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ylGe3W+.jpg

국적이탈 기한을 놓쳐 미국내 주요 공직 진출에 피해를 입고 있는 선천적 복수 국적자 한인 2세 구제방안이 또다시 좌절됐다.

 


법무부, 선천적 복수국적자 구제 청원 ‘거부’

 

한인 2만명 서명청원, 사실상 거부

“부정적인 국민 정서”가 거부 이유

미주현직한인회장협의회 “10월 다시 제출”

 

[i뉴스넷] 최윤주 기자 editor@inewsnet.net

sentence_type.png

 

 

국적이탈 기한을 놓쳐 미국내 주요 공직 진출에 피해를 입고 있는 선천적 복수 국적자 한인 2세 구제방안이 또다시 좌절됐다.

 

법무부는 최근 미주현직회장단협의회가 청원한 ‘국적이탈 시기를 놓친 선천적 복수국적자 구제방안’에 대해 “부정적인 국민 정서”를 이유로 사실상 거부했다.

법무부는 관련 서한에서 “국적이탈 시기를 놓치고 이로 인해 미국 주류사회 진출에 장애가 된다면 현행 국적이탈 제도의 개선을 검토할 필요는 있겠으나, 병역의무 이행 등과 관련한 국민의 부정적 여론이 문제가 될 수 있으므로 먼저 충분한 국민여론을 수렴하는 절차가 필요하다"며 ‘구제거부’를 분명히 했다.

 

미 전역 현직 한인회장으로 구성된 미주현직한인회장협의회는 지난 4월, 한인 2만명이 서명한 청원서를 법무부와 청와대, 외교부, 헌법재판소 등에 전달한 바 있다.

이로써 선천적 복수국적으로 선의의 피해를 입는 한인 2세들에게 유예기간을 정해 국적이탈 기회를 줘야 한다는 한인 2만명의 서명은 무위로 돌아갔다.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인 홍준표 의원이 2005년 발의해 소위 ‘홍준표 법’으로 불리는 현행 국적법은 선천적 복수국적자가 만 18세가 되는 3월까지 국적이탈을 하지 않으면 37세까지 국적이탈이 불가능하다.

또한 1998년 개정법에 의해 부모 중 한 사람만 한국국적이어도 선천적으로 복수국적을 취득하게 돼 피해범위가 확대됐다.

이에 따라 시기를 놓쳐 국적 이탈을 하지 못한 한인2세가 37세 이전에 결혼해 자녀를 낳을 경우 한인 3세까지 ‘복수국적’ 틀에 갇히게 된다.

 

미주현직한인회장협의회는 오는 10월 열리는 세계한인회장대회에 맞춰 국회와 청와대에 청원서를 다시 제출할 예정이다.

 

 

Copyright ⓒ i뉴스넷 http://inewsnet.net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799 미국 “함량 미달의 정치 리더십이 일제치하 만들었다” 코리아위클리.. 18.08.16.
2798 미국 “지도자 한 사람의 잘못으로 많은 사람이 고통 받는다” 코리아위클리.. 18.08.16.
2797 미국 올해 한인연합체육대회 9월3일 열린다 file 코리아위클리.. 18.08.16.
2796 미국 뉴욕 코리아가요제 우천속 뜨거운 열기 file 뉴스로_USA 18.08.15.
2795 미국 한국어-영어 비교 전시회 눈길 file 뉴스로_USA 18.08.11.
2794 미국 워싱턴한국문화원 온스테이지 코리아 공연작품 공모 뉴스로_USA 18.08.11.
2793 미국 애틀랜타에 한영 이중언어 ‘이황 아카데미 설립 코리아위클리.. 18.08.08.
2792 미국 “환경이 생명이다” 지광스님 file 뉴스로_USA 18.08.08.
2791 미국 조지아 전몰용사 67년만의 귀향 file 뉴스앤포스트 18.08.08.
2790 미국 뉴욕 한인타운 ‘평화와 통일한마당’ file 뉴스로_USA 18.08.08.
2789 미국 알재단 가을학기 미술 강의 file 뉴스로_USA 18.08.06.
2788 미국 ‘잃어버린 우리 문화재를 찾아서’ (1) file 뉴스로_USA 18.08.06.
2787 미국 뉴욕 센트럴파크에서 코리아가요제 file 뉴스로_USA 18.08.05.
2786 미국 “허익범특검 피의사실공표 규탄” 미주한인네트워크 성명 file 뉴스로_USA 18.08.05.
2785 미국 “관세전쟁 피해갈 길 있다!” file 뉴스앤포스트 18.08.04.
2784 미국 서미라작가 뉴저지 개인전 file 뉴스로_USA 18.08.03.
2783 미국 워싱턴서 한국 대중문화 체험 한마당 file 뉴스로_USA 18.08.03.
2782 미국 美주요도시 故 노회찬 추모 이어져 file 뉴스로_USA 18.08.01.
2781 미국 워싱턴한국문화원 전시작가 공모 file 뉴스로_USA 18.08.01.
2780 미국 “의사-환자-보험사 모두 행복한 서비스 합니다” file 뉴스앤포스트 18.08.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