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댄스컴퍼니 ‘화이트웨이브’ 주최

미국 한국 이탈리아 등 28개 댄스팀 경연

 

 

Newsroh=민지영기자 newsrohny@gmail.com

 

 

2018_SOLODUO Festival_Postcard_OL(2).jpg

 

 

한인무용가가 창설(創設)한 무용축제가 맨해튼 다운타운에서 화려하게 펼쳐진다.

 

김영순 예술감독의 화이트웨이브 댄스컴퍼니가 이끄는 2018 솔로듀오 댄스페스티벌이 화제의 이벤트이다. 24일과 25일 이스트빌리지의 딕슨 플레이스(DIXON PLACE) 극장에서 열리는 솔로듀오 댄스페스티벌은 올해가 3회째로 미 전역과 스페인, 푸에루토리코, 일본, 이탈리아, 그리고 한국 등 28개 댄스컴퍼니들이 참여한다.

 

이번 댄스팀들은 저명한 댄스 아티스트들과 안무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에 의해 엄선된 신인 및 기성 안무가들이다.

 

화이트 웨이브의 김영순 예술감독은 솔로와 듀엣의 유닉하고 독창적이며 섬세한 무용의 테그닉 및 예술성을 표현하고자 2016년 기성 및 신진 안무가들과 댄서들에게 더 다양한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취지로 솔로듀오 댄스 페스티발을 설립했다.

 

댄스페스티벌이 열리는 딕슨 플레이스 극장은 뉴욕 무용계에 참신하고 실험성 작품을 선보이는데 앞장서는 크리에이티브한 극장으로 잘 알려졌다. 창의적이고 다양한 공연, 연극, 무용, 공연, 미술을 선보이는 데 크게 공헌하고 있다.

 

화이트웨이브(WHITE WAVE Young Soon Kim Dance Company)는 1988년 미국에서 설립됐다. 다양한 형식의 음악, 시, 영상과 협업(協業)을 통해 무용어법을 확장하고 새로운 가능성을 창조해온 화이트웨이브는 각 매체의 한계에 도전함으로 무용단의 비전을 확장하고 있다.

 

 

WHITE WAVE Dance_photo by Chris Randle (6).jpg

WHITE WAVE Dance photo by Chris Randle

 

 

화이트 웨이브는 기성 안무가는 물론 신진 안무가 및 댄서들에게 뉴욕에서의 공연의 기회를 부여하고 새로운 스테이지를 다양한 페스티발들을 통해 선보이고 있다. 화이트 웨이브가 2001년에 창립한 덤보 댄스 페스티발은 세계적으로 유명한 안무가들뿐 만 아니라, 뉴욕 데뷔를 원하는 전 세계 뛰어난 신인 안무가 및 댄서들을 위한 열린 무용제로 자리잡고 있다.

 

화이트 웨이브가 주최하는 다양한 무용제들은 월스트리트 저널과, 뉴욕타임스, 데일리 뉴스, 빌리지 보이스, PBS Ch.13 NYC-Arts, 채널 7 “Eyewitness News”, 그리고 댄스 매거진(Dance Magazine) 등 다양한 뉴욕과 전국 언론에 소개되며 호평을 받고 있다.

 

김영순 아티스트 디렉터는 뉴욕에서 가장 인지도 높은 안무가중의 한명으로 New York City Department of City Affairs 와 the Lower Manhattan Cultural Council 의 심사위원으로 발탁되었고, 현재는 The Bessie Presenter League Committee 로 활동하고 있다. 16 년동안 화이트 웨이브 김영순댄스 컴퍼니의 무용제를 통해 2600 여명의 안무가 및 댄스 컴퍼니와 이에 소속된 13,500 여명의 댄서들이 70,500 이상의 관객들을 만나 왔다.

 

 

37_CLAROSCURO%20photo%20by%20Luis%20Negrón%201%20(1)_jpeg.jpg

CLAROSCURO photo by Luis Negrón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2018 솔로듀오 댄스 페스티발

 

6월 24일(Sunday) – 6월 25일(Monday), 2018

DIXON PLACE (161A Chrystie Street, New York City 10002)

 

티켓 사전예매는 www.whitewavedance.com 에서 20 달러, 현장구입은 25 달러, 학생과 시니어는 15 달러에 구입할 수 있다. 그룹 및 할인티켓은 2018soloduo@gmail.com 또는 718.855.8822 로 문의하면 된다.

 

제3회 솔로듀오 페스티발에 참가할 무용단들은: Jin-Wen Yu Dance, Pure Existence, MashUp Contemporary Dance Company, Peter & Co., Kseij Dance Company, Gin Dance Company, John Beasant III and Dancers, McClaine Timmerman Productions, Althea Dance Company, Innovations In Dance Development, Enzo Celli - VIVO Ballet, Amos Pinhasi, Monica Farnè Dance Company, HolyFold Dance Company, Augusto Soledade Brazzdance, CLAROSCURO, Ramona Sekulovic, Tomomi Imai & Dancers, Hae Won Lee's Dance Group 'Aum', Yu Sun Han MIRIAMS Ballet Company, Asako Ogawa, Weslie Ching, CONDER/dance, Eng Dance Company, Sue Bernhard Danceworks, MVL + Artists, CARMELO SEGURA DANCE COMPANY, and WHITE WAVE Young Soon Kim Dance Company.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980 미국 2019 AHL-T&W 현대미술공모전 file 뉴스로_USA 19.02.22.
2979 미국 재개한 올랜도한인회 무료 행사에 한인들 ‘반색’ 코리아위클리.. 19.02.22.
2978 미국 “한국은 개 살육의 나라, 반드시 금지돼야” file 뉴스앤포스트 19.02.19.
2977 미국 조지아주의회 소수계 이민자 의원 모임 결성 file 뉴스앤포스트 19.02.19.
2976 미국 올랜도 아파트 임대값 빠르게 오른다 코리아위클리.. 19.02.15.
2975 미국 탬파베이낚시인협회, 명칭 변경하고 도약 움직임 코리아위클리.. 19.02.15.
2974 미국 “우리 민족 더욱 단결하자” 北김성대사 file 뉴스로_USA 19.02.14.
2973 미국 김혜경 워싱턴 미디어아트전 file 뉴스로_USA 19.02.10.
2972 미국 한인단체들이 함께 어우러진 중앙플로리다 설 잔치 코리아위클리.. 19.02.08.
2971 미국 “삶의 시간표를 자신에게서 하나님께로” 코리아위클리.. 19.02.08.
2970 미국 서부플로리다 한인회, 정기총회 및 설 잔치 코리아위클리.. 19.02.08.
2969 미국 “입춘, 마음의 문을 여세요” 지광스님 file 뉴스로_USA 19.02.08.
2968 미국 권복영씨 한인여성 최초 2년연속 NYRR 수상 file 뉴스로_USA 19.02.04.
2967 미국 중앙플로리다 한미 상공회의소 회장 취임 코리아위클리.. 19.02.01.
2966 미국 대형 마트 롯데플라자 플로리다에서 문 열였다 코리아위클리.. 19.02.01.
2965 미국 故 김복동할머니 해외38개도시 추모물결 file 뉴스로_USA 19.01.31.
2964 미국 “北노동력은 경제노다지” 방북강연회 file 뉴스로_USA 19.01.30.
2963 캐나다 세종문화회관 상원 150주년 기념 메달 받아 CN드림 19.01.29.
2962 미국 한인 과학자-유학생들, 좋은 날씨 속 야유회 코리아위클리.. 19.01.24.
2961 미국 영적투쟁은 '실제'이고 '현실'이다 코리아위클리.. 19.01.24.