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 정상 회담 지지 성명 및 관련 행사도 잇따라
 

ribbon.jpg
로스앤젤레스 총영사관 정문 밖에 내걸린 한반도평회기원 리본 (뉴스프로 제공)
 

(뉴욕=코리아위클리) 현송-박윤숙 기자 = 지난 4월 27일에 열린 남북정상회담과 6월 12일 북미정상회담과 관련하여 재미동포와 미국인들이 성명서를 발표했다.

국내외 수십여개 단체들이 서명한 이 성명서는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 통일을 위한 판문점선언’을 지지하고, 북미정상회담을 환영하며 네 가지 사항을 요구했다.

첫째, 북한과 미국이 ‘한반도 비핵화’를 약속하고 이를 성실히 이행할 것, 둘째, 지속적인 한반도 평화체제를 위해 평화협정을 체결할 것, 셋째로 북한과 미국이 적대적인 관계를 끝내고 정상적인 관계를 맺을 것 등이다.

또한 성명서는 트럼프 행정부에게 평화를 위한 진정성을 보여줄 것을 요구했고, 워싱턴 정계 지도자들에게는 당파 싸움을 뒷전으로 미뤄둘 것을 촉구했다. 이어 정의와 평화의 세계를 만들기 위해 싸우는 모든 이들과 함께하겠다고 결의했다.

미주 각 지역서 한반도 평화 기원 집회

한편 '615 공동선언 실천 미주 서부 위원회'는 북미 간의 지속적인 평화와 한반도의 영구적인 평화 정착을 통해 핵전쟁의 위협으로부터 벗어나기를 염원하는 평화 메시지 전시 행사를 6월 4일부터 11일까지 로스앤젤레스 영사관 근처에서 진행했다.

이 행사에서는 해외 동포들이 전해 준 평화 염원 메시지들을 모아서 리본에 대필 작업을 한 후 영사관 외벽에 걸었는데, 영사관 외벽을 사용했다는 것과 정치적 성향의 매시지가 있다는 것 등을 이유로 철거를 당하기도 했다. 이에 주최 측이 거세게 항의했고, 다음 날 영사관 측으로부터 리본을 모두 돌려받아 영사관 앞 나무와 나무 사이를 연결해 리본을 다시 걸었다.

보스턴에서는 미국시민운동단체 '매스 피스 액션(Mass Peace Action)' 주최로 평화협정 체결을 지지하는 촛불집회가 11일 6시에 파크 스트릿 스테이션에서 있었으며, '보스턴 행동/세사모'도 참여했다.

로스앤젤레스에서는 싱가포르에서 북미정상회담이 개최되는 시간에 맞추어 11일 저녁 6시(서부 시간) 레스토랑을 빌려 환영파티를 열었다. 미주 진보 지역 단체들이 연합하여 주최하는 이 행사에서는 참석자들의 자유발언과 아리랑, 우리의 소원은 통일 등의 노래를 함께 부르는 프로그램도 진행했다.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717 미국 韓청년들 ‘위안부알리기’ 자전거 美대륙횡단 file 뉴스로_USA 18.06.22.
2716 미국 미주 각지역 6.15 18주년 기념행사 file 뉴스로_USA 18.06.22.
2715 미국 애틀랜타 소녀상 나비공원 완공 file 뉴스앤포스트 18.06.21.
2714 미국 “아아, 아이구!” 통증 잡으려면 고통 참아야 코리아위클리.. 18.06.21.
2713 미국 올랜도한인회, 한국전 68주년 행사 코리아위클리.. 18.06.21.
2712 미국 美오프뮤지컬 ‘컴포트우먼’ 캐스팅 완료 file 뉴스로_USA 18.06.21.
2711 미국 워싱턴서 ‘고블린파티’ 공연 file 뉴스로_USA 18.06.21.
2710 미국 김종규 전 올랜도한인회장 출판기념회 file 코리아위클리.. 18.06.20.
2709 캐나다 캘거리 현화실 작품 전시회 열려 CN드림 18.06.19.
2708 미국 재미과기협 47대 회장 취임... 한미학술대회 8월 뉴욕 개최 코리아위클리.. 18.06.19.
2707 캐나다 월드옥타 캐나다 대표자들 "하나된 힘으로 한인경제 견인" file YTN_애틀란타 18.06.18.
2706 미국 발레리정 등 3인 현대미술공모전 수상 file 뉴스로_USA 18.06.18.
2705 미국 뉴욕서 해금과 현악 사중주의 만남 file 뉴스로_USA 18.06.18.
2704 미국 재외동포사회 북미화해 기대감 file 뉴스로_USA 18.06.16.
2703 미국 승리적으로 마감되어가는 주체혁명위업과 새롭게 시작된 조미관계 정상화 file Jaeyulshin 18.06.16.
2702 미국 장광선선생의 ‘아름다운 동행’ file 뉴스로_USA 18.06.15.
» 미국 미주 지역 한인 단체들, 판문점 선언 지지 성명 발표 코리아위클리.. 18.06.14.
2700 미국 美팰팍시장 예비선거 크리스 정 승리 확정 file 뉴스로_USA 18.06.13.
2699 미국 美팰팍 ‘한인혐오’ 분노 항의시위 file 뉴스로_USA 18.06.13.
2698 미국 NY 메트뮤지엄 韓예술전 file 뉴스로_USA 18.06.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