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쟁은 안된다!” 미정부와 의회에 서한

 

뉴스로=노창현특파원 newsroh@gmail.com

 

 

20170325_183535.jpg

 

 

뉴욕 한인사회가 최근 한반도 위기상황과 관련하여 미 정부에 평화적 외교적 노력을 촉구해 비상한 관심을 끌고 있다.

 

뉴욕한인회(회장 김민선)은 11일 성명을 통해 미정부의 군사적 움직임과 함께 미국 언론이 한반도 전쟁위기설이 퍼지는 것에 대해 심각한 우려를 표하고 트럼프 정부가 한반도 문제를 무력으로 풀어서는 안된다고 천명했다.

 

이와 함께 한인사회와 밀접하고 외교분야의 주요 연방 의원들에게 한반도 문제에 대해 의회 차원에서 평화적 외교적 노력을 기울여 줄 것을 촉구하는 서한을 발송했다.

 

뉴욕한인사회의 이같은 입장은 ‘장미 대선’ 열기에 빠진 본국의 대선후보들과 오피니언 리더들이 이렇다할 방법을 취하지 못하는 상황에서 미국의 시민 유권자로서 미 정부와 의회에 대해 목소리를 전달하고 있다는 점에서 주목된다.

 

뉴욕한인회 김민선 회장은 “최근 한국의 안보 상황이 위태로워 지고 있는 것에 대해 뉴욕일원 50만 한인사회는 큰 우려과 걱정을 하고 있다”면서 “한국의 안보 문제는 동북아시아는 물론 국제사회에 중요한 이슈이고 이 문제에 대해 폭넓은 의견이 수렴되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와 함께 뉴욕한인회장으로서 한인사회를 대변하여 한인들의 목소리를 다음의 3개항으로 전달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첫째, 한인들은 한국이 전쟁 위기로 치닫는 것을 절대 원하지 않는다. 한인들은 북한이 핵과 미사일로 무력시위를 하고 있는 것을 절대 반대하고, 이에 맞서 무력으로 대응하는 것에도 신중을 기해야 한다. 한반도 주변에서 어떤 식으로든 무력 충돌이 일어날 수 있는 가능성을 경계한다.

 

둘째, 한인들은 북한 정권이 대화의 장으로 나올 수 있도록 미국이 유엔을 중심으로 중국, 러시아와 협력 관계를 강화해 줄 것을 바라고 있다. 한반도 문제는 무력 시위와 군사적 대립으로 풀어서는 안된다는 것이 한인들의 공통된 생각이다.

 

셋째, 한인들은 한국의 평화와 안정을 강력히 희망한다. 평화와 안정을 위해 한인들은 어떤 경우라도 협조할 것이며 미국의 외교적 노력을 지지해 나갈 것이다.

 

김민선 회장은 “뉴욕 일원 한인들은 한반도에 무력 충돌 가능성이 하루 속히 해소되길 원하고 있다”며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위해 주변국들이 북한 정권을 외교적, 경제적으로 압박해 주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뉴욕한인회가 서한을 발송한 의원들은 연방상원의 척 슈머 의원과 연방하원 에드 로이스 외교위원장, 톰 수오지, 피터 킹, 그레이스 맹 의원 등이다.

 

* 글로벌웹진 뉴스로 www.newsroh.com

 

<꼬리뉴스>

 

싸드의 '성주풀이' 안된다 (2016.7.17.)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csge&wr_id=108

 

 

  • |
  1. 20170325_183535.jpg (File Size:180.0KB/Download:1)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351 미국 美윤여태 시의원 시장출마 포기 file 뉴스로_USA 17.04.23.
1350 미국 해외공관 영문 운전경력증명서 발급 file 뉴스로_USA 17.04.23.
1349 미국 재외선거 D-4..뉴욕등 투표점검 file 뉴스로_USA 17.04.22.
1348 미국 마영애대표 등 세계탈북민지도자 ‘브뤼셀 선언’ file 뉴스로_USA 17.04.22.
1347 미국 안신영화가와 소녀화가의 특별한 만남 file 뉴스로_USA 17.04.20.
1346 미국 할렘 지역 저소득층 주민을 위한 공연 file 뉴스로_USA 17.04.19.
1345 미국 첫 불교뮤지컬 ‘美소수계 포탈 대서특필 file 뉴스로_USA 17.04.16.
1344 미국 70대韓목사 美항공에 600만달러 소송 file 뉴스로_USA 17.04.16.
1343 미국 ‘세월호3주기’ 애틀랜타 세사모 추모행사 file 뉴스로_USA 17.04.15.
1342 캐나다 ‘세기토’ 치유와 희망의 연대 file 뉴스로_USA 17.04.15.
1341 미국 시민참여센터 미연방의원 100여명에 서한 발송 file 뉴스로_USA 17.04.14.
» 미국 뉴욕한인들 '한반도안보' 美외교노력 촉구 file 뉴스로_USA 17.04.13.
1339 미국 대선 해외유권자 30만 넘었다. file 뉴스로_USA 17.04.13.
1338 미국 배고팠던 군대시절 이야기 file 코리아위클리.. 17.04.12.
1337 미국 올랜도 재미과기협, 16회 수학경시대회 실시 코리아위클리.. 17.04.12.
1336 미국 주애틀랜타총영사관 관할 대선투표 시행 세부사항 발표 코리아위클리.. 17.04.12.
1335 미국 마이애미민주평통, 주니어리더십 컨퍼런스 열어 file 코리아위클리.. 17.04.12.
1334 미국 뉴욕패션명문대 한인학생들 합동전시 눈길 file 뉴스로_USA 17.04.11.
1333 미국 美한인교회 “韓불체자들 피난처” 선포 file 뉴스로_USA 17.04.11.
1332 미국 [영상] 달라스 한국 여성회, 엄마파워 또다시 입증 file i뉴스넷 17.04.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