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_img1_1528139352.jpg

수상자들이 함께 자리를 했다. 왼쪽부터 신하은(시, 장원), 이명희(시, 차상), 윤요셉(수필, 가작)님, 시 부문 가작의 채수연님은 이날 개인 사정상 참석하지 못했다.  

news_img2_1528139353.jpg

문협 회원 모두가 앞으로 나와 축가를 불러주고 있다. 

지난 5월 27일(일) 오후 5시 한인회관에서는 캘거리 문인협회 신춘문예 시상식이 열렸다. 이진종 문협 회장의 인사말에 이어 한부연 총무가 수상자들을 소개했다. 이어서 수상자들은 연단으로 나와 자신의 작품을 낭독하는 시간을 가졌는데 이번 수상을 통해 입상자들은 문협의 정식 회원이 되었다. 
한편 캘거리 문협 회원들은 오는 6월 8~9일까지 캔모어에서 1박2일 문학 MT를 가질 예정으로 있다. (김민식 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709 캐나다 캘거리 현화실 작품 전시회 열려 CN드림 18.06.19.
2708 미국 재미과기협 47대 회장 취임... 한미학술대회 8월 뉴욕 개최 코리아위클리.. 18.06.19.
2707 캐나다 월드옥타 캐나다 대표자들 "하나된 힘으로 한인경제 견인" file YTN_애틀란타 18.06.18.
2706 미국 발레리정 등 3인 현대미술공모전 수상 file 뉴스로_USA 18.06.18.
2705 미국 뉴욕서 해금과 현악 사중주의 만남 file 뉴스로_USA 18.06.18.
2704 미국 재외동포사회 북미화해 기대감 file 뉴스로_USA 18.06.16.
2703 미국 승리적으로 마감되어가는 주체혁명위업과 새롭게 시작된 조미관계 정상화 file Jaeyulshin 18.06.16.
2702 미국 장광선선생의 ‘아름다운 동행’ file 뉴스로_USA 18.06.15.
2701 미국 미주 지역 한인 단체들, 판문점 선언 지지 성명 발표 코리아위클리.. 18.06.14.
2700 미국 美팰팍시장 예비선거 크리스 정 승리 확정 file 뉴스로_USA 18.06.13.
2699 미국 美팰팍 ‘한인혐오’ 분노 항의시위 file 뉴스로_USA 18.06.13.
2698 미국 NY 메트뮤지엄 韓예술전 file 뉴스로_USA 18.06.13.
2697 캐나다 업소 탐방) 온라인 쇼핑몰 ‘Nothing But Grow’ CN드림 18.06.13.
2696 캐나다 업소 탐방) 캘거리에 식자재 도매상 탄생 ‘A-Mart 웨어하우스’ CN드림 18.06.13.
2695 캐나다 캘거리 한글학교 차세대 한글교사 양성 세미나 열려 CN드림 18.06.13.
» 캐나다 캘거리 문협 신춘문예 시상식 열려 CN드림 18.06.13.
2693 캐나다 에드먼튼 한국어 학교 ‘우리말 잘하기 대회 ‘ 열려 CN드림 18.06.13.
2692 캐나다 캘거리 김강민씨 주의원 출마 선언식 가져 CN드림 18.06.13.
2691 캐나다 캘거리 한우리교회 창립 8주년 기념 부흥회 열려 CN드림 18.06.13.
2690 미국 김정은 위원장, 백악관 안방에서 트럼프 대통령에게 결정타를 날리다 file Jaeyulshin 18.06.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