미국 한국 영화 '외계+인 1부', 플로리다 주요도시서 개봉 file 코리아위클리.. 22.08.29.
3520 미국 박정환 전 연합회장, 태권도 명예의전당 '평생공로상' 받아 file 코리아위클리.. 22.08.29.
3519 미국 문재인 전 대통령 “초당적인 한반도 평화 공공외교 활동 중요” file YTN_애틀란타 22.08.27.
» 미국 [TexasN] 고공행진 미국 주택가격, 3년만에 하락세 들어서 file YTN_애틀란타 22.08.25.
3517 미국 "흙 다시 만져 보자, 바닷물도 춤을 춘" file 코리아위클리.. 22.08.22.
3516 미국 마이애미한인회선관위, 남정채 신임회장 추대 file 코리아위클리.. 22.08.22.
3515 미국 '세계한인의 날' 유공 재외동포 정부포상 후보자 공개검증 file 코리아위클리.. 22.08.07.
3514 미국 재외동포 어린이 한국어 그림일기 대회 공모 file 코리아위클리.. 22.07.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