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원법회 정우큰스님 등 각국 불교지도자 모여

 

뉴욕=뉴스로 민병옥기자 newsroh@gmail.com

 

 

IMG_0708.jpg

 

 

워싱턴에 개원한 한국사찰에서 6개국 봉불의식이 처음으로 함께 봉행(奉行)돼 눈길을 끌었다.

 

대한불교 조계종 워싱턴포교당 연화정사(주지 성원스님)가 화제의 한국사찰이다. 연화정사(蓮華精舍)는 지난 17일 개원법회에서 한국 전통의식은 물론, 인도 상좌부(上座部)와 티벳, 중국, 일본, 베트남 봉불의식을 봉행해 관심을 모았다.

 

이번 개원법회는 통도사 전주지 정우큰스님(조계종 군종교구장)을 비롯, 필라델피아 관음사 주지 정수스님, 뉴욕원각사 주지 지광스님, 팜암 부다템플의 젠지 니오 스님, 달마 수르야 템플의 켄포 삼둡 스님 등 태국 스리랑카 티벳 등 각국 불교지도자들이 참석했다.

 

또한 버지니아주 하원 마크 김 의원과 황원균 민주평통워싱턴 회장 임소정 워싱턴한인연합회장, 윤흥노 PNP포럼 회장, 우태창 워싱턴단체장협의회장, 그리고 김동기 워싱턴총영사와 불자 등 300여명이 뜻깊은 시간을 함께 했다.

 

IMG_0722.jpg

 

 

연화정사는 워싱턴과 버지니아 일대 불자들의 뜻을 모아 지난해 1월부터 성원스님과 지광스님이 격주로 가정법회를 집전(執典)해 왔다. 사우스캐롤라이나의 코스탈 캐롤라이나대 철학과 교수인 성원스님과 미동부에서 가장 오래된 한국사찰 뉴욕원각사의 주지인 지광스님이 한달에 한 번 왕복 10여시간을 오가며 법회를 이끌었다.

 

올해부터는 총무소임을 받게 된 여암스님이 한국에서 합류해 매주 법회가 열렸고 마침내 버지니아 스프링필드에 번듯한 포교당을 개원하게 되었다.

 

 

IMG_0739.jpg

 

 

이날 개원법회에서 선보인 6개국 봉불의식은 유례를 찾아보기 힘든 독특한 형식으로 종교간의 화합을 목표로 다민족 다종교사회인 미국에서 한국 불교의 글로벌 모델이 되고자 하는 연화정사의 목표를 잘 보여주는 행사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어 허정의 플롯과 조동욱의 전자피아노 협연, 우정민박사의 바이올린 연주, 남정옥 한국무용가의 살풀이춤 등 축하 공연이 이어졌다.

 

주지 성원 스님은 정우 큰스님을 은사로 출가해 서울대에서 철학, 동국대에서 불교학을 전공하고 군종장교 복무 후 위스콘신 주립대에서 불교학으로 석사와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동경대와 인도에서 인도철학과 티벳 철학을 연구하고 웨스트 대학과 하와이대를 거쳐 코스탈 캐롤라이나 대학에서 불교와 세계종교를 가르치고 있다.

 

미국내 타민족 불교지도자들과 오랜 네트워크를 갖고 있는 성원스님은 "미국 내에서 불교는 달라이 라마와 D.T.스즈끼, 틱낫한 스님 등의 영향으로 많은 발전을 거듭했고 한국도 지난 50여년간 불교를 알리고자 하는 노력이 꾸준히 시도되었고 어느 정도 성과를 보여주었다"고 말했다.

 

 

IMG_0732.jpg

 

 

성원스님은 "하지만 지나간 세월에 비해서 제대로 정착된 한국불교사원이 미비했던 것이 사실이다. 연화정사는 그 부족했던 부분을 채워나가고 한인사회에 자랑스러운 불교사원으로 타종교인들, 더 나아가 다른 종교의 지도자들과 많은 교류를 통해서 한국불교를 널리 전파하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IMG_0724.jpg

 

 

<꼬리뉴스>

 

‘부처님오신날’ 백악관 법회 성사될까 성원스님 등 청원캠페인 <2015.11.7.>

뉴욕원각사 등 미주한국사찰 불자들 미주불자와 힘 합쳐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4658

 

 

  • |
  1. IMG_0708.jpg (File Size:67.3KB/Download:13)
  2. IMG_0722.jpg (File Size:202.6KB/Download:36)
  3. IMG_0724.jpg (File Size:192.5KB/Download:29)
  4. IMG_0732.jpg (File Size:51.7KB/Download:16)
  5. IMG_0739.jpg (File Size:178.1KB/Download:14)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3132 미국 재미일본인 ‘위안부 다큐’ 제작 화제 file 뉴스로_USA 19.07.18.
3131 캐나다 캘거리 한인, 세차장에서 근무 중 사망 file CN드림 19.07.16.
3130 캐나다 H-Mart 앨버타주 상륙, 에드먼튼점 7월 11일(목) 개장 file CN드림 19.07.16.
3129 캐나다 캘거리 서래사, 성산수연 주지스님 특별 법회 열려 file CN드림 19.07.16.
3128 미국 35회 플로리다연합체육대회 탬파 종합우승 코리아위클리.. 19.07.14.
3127 미국 메트로시티은행 탬파지점 그랜드 오프닝 코리아위클리.. 19.07.14.
3126 미국 플로리다팀, 미주 체전서 사격 은-동메달 획득 코리아위클리.. 19.07.14.
3125 미국 외교부, 신규 해외안전여행 애플리케이션 서비스 개시 코리아위클리.. 19.07.14.
3124 미국 ‘北사찰 문화탐방’ 미주 순회강연 file 뉴스로_USA 19.07.13.
3123 미국 ‘한반도평화 결의안’ 美하원 전화캠페인 file 뉴스로_USA 19.07.11.
3122 캐나다 앨버타 한인축구대회 열려 file CN드림 19.07.09.
3121 미국 뮤지컬 ‘컴포트 우먼’ 광복절 LA 무대에 오른다 file 뉴스로_USA 19.07.07.
3120 미국 “미국, 북한체제 보장해야” 로 카나 美하원의원 file 뉴스로_USA 19.07.07.
3119 미국 포항공대 과학자들, 오시올라 카운티 방문 코리아위클리.. 19.07.06.
3118 미국 올해 연합체육대회 탬파에서 열린다 코리아위클리.. 19.07.06.
3117 미국 美동포들 종전선언 촉구 엽서보내기 운동 file 뉴스로_USA 19.07.05.
3116 미국 워싱턴한국문화원 K-Art 전시작가 공모 file 뉴스로_USA 19.07.04.
3115 캐나다 에드먼튼 한국어학교 종업식 열려 file CN드림 19.07.03.
3114 캐나다 만나봅시다) 캘거리의 정선화 변호사 file CN드림 19.07.03.
3113 미국 美상원의원 종전선언, 평화협정 지지 뉴스로_USA 19.07.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