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반도 위기론'에 따른 서한 발송

 

뉴스로=노창현특파원 newsroh@gmail.com

 

 

미주한인풀뿌리단체 시민참여센터가 고조되는 한반도 위기론과 관련, 연방 상하원 100여명의 의원에게 12일 서한(書翰)을 발송했다.

 

현재 트럼프 정부는 시리아 공습으로 북한의 도발에 대한 군사대응을 예고하며, 북한을 압박하기 위하여 니미츠급 핵추진 항공모함 칼빈슨호를 한반도로 이동시키고 있다. 또한 존 소어스 전 영국 해외정보국(MI6)장이 한반도의 전쟁을 시사하는 듯한 발언을 통해 4월 한반도 위기설이 대두되고 있는 상황이다.

 

 

image2.jpg

미연방의회 의원실을 방문한 시민참여센터 관계자들

 

 

 

이에 시민참여센터는 자체 연방의회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의원과 미의회 코리아 코커스 소속의원, 연방 상하원 외교위와 국방위 소속의 의원들에게 서한을 발송해 한인사회의 심각한 우려(憂慮)를 전달했다.

 

서한은 최근 한반도에서 고조되고 있는 군사적 충돌에 대해,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해칠것이라며 “북한은 핵시험, 미사일 시험 등의 어떠한 무력도발도 하지 않아야 할 것이며, 미국 정부와 의회는 한반도의 안보를 위해 최대한 평화적인 방법으로 접근해달라고 당부하는 내용이다.

 

시민참여센터는 “오는 15일 김일성 생일(태양절) 맞춰 북한의 핵시험 및 대륙간 탄토 미사일 시험이 예상되면서 한반도에 자칫 큰 위기를 몰고 올 수 있는 행위는 반드시 막아야 한다는 점에서 서한을 100여명의 미합중국 연방의회 상하원의원에게 긴급 발송하게 됐다”고 전했다.

 

한편 11일엔 뉴욕한인회가 성명을 발표하고 외교분야의 주요 연방 의원들에게 한반도 문제에 대해 의회 차원에서 평화적 외교적 노력을 기울여 줄 것을 촉구하는 서한을 발송한 바 있다.

 

 

April 10th.jpg

 

 

* 글로벌웹진 뉴스로 www.newsroh.com

 

<꼬리뉴스>

 

뉴욕한인들 ‘한반도안보’ 美외교노력 촉구 (2017.4.12.)

“전쟁은 안된다!”미정부와 의회에 서한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6032

 

 

  • |
  1. image2.jpg (File Size:113.3KB/Download:6)
  2. April 10th.jpg (File Size:797.3KB/Download:5)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477 미국 재미한국학교협의회, 5월 둘째주 토요일 '협의회 날'로 코리아위클리.. 17.05.27.
1476 미국 플로리다 한인 뷰티업계 밀어낸 아랍계 업체, 조지아 진출 코리아위클리.. 17.05.27.
1475 미국 오월 단오 안에는 못 먹는 풀이 없다 코리아위클리.. 17.05.27.
1474 미국 “’넌 해고야!’ 쉽게 말할 사람은 트럼프밖에 없다” 코리아위클리.. 17.05.27.
1473 미국 올랜도 ‘무료법률상담-한방 서비스’, 발길 이어져 코리아위클리.. 17.05.27.
1472 미국 마이애미지역 한인회, '한인 한마당' 행사 코리아위클리.. 17.05.27.
1471 미국 달라스 정토법회, 캐롤튼 H마트서 거리모금 실시 뉴스코리아 17.05.27.
1470 미국 “커피 한 잔에 장애인들의 자립적 삶, 희망 담았습니다” 뉴스코리아 17.05.27.
1469 미국 “아이들에게 꿈과 희망 전한 ‘창작 잔치’ 한마당” 뉴스코리아 17.05.27.
1468 미국 박성신 지부장, ‘한국 명인명무전’ 무대에 서다 뉴스코리아 17.05.27.
1467 미국 “북미주 ROTC 회원들, 달라스에서 하나로 뭉친다” 뉴스코리아 17.05.27.
1466 미국 DFW 아시안 드래곤 보트 페스티벌, 한국 문화 “용틀임” 뉴스코리아 17.05.27.
1465 미국 전국대회에서 임정숙 문하생 조수빈·조영재 1, 2위 차지 뉴스코리아 17.05.27.
1464 미국 뉴먼 스미스 고교 조 파운시 교장 은퇴식 “유종의 미” 뉴스코리아 17.05.27.
1463 미국 시민권 취득 설명회, 한인들 큰 관심 i뉴스넷 17.05.26.
1462 미국 텍사스 국악협회 박성신 회장, ‘한국의 명인명무전’ 공연 i뉴스넷 17.05.26.
1461 미국 재외동포 한국 교육과정 모집, “차세대 리더를 키우는 힘” i뉴스넷 17.05.25.
1460 미국 달라스 총영사관 승격운동, 1만고지 등극 i뉴스넷 17.05.25.
1459 미국 미주상의총연 강영기 회장 체제 시작 file 달라스KTN 17.05.24.
1458 캐나다 에드먼튼 푸른 산악회 시산제 열려 CN드림 17.05.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