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0.jpg

한민족의 ‘한(恨)’으로 마음을 울리고, 뼛속까지 배어있는 ‘흥(興)’으로 한인들을 들썩거리게 할 국악공연이 4월 1일(일) 달라스를 찾아온다. 

 

달라스 국악 대축제, 국보급 국악인 대거 출연
 

4월 1일(일) 어빙아트센터

VIP석 100달러, 일반석 50달러

국악 저변확대 위한 전통예술공연의 진수

 

[i뉴스넷] 최윤주 기자 editor@inewsnet.net

sentence_type.png

 

 

한민족의 ‘한(恨)’으로 마음을 울리고, 뼛속까지 배어있는 ‘흥(興)’으로 한인들을 들썩거리게 할 국악공연이 4월 1일(일) 달라스를 찾아온다. 

특히 올해 공연에는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 출연, 대중음악과 국악장르를 넘나들며 대한민국 전통음악의 계보를 잇는 국악인 ‘박애리’ 씨가 합류, 뜨거운 기대를 한껏 모으고 있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20명의 국악인들이 한 무대에 오르는 명품 공연이 될 제2회 달라스 국악대축제는 (사)한국국악협회 미 텍사스지부(지부장 박성신)가 한국전통 예술공연의 저변확대를 위해 마련한 행사다.

 

지난 7일(수) 기자회견을 자리에서 박성신 회장은 “한국을 대표하는 거장들이 펼치는 공연인만큼 한인 2세와 주류사회 인사 등이 함께 자리해 한국 예술문화의 아름다움과 위대함을 알리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달라스 국악대축제는 (사)한국국악협회 텍사스 지부의 주요사업이다.

 

지난 2015년에 이어 두번째를 맞이하는 이번 공연은 오는 4월 1일(일) 오후 6시 30분 어빙아트센터에서 열린다.

 

박애리·정남훈·홍성덕 등 한국을 대표하는 명창들과 국가무형문화재 승무와 살풀이춤 이수자 김덕숙 명인의 소고춤, 부산지방 무형문화제 3회 김신영 명인의 동래학춤, 인간문화재 문재숙 명인의 가야금 연주까지 한국을 대표하는 국악 대가들이 달라스 한인들의 심장을 요동치게 한다.

 

 

박애리.jpg

제2회 달라스 국악대축제로 달라스를 방문하게 될 국악인 박애리 씨.

 

그중 단연코 주목을 끄는 사람이 국악인 박애리 씨다. 대한민국 대표 춤꾼이자 남편인 팝핀현준과 짝을 이뤄 KBS 불후의 명곡 무대를 휩쓴 모습을 익히 보아온 한인들에게 박애리 씨의 달라스 방문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공연에서 무대를 꽉 채우는 그의 목소리는 건조한 이민생활에 지친 한인들의 가슴을 절절하게 울리며 깊은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더욱이 전체 무대사회를 박애리 명창이 진행할 것으로 예고돼 단아하면서도 기품있는 흡입력으로 이번 공연의 퀄리티를 한층 높일 것으로 전망된다.

 

0d533ef3dd928df43c7cf605f1d4e625.jpg

(사)한국국악협회 홍성덕 이사장.

 

(사)한국국악협회 이사장인 홍성덕 명창의 판소리와 육자배기 또한 한인들의 귀가 호사를 누리는 시간이 될 것이다. 

국악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모르는 이가 없는 ‘육자배기’의 대가 김옥진 명창의 무남독녀인 홍성덕 명창은 한국여성국극예술협회 이사장과 전주대사습놀이보존회 이사장을 역임했다. 1993년 한국국악협회 국악대상, 1996년 문화의 날 대한민국 문화예술상 대통령상 등을 받은 국악계의 대모다.

 

1111.jpg

국악엔터테이너로 각광받고 있는 정남훈 명창.

 

국악의 새로운 미래로 칭송받는 ‘국악엔터테이너’ 정남훈 명창의 무대도 놓칠 수 없는 포인트다.

경서도 민요계의 몇 안되는 젊은 남자 소리꾼으로 경기민요, 서도민요, 재담소리에 이르기까지 다재다능한 국악엔터테이너인 정남훈 명창은 구수한 입담과 뛰어난 소리로 관객들의 눈과 귀를 장악할 것으로 예상된다.

 

002.jpg

가야금 무대를 선보일 문재숙 명인(가운데)과 이슬기 씨(왼쪽). 오른쪽은 문재숙 명인의 딸 이하늬 씨.

 

미스코리아 이하늬 씨의 어머니로도 유명한 문재숙 명인은 가야금산조 및 병창을 보유한 국가 무형문화재 23호다.

이번 달라스 국악대축제에는 문재숙 명인과 그의 딸 이슬기가 동행한다. 어머니 문재숙 명인의 뒤를 이은 국악인 이슬기 씨는 전국 국악경연대회에서 가야금으로 대통령상을 수상한 실력파다.

 

55cf15574cc3cd18ccd5c8bbf71b8737.jpg

이번 공연에서는 (사)한국국악협회 텍사스 지부장인 박성신 회장의 부채산조도 펼쳐진다.

 

달라스 한국예술인총연합회 회장이자 (사)한국국악협회 텍사스 지부장인 박성신 회장의 부채산조도 기대를 모은다.

달라스를 한국 전통예술의 중심무대로 만들겠다는 포부를 실현중인 박성신 회장은 부채를 소품으로 가야금 산조곡에 맞춰 단아하면서도 조화로운 입춤의 춤사위를 선보일 예정이다.

박성신 회장은 어린 시절 리틀엔젤스 단원을 시작으로 국악예고와 한양대에서 한국무용을 전공했으며, 달라스 한인사회에서 10여년간 후학을 양성하며 대내외에 한국전통무용을 알리는 홍보대사 역할을 해 온 바 있다.

 

경기민요를 선보일 김명순·김인숙·오시원 명창과, 판소리를 들려줄 김민숙·김수향·임화영 명창 또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소리꾼이다.

 

달라스 국악대축제_01.jpg

달라스 국악대축제_02.jpg

2015년 열린 제1회 달라스 국악대축제 모습. 올해도 같은 장소에서 열린다.

 

VIP석 100달러, 일반석 50달러
지정좌석제, 빨리 구입해야 좋은 좌석 확보

 

4월 1일(일) 오후 6시 30분 어빙아트센터(Irving Art Center)에서 신명나게 펼쳐질 제2회 국악대축제 입장권을 VIP좌석 100달러와 일반석 50달러에 판매된다.

좌석은 지정석이기 때문에 빨리 구입할수록 더 좋은 좌석을 확보할 수 있다.

 

티켓구입 문의는 (사)한국국악협회 텍사스 지부 박성신 회장(469-735-6419) 혹은 쟈니 유 부지부장(469-567-2804)에게 문의하면 된다.

 

 

Copyright ⓒ i뉴스넷 http://inewsnet.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entence_type.png

 

>>Sponsored

A4_800.jpg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376 미국 포트워스 한국학교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new i뉴스넷 05:08
2375 미국 큰 절과 따뜻한 떡국 … 노인공경 설날풍경 new i뉴스넷 05:07
2374 미국 달라스 한국 여성회, 여성 아카데미 신설 new i뉴스넷 05:06
2373 미국 외대 글로벌 CEO 제2기, 36명 수료 new i뉴스넷 05:05
2372 미국 “까치 까치 설날” 잔치로 어우러진 올랜도 한인들 코리아위클리.. 18.02.24.
2371 미국 캐롤튼 시 “우리는 평창올림픽 응원군” i뉴스넷 18.02.22.
2370 미국 美NJ 한인연방의원 1호 도전 file 뉴스로_USA 18.02.22.
2369 캐나다 캘거리 서래사 설날 합동차례법회 열려 CN드림 18.02.21.
2368 캐나다 레드디어 한글학교 설날 잔치 열려 CN드림 18.02.21.
2367 미국 美대학서 ‘대북제재 바로보기’ 공개특강 file 뉴스로_USA 18.02.20.
2366 캐나다 다음주 최저기온 영하권 맴돌아 밴쿠버중앙일.. 18.02.20.
2365 캐나다 캐나다 진짜 권총 유사한 모조총 학교 가져가면 체포 밴쿠버중앙일.. 18.02.20.
2364 캐나다 "봄방학 여행 계획전 꼭 점검하세요" 밴쿠버중앙일.. 18.02.20.
2363 캐나다 이민부 신속처리 예산 4.4억 달러 증액 밴쿠버중앙일.. 18.02.20.
2362 캐나다 패툴로 대교 새로 놓는다 밴쿠버중앙일.. 18.02.20.
2361 캐나다 BC페리 "비싼 요금 내면 예약 변경이 무료" 밴쿠버중앙일.. 18.02.20.
2360 캐나다 10월 BC지방선거를 준비하는 한인-코퀴틀람 시의원 출마후보자 이제우 밴쿠버중앙일.. 18.02.20.
2359 미국 박병진 조지아북부지검장 취임 선서 file 뉴스앤포스트 18.02.20.
2358 미국 “한반도에서 전쟁은 일어나지 않는다” file 뉴스앤포스트 18.02.20.
2357 미국 가주한미포럼 김현정대표 활동 다각화 file 뉴스로_USA 18.02.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