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은주 전뉴욕한인교사회장 주도

 

 

Newsroh=노창현특파원 newsroh@gmail.com

 

 

IMG_3766.jpg

 

 

새해에도 뉴욕 한인들의 ‘세월호’와 ‘위안부’ 집회(集會)는 계속되고 있다.

 

지난 7일 뉴저지 에디슨의 H마트 앞에선 ‘세월호 진상 규명하라’는 영문 구호 등 배너를 들고 시위하는 한인들이 눈에 띄었다.

 

체감온도가 섭씨 영하 20도를 오르내리는 혹한속에서도 나온 이들은 김은주 전 뉴욕한인교사회장를 비롯한 한인 4명이었다.

 

 

IMG_3704.jpg

 

 

이들은 H마트를 이용하는 시민들을 대상으로 세월호 진상규명을 촉구하는 배너들을 소개하고 416해외연대의 활동상황을 설명한 자료집과 세월호 참사를 상징하는 노란색 뱃지를 나눠주는 모습이었다.

 

김은주 씨등 한인들의 세월호 시위는 지난 2014년부터 시작됐다. 한국의 세월호 피해자 가족들에게 연대하는 마음으로 시작된 이들의 시위가 문재인정부 들어서도 계속되는 이유는 뭘까.

 

 

IMG_3698.jpg

 

 

이들은 “대통령은 바뀌었지만 해양수산부의 실무자들이나 일선 공무원들은 박근혜정권의 사람들이 그대로 남아 있다. 사람들이 전혀 바뀌지 않았고 아직도 사건의 진상이 미궁에 있는데 어떻게 시위를 멈출수 있겠는가”라고 반문한다.

 

이들은 촛불혁명으로 탄생한 문재인정부가 조속히 진상을 규명(糾明)해 줄 것을 촉구하는 뜻에서 시위를 계속 하고 있다며 희생자들을 영원히 잊지 않겠다는 약속을 상기(想起)시켰다.

 

김은주씨 등은 지난해까지 위안부 집회도 월 1회 수요일 일본총영사관 앞에서 전개해왔다. 올해부터는 매주 수요일 위안부 집회를 갖는다는 계획이다.

 

 

IMG_3762.jpg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세월호 진상규명 끝까지 함께 할 것” (2017.12.2.)

세월호4.16연대 해외동포들

 

http://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6886

 

 

 

 

  • |
  1. IMG_3766.jpg (File Size:205.4KB/Download:9)
  2. IMG_3698.jpg (File Size:123.8KB/Download:10)
  3. IMG_3704.jpg (File Size:160.2KB/Download:9)
  4. IMG_3762.jpg (File Size:192.5KB/Download:9)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559 미국 최덕례할머니 별세..LA서 추모제 newfile 뉴스로_USA 15:55
2558 캐나다 세월호 4주기 추모행사 CN드림 05:27
2557 캐나다 칸타빌레 음악학원 비전 콘서트 성황리에 열려 CN드림 05:27
2556 미국 美포트리 위안부기림비 모금 완료 뉴스로_USA 18.04.23.
2555 미국 재미 장호준목사 벌금형 비난여론 file 뉴스로_USA 18.04.23.
2554 미국 코펠 시의원 전영주 후보 “찍을 시간 왔다” 뉴스코리아 18.04.23.
2553 미국 달라스에서 또 한 번 도약을 노리는 김정윤 선수 뉴스코리아 18.04.23.
2552 미국 젊은 인재 육성 위한 달라스 한인 사회의 노력 뉴스코리아 18.04.23.
2551 미국 조이스 양 피아니스트와 뉴욕 필하모닉 수석연주자들의 콜라보 뉴스코리아 18.04.23.
2550 미국 DFW 한국학교 ‘나의 꿈 말하기’ 대회 개최 뉴스코리아 18.04.23.
2549 미국 김유진 태권도 명인 “72년간 태권도 한 길 걸어, 세 아들 모두 고단자 뉴스코리아 18.04.23.
2548 미국 미국태권도고단자회, 명인 추대 및 명예의 전당상 수여 뉴스코리아 18.04.23.
2547 미국 함께 여는 통일의 문 ‘2018 달라스 통일 골든벨’ 뉴스코리아 18.04.23.
2546 미국 재미과기협 올랜도지부, 17회 수학경시대회 실시 코리아위클리.. 18.04.21.
2545 미국 미동남부 K팝 페스티벌 예선전 코리아위클리.. 18.04.21.
2544 캐나다 캐나다 식품 박람회(SIAL Canada 2018), 5월초 개최 file hancatimes 18.04.21.
2543 캐나다 재카 과기협 몬트리올 지부 2018 수학경시대회 hancatimes 18.04.21.
2542 미국 ‘천지인’ 앙상블, 뉴욕서 사물놀이 탄생 40주년 공연 file 뉴스로_USA 18.04.20.
2541 미국 미국서 ‘김영옥대령 고속도로’ 지정 초읽기 file 뉴스로_USA 18.04.19.
2540 미국 韓여성 美50개주 70개도시 참전기념비 순례 file 뉴스로_USA 18.04.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